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전남도, 쌀 종자주권 독립선언 …지난 8일 함평서
도· 농협전남지역본부… 지역 대표 고품질 쌀 육성해 100% 국산화 다짐
이학수기자
▲ ‘전남 쌀 종자주권 독립선언’ 행사가 지난 8일 함평군 엄다면 화양리 들녘에서 열린 가운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이개호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이상익 함평군수, 농업인단체 대표 등과 종자주권 독립선언 제막식을 마치고 전남쌀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무안·함평=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라남도와 농협전남지역본부는 지난 8일 전남쌀 종자주권 독립선언 행사를 개최, 전남을 대표할 고품질 쌀 생산 등을 통해 100% 국산화하기로 다짐했다.

 

이날 함평군 엄다면 들녘에서 열린 행사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이개호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이상익 함평군수, 김형모 함평군의회 의장, 박서홍 농협전남지역본부장, 박홍재 전남농업기술원장, 장승영․고평훈 농협중앙회 이사, 김옥주 농협양곡부장, 광주전남RPC협의회와 농업인단체 등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전남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국산 벼 품종을 확대하고, 농업의 중요성과 쌀의 소중함에 대한 대국민 홍보 메시지를 전달해 국산 품종 종자주권 시대를 열기 위해 치러졌다.

 

참석자들은 박홍재 원장이 낭독한 ‘종자주권 독립선언문’을 통해 ‘대한민국에서 외래 품종을 없애고 우리 토양과 기후에 적합한 고품질 전남쌀을 생산, 종자주권을 확보해 농업인을 비롯한 전 국민의 식량안보를 지켜내자’고 다짐했다.

 

현재 전남지역 벼 재배면적은 15만 6천ha로, 100여 품종을 재배하고 있다. 외래품종은 히토메보레, 고시히카리 등 2천195ha로, 전남 벼 재배면적의 1.4%를 점유하고 있다. 전통적인 쌀 주산지임에도 불구하고 전남을 대표할만한 품종과 브랜드가 없어 전남쌀이 제값을 받지 못하고 있다.

 

전남도는 지난 2008년부터 벼 품종 육성 사업을 시작해 2018년 품종등록한 새청무를 대상으로 전남쌀 이미지 개선 및 명품화 사업을 추진했다. 그 결과 소비자와 농업인, RPC 모두 만족할 만한 성과를 이끌었다. 소비자는 밥맛을, RPC는 품질과 도정수율을, 농업인은 수량과 재배 안정성을 인정해 전국적으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전남지역 새청무 재배 면적은 2019년 1만ha에서 올해 8만ha로 증가할 전망이다. 명실공히 전남을 대표하는 품종으로 자리매김해 외래 품종을 감축하는데 큰 몫을 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디지털 농업 확대를 위한 스마트 자율주행 모내기와 지능형 드론 방제시스템 시연 행사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김영록 지사는 “2028년까지 새청무 쌀 등으로 벼 외래품종을 완전 대체해 쌀 종자주권을 확립하겠다”며 “신품종 개발과 보급에 모든 역량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llanam-do declares rice seed sovereignty independence … Hampyeong on the 8th 

Provincial Nonghyup Jeonnam Regional Headquarters Committed to 100% localization by cultivating high-quality