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2.05.25 [17:13]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주시 “내년 광주 출생아 2년간 1740만원 받는다”
시 출생축하금 100만원, 정부 첫만남이용권 200만원 지원…육아수당 24개월간 월 20만원, 정부 영아수당 월 30만원도
이학수기자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내년에 광주광역시에서 태어나는 출생아에게는 2년 동안 정부지원금을 포함해 1인당 총 1740만원의 각종 출생·육아수당이 지급된다. 또한 쌍둥이 등 다태아 출생 가정에게는 100만원을 추가 지급한다.

 

2022년 광주에서 출생하는 아동은 2년 동안 ▲광주시 출생축하금 100만원 ▲정부가 전국에서 동일하게 지급하는 첫만남이용권 200만원 바우처 ▲광주시 육아수당 24개월간 월 20만원 ▲정부 아동수당 24개월간 월 10만원 ▲정부 영아수당 24개월간 월 30만원 ▲(추가) 광주시 다태아 출생축하금 100만원 등을 지원받게 된다.

 

출생 축하금과 각종 수당은 소득과 무관하게 지급되며 출생신고시 동 행정복지센터에신청하면 된다. 단, 광주시에서 지급하는 출생축하금, 육아수당, 다태아 출생축하금은 ‘광주시에 3개월 이상 거주’ 요건을 충족하는 광주시민만 지원받을 수 있다.

 

광주시는 ‘출생육아수당’ 지급을 위해 의회와의 협의를 거쳐 내년도 예산에 반영했으며 지난 14일 시의회 본회의를 최종 통과했다.

 

광주시의 출생 장려 핵심사업인 ‘광주출생육아수당’은 작년과 동일하게 출생아 1명당출생축하금 100만원과 24개월까지 매월 20만원씩 육아수당을 지원하고 내년부터는 추가로 다태아 가정에 출생축하금 10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정부 또한 내년부터 영아기 양육 가구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0만원의 첫만남이용권 바우처와 24개월 미만까지 30만원의 영아수당을 시행하는 등 보편적 양육수당을 확대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출생육아수당 등을 포함한 6단계 생애주기별 지원정책(28개 과제)에힘입어올해 9월 기준 총 6244명이 태어나 지난해 같은 기간 5613명에 비해11.2%의 높은 출생율 증가를 보였으며 전국에서 유일하게 9개월 연속 출생아수가 증가하는 성과를 보였다.

 

곽현미 광주시 여성가족국장은 “앞으로도 광주출생육아수당, 임신부 막달 가사돌봄서비스, 출산맘 나눔가게 확대 등을 통해 임신과 출생, 보육 정책을 집중 추진함과 동시에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근로자의 연차보상비 지원과 초등입학기10시 출근제를 도입한 사업장에 인건비 손실분을 지원하는 등의 신규시책 추진으로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맘(Mom)편한 광주’가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City “Children born in Gwangju next year will receive 17.4 million won for 2 years”

1 million won for city birth congratulations, 2 million won for government first meeting pass… Childcare allowance 200,000 won per month for 24 months, government infant allowance 300,000 won per month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u = Children born in Gwangju next year will be provided with various birth and childcare allowances of 17.4 million won per person, including government subsidies, for two years. In addition, an additional 1 million won is provided to families with multiple births, such as twins.

For a child born in Gwangju in 2022, for 2 years ▲Gwangju City Birth Congratulatory Fund 1 million Won ▲ Government-provided first meeting pass 2 million Won Voucher ▲ Gwangju Childcare Allowance 200,000 Won per month for 24 months ▲ Government Child Allowance 100,000 Won per month for 24 months ▲ Government infant allowance 300,000 won per month for 24 months ▲ (additional) Gwangju City will receive support for multiple births of 1 million won.

Birth congratulations and various allowances are paid regardless of income, and you can apply to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t the time of birth registration. However, only Gwangju citizens who meet the requirements of ‘residence in Gwangju for 3 months or longer’ can receive support for birth congratulations, childcare allowance, and multiple birth congratulations paid by Gwangju City.

Gwangju City discussed with the council to pay ‘birth and childcare allowance’ and reflected it in next year’s budget, and it finally passed the plenary session of the city council on the 14th.

'Gwangju Birth and Childcare Allowance', a core project to encourage births in Gwangju, provides 1 million won in birth congratulations for each child and 200,000 won per month for up to 24 months as in last year. plan to pay

The government is also planning to expand the universal childcare allowance starting next year by implementing a first meeting voucher of 2 million won and an infant allowance of 300,000 won for children under 24 months to relieve the burden on households raising infants.

A total of 6,244 people were born as of September this year, thanks to support policies (28 tasks) for each of the six stages of life, including birth and childcare allowances, and Gwangju City showed a high birth rate increase of 11.2% compared to 5613 in the same period last year. The result was an increase in the number of births for the ninth consecutive month.

Kwak Hyeon-mi, director of Gwangju’s Gender Equality and Family Bureau, said, “In the future, we will continue to focus on pregnancy, birth, and childcare policies through Gwangju Birth and Childcare Allowance, maternity care services for pregnant women, and expansion of childbirth mom sharing stores. We will do our best to realize 'Gwangju, where it is convenient for mothers to have and raise children' by promoting new policies such as subsidizing the loss of labor costs to workplaces that have introduced the 10 o'clock work system in elementary school," he said.


 
기사입력: 2021/12/20 [06:4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