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광주시,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건립 착수
광주형 AI-그린뉴딜 제1호 민간유치 …10일 김대중컨벤션센터서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투자협약 및 착수식
이학수기자

              국내 첫 LPG-LNG 듀얼 수소연료전지발전소, 발전용량 월등‧24시간 가동

               815억원 전액 민자 투자…한국중부발전, SK가스, 두산건설, SK증권 참여

               12.3MW 용량…연간 3만3천가구 사용전력 생산, 1만2쳔톤 온실가스 감축

               정세균 총리 “발전소가 신재생에너지 산업 주도토록 정책·예산 집중 투자”

              이용섭 시장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지역주도형 그린뉴딜 모범 될 것”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0일 오후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다목적홀에서 열린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투자협약 및 착수식에 참석해 정세균 국무총리, 김용집 광주시의회 의장,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박형구 한국중부발전사장 등 내빈들과 착수식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광역시가 광주형 AI-그린뉴딜 제1호 민간유치를 통해전국 최초로 2045년 탄소중립 에너지자립도시 실현을 위한 힘찬 시동을 걸었다.

 

광주시는 10일 오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한국중부발전, SK가스, 두산건설, SK증권과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투자협약 및 착수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세균 국무총리,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박형구 한국중부발전사장, 김진호 두산건설사장, 윤병석 SK가스사장, 김신 SK증권사장, 윤영덕 국회의원, 민형배 국회의원, 김용집 광주시의회 의장 및 시의원, 지역 주요인사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는 세계최초 LPG-LNG 듀얼 시스템을 적용한 국내 첫 ‘그린 뉴딜’ 모델로 주목받고 있다.

 

기존에 신재생 에너지로 주목받은 태양광은 넓은 공간을 차지하는 데다 경관을 해쳐 도심에 설치하는데 어려움이 많았고 발전용량도 크지 않았다.

 

하지만 수소연료전지 발전은 설치면적이 태양광 50분의 1에 불과하고 소음이 적고 발전효율이 월등하다. 특히, 햇빛에 의존하는 태양광 발전시간이 하루 4시간 안팎에 불과한 데 비해 24시간 구애받지 않고 가동이 가능하다.

 

엄격한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국민의례, 그린뉴딜 영상상영,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소개, 광주형 AI-그린뉴딜 발표,국무총리 축사, 투자협약 및 드론을 활용한 착공현장 퍼포먼스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축사에서 “수소경제는 21세기 세계경제를 이끌어갈 핵심 원동력이며 그 맨 앞자리에 대한민국이 서 있다”면서 “수소경제가 광주의 미래를 이끌 새로운 원동력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또 “빛고을 수소연료전지 발전소가 신재생에너지 산업을 주도하고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정책과 예산을 아끼지 않고 충분히 집중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0일 오후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다목적홀에서 열린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투자협약 및 착수식에 참석해 광주형 AI-그린뉴딜 추진경과를 발표하고 있다.     

 

 

이어 이용섭 시장은 ‘광주형 AI-그린뉴딜 추진경과’를 발표하며 “광주형 AI 그린뉴딜의 성공조건은 내가 사용하는 전기는 내가 만들어 쓰는 시민주도 녹색분권의실현이다”며 “113개 시민․사회단체가 기후위기 비상행동을 통해 시민중심의 이행체계를 직접 운영하고, 시의회는 ‘그린뉴딜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정책과 예산을 적극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가 하나가 되어 광주형AI-그린뉴딜의 성공을 돕고 있다”고 말했다.

 

또 “오늘 착수식을 갖는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가 친환경 에너지전환의 핵심 동력이 돼 2045 광주 에너지자립도시 실현 및 한국판 그린뉴딜을 구체적으로 실행하는 지역주도형 뉴딜의 모범적 사례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광주시는 한국중부발전, SK가스, 두산건설, SK증권과 광주시 제1호수소연료발전소이자 광주형 AI-그린뉴딜 제1호 민간유치인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사업비 815억 전액이 민간자본으로 충당된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사장은 “연료전지에서 발생하는 열은 광주시청, 김대중컨벤션센터 등 26개 시설과 아파트단지 480세대에 공급하게 된다”면서 “특히 기존 탄소나 미세먼지를 배출하는 화석연료를 친환경 에너지로 대체하는 아주 의미있는 사업이다”고 말했다.

