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2.05.25 [17:13]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주시-국민의힘,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4일, 시청에서 김기현 원내대표 등과 지역현안 및 국비 확보 논의…광주시, 현안 7건 건의, 국비사업 40건 1172억원 국회 증액 요청
이학수기자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4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국민의힘 예산정책협의회'에서 주요 시정정책을 설명하며 국비예산 확보를 위한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광역시가 ‘국민의힘’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갖고 지역 현안 해결 및 내년도 국비예산 확보를 위한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광주시는 4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이용섭 광주시장과 실·국장,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김도읍 정책위의장, 이종배 예결위원장, 전주혜 원내대변인, 배준영 예결위원, 정운천 예결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힘-광주광역시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는 국민의힘이 광주, 전남, 전북 호남권 3개 시도의 지역 주요 현안과 국회 심사과정에서 추가·증액이 필요한 내년도 국비 지원사업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당 차원의 지원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용섭 시장은 예산정책협의회에 앞서 인사말을 통해 “최근 국민의힘 대선 경선 과정에서 드러난 전두환 찬양 및 광주비하 발언 등은 5·18유족들과 광주시민들에게 마음의 큰 상처를 안겨줬다”며 “다시는 국민통합을 저해하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고 광주시민들이 진정성을 느낄 수 있도록 국민의힘이 대통합의 정치를 해주고 당 차원의 역사왜곡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해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시장은 내년 예산 확보 및 대선공약과 관련해 “광주 군공항 이전 문제를 국가가 책임지고 차기 대통령 임기 내에 해결할 수 있도록 특별법 제정 등을 통해 국가사업으로 추진하는 내용을 대선공약에 꼭 반영해 달라”고 건의했다.

 

또한, 광주형일자리가 안정적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경차 혜택 확대를 위한 관련법 개정과 근로자 주거비 지원, 인공지능산업 발전을 뒷받침하기 위한 법률안 제정 등을 요청했다.

 

이날 광주시는 주요 현안으로 ▲광주 군공항 이전 문제 해결방안 대선공약 반영 ▲인공지능산업 발전 기반 조성을 위한 법률안 제정 ▲광주광역시 의료원 설립 ▲광주형일자리 성공을 위한 경차혜택 지원 확대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사업 완성 ▲광주-대구간 달빛고속철도 조기 착공 ▲빛고을 스마트 메가시티 조성사업 등 7개 사업에 대한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또 내년도 국비 건의사업으로 ▲국가고자기장연구소 구축 예비타당성 기획연구용역 ▲5·18 세계기록유산 보존시설 확충 ▲광주비엔날레 전시관 건립 ▲상생형 지역일자리 수요맞춤형 지원 ▲발달장애인 지역사회 통합돌봄체계 구축 ▲광주송정역 환승기능 중심 선상역사 증축 ▲국립 호남권 청소년디딤센터 건립 등 40건 1172억원에 대해 국회 추가·증액을 건의했다.

 

이에 김기현 원내대표는 “광주 발전을 위해 국민의 힘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광주가 크게 도약하는데 열심히 지원하고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4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국민의힘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해 주요 시정정책을 설명한 뒤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 김도읍 정책위의장, 이종배 예결위원장 등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City-People's Power, Budget Policy Council held

On the 4th, at City Hall, discussing local issues and securing government funds with floor leader Kim Ki-hyeon… Gwangju City proposes 7 pending issues, 40 cases of state-funded projects, and requests an increase of 117.2 billion won to the National Assembly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Gwangju Metropolitan City held a budget policy council with ‘People’s Power’ and requested active support and cooperation to solve local issues and secure the national budget for next year.

In the morning of the 4th, Gwangju City Hall held a meeting in the city hall with Gwangju Mayor Lee Yong-seop, office and director, People's Strength Minority Leader Kim Ki-hyun, Policy Committee Chairman Kim Do-eup, Preliminary Committee Chairman Lee Jong-bae, Floor Spokesperson Jeon Joo-hye, Preliminary Committee member Bae Jun-young, and Pre-registration Committee member Jeong Woon-cheon, etc. Ui-Him-Gwangju Metropolitan City Budget Policy Council' was held.

On this day, the council was prepared for the power of the people to exchange opinions on major regional issues in the three cities and provinces in Gwangju, Jeonnam, and Honam, Jeollabuk-do and next year's state-funded support projects that require additional or increase during the National Assembly review process and discuss support measures at the party level. .

Mayor Lee Yong-seop, in his greetings before the Budget Policy Council, said, “The recent praises of Chun Doo-hwan and remarks that demean Gwangju, which were revealed during the presidential election for the power of the people, have hurt the hearts of the families of the May 18th and Gwangju citizens.” “I hope that the people’s power will lead the politics of great unification so that this kind of thing that hinders the integration does not happen and that the citizens of Gwangju can feel the sincerity, and that the party level measures to prevent the recurrence of historical distortion,” he said.

Mayor Lee continued, “I ask that the government take responsibility for the relocation of the Gwangju military airport and solve it within the next president’s term, so that the contents of the national project, such as the enactment of special laws, should be reflected in the presidential campaign promises.” suggested that

In addition, it requested amendments to related laws to expand the benefits of compact vehicles, support for housing expenses for workers, and enactment of legislation to support the development of the artificial intelligence industry so that Gwangju-type jobs could be stably established.

On this day, Gwangju City’s major issues were ▲Reflecting presidential promises to solve the Gwangju military airport relocation problem ▲Enactment of a bill to lay the foundation for the development of artificial intelligence industry ▲Establishment of Gwangju Medical Center ▲Expand support for compact car benefits for the success of Gwangju-type jobs ▲City of Asian Culture City Development Project Completion ▲Early start of construction of the Gwangju-Daegu Dalbit high-speed railroad ▲Bitgoeul Smart Megacity Creation Project explained the progress of 7 projects, and requested active interest and support so that the project can be carried out without any setbacks.

In addition, as a project proposed by the government for next year, ▲Preliminary feasibility planning and research services for establishing the National High Magnetic Field Research Institute ▲Expansion of the May 18 World Record Heritage Preservation Facility ▲Establishment of the Gwangju Biennale Exhibition Hall ▲Support for mutually beneficial local job demand ▲Establishment of an integrated care system for local communities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 The National Assembly proposed to add or increase the amount of 117.2 billion won in 40 cases, including the extension of the shipboard station centered on the Gwangju Songjeong Station transfer function and the establishment of the National Youth Stepping Center in the Honam area.

In response, floor leader Kim Ki-hyun said, "I am well aware that the role of the people's power is more important than ever for the development of Gwangju.


 
기사입력: 2021/11/04 [23:0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