 

또한 “광주시와 견고한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수소연료전지, 재생에너지 확대, 수소생산 등 친환경 에너지사업을 통해 수소경제 활성화와 그린뉴딜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일자리 창출 및 지역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서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광주 제1호 수소연료발전소로 구축될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는 광주시 제1하수처리장 유휴부지 11필지 1만5843㎡에 건립하는 12.3MW 용량의 친환경발전소다.

 

2022년 8월 준공되면 시 전체 연간 전력소비량의 1.1%에 해당되는 9만5000MWh의 전력을 생산하게 되며 이는 약 3만3000여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에 해당된다.

 

기존 화력발전소 대비 연간 5359TOE의 에너지 절감, 1만2588톤 온실가스 감축효과와 공기 중미세먼지를 제거해 성인 13만여 명이 호흡할 수 있는 공기를 정화하는 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시는 2021년을 에너지자립도시 원년으로 삼고 ‘2030 기업 RE100 추진협의체’ 출범을 시작으로 조만간 ‘탄소중립도시 추진위원회’ 출범과 시민주도의 ‘시민햇빛발전소’, ‘5개 자치구 에너지전환마을 거점센터 조성’등도 착실하게 준비 중이다.

 

또한 전국 최초 탈탄소 청정도시로의 대전환을 위해 ‘녹색전환도시, 기후안심도시, 녹색산업도시’ 3대 전략과 함께 시민주도 녹색분권 실현, 기후안전 녹색인프라 강화 등 8대 과제도 본격화 할 계획이다.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0일 오후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다목적홀에서 열린 빛고을 수소연료전지발전소 투자협약 및 착수식에 참석해 한국중부발전, SK가스, 두산건설, SK증권과 빛고을 그린에너지발전소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tarted construction of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in Bitgoeul, Gwangju

Gwangju-type AI-Green New Deal No. 1 Private Attraction… 10th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investment agreement and initiation ceremony

Korea's first LPG-LNG dua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surpassing power generation capacity and operating 24 hours a day

Private investment of 81.5 billion won… Participated in Korea Midland Power, SK Gas, Doosan E&C, and SK Securities

12.3MW capacity... Annual electricity production of 33,000 households, reduction of 12 thousand tons of greenhouse gas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Invest in policy and budget to lead power plants in the new and renewable energy industry”

Mayor Lee Yong-seop “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Will Be a Model for Regional-led Green New Deal”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wangju Metropolitan City launched a powerful start to realize a carbon-neutral, energy-independent city in 2045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through the private attraction of the first Gwangju AI-Green New Deal.

 

On the afternoon of the 10th, Gwangju City held a “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Investment Agreement and Initiation Ceremony” with Korea Midland Power, SK Gas, Doosan E&C, and SK Securities at the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The event included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Gwangju Metropolitan City Mayor Lee Yong-seop Park, Vice Minister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Park Jin-gyu, Korea Midland Power Plant President Park Hyeong-gu, Kim Jin-ho, Doosan Construction President, SK Gas President Yoon Byung-seok, SK Gas President Kim Shin, SK Securities President, Yoon Young-deok, National Assembly Member, Min Hyung-bae, National Assembly Member, Kim Yong-jip, Gwangju City Council Chairman and Council Member. , And more than 50 people including major local people attended.

 

The'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is drawing attention as the first'Green New Deal' model in Korea to apply the world's first LPG-LNG dual system.

 

In the past, solar power, which has been attracting attention as a new renewable energy, occupies a large space and damages the landscape, making it difficult to install in the city center, and the power generation capacity was not large.

 

However, the installation area for hydrogen fuel cell power generation is only one-fifth of solar power, low noise, and excellent power generation efficiency. In particular, the solar power generation time that depends on sunlight is only around 4 hours a day, but it can be operated 24 hours a day.

 

While complying with the strict COVID-19 quarantine rules, the order of national ceremonies, the Green New Deal video screening, the introduction of the 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the Gwangju-type AI-Green New Deal announcement, the Prime Minister's congratulatory speech, the investment agreement, and the performance of the start site using drones, etc. It went on.

 

In a congratulatory remark,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said, "The hydrogen economy is the key driving force that will lead the global economy in the 21st century, and Korea is at the forefront of it." "The hydrogen economy will be a new driving force that will lead the future of Gwangju."

 

He also said, “We will invest enough intensively without sparing policy and budget so that the 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can lead and lead the renewable energy industry.”

 

Mayor Lee Yong-seop announced the progress of the'Gwangju-type AI-Green New Deal' and said, “The success condition of the Gwangju-type AI Green New Deal is the realization of the citizen-led green decentralization that I use and the electricity I use.” The local community is united as one to the Gwangju-type AI-Green New Deal, such as organizations directly operating a citizen-centered implementation system through emergency actions for climate crisis, and the City Council formed a'Green New Deal Special Committee' to actively support policies and budgets. We are helping to succeed.”

 

“The'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which is held today, will become a key engine for eco-friendly energy conversion, and it will become a model example of a regional-led New Deal that will concretely implement the 2045 Gwangju Energy Independent City and the Korean version of the Green New Deal.” said.

 

Next, Gwangju City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Korea Midland Power, SK Gas, Doosan E&C, and SK Securities to build the first hydrogen fuel power plant in Gwangju and the first private attraction of the Gwangju-type AI-Green New Deal,'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Concluded.

 

With this agreement, the entire project cost of 81.5 billion won will be covered by private capital.

 

Hyung-koo Park, president of Korea Midland Power Co., said, “The heat generated from fuel cells will be supplied to 26 facilities such as Gwangju City Hall and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and 480 apartment complexes.” “In particular, fossil fuels that emit carbon or fine dust are used as eco-friendly energy. It's a very meaningful business to replace it with,” he said.

 

In addition, “Based on a solid partnership with Gwangju City, we are actively responding to the Green New Deal policy and revitalizing the hydrogen economy through eco-friendly energy projects such as hydrogen fuel cells, expansion of renewable energy, and hydrogen production, and in activating the local economy through job creation and cooperation with local companies. I will try to contribute.”

 

The “Bitgoeul Hydrogen Fuel Cell Power Plant”, which will be built as the first hydrogen fuel power plant in Gwangju, is an eco-friendly power plant with a capacity of 12.3 MW to be built in 11 lots of unused sites at the first sewage treatment plant in Gwangju.

 

When completed in August 2022, the city will produce 95,000 MWh of electricity, which is 1.1% of the city's total annual electricity consumption, which is equivalent to the amount of electricity that can be used by about 33,000 households.

 

Compared to existing thermal power plants, it is expected to save 5359TOE of energy per year, reduce 12,588 tons of greenhouse gas, and purify the air that 130,000 adults can breathe by removing fine dust in the air.

 

Gwangju City set 2021 as the first year of an energy-independent city and, starting with the launch of the '2030 Enterprise RE100 Promotion Council', sooner or later the'Carbon Neutral City Promotion Committee' was launched, the citizen-led'Citizen Sunlight Power Plant', and the'Five Autonomous District Energy Conversion Village Base Center' Seongseong', etc. are also steadily preparing.

 

In addition, for the nation's first major transformation into a clean, decarbonised city, the three strategies of'Green Transition City, Climate Safe City, and Green Industrial City', along with the realization of citizen-led green decentralization, and the reinforcement of climate-safety green infrastructure, are also planned to be implemented in earnest. .


 
기사입력: 2021/02/10 [21:4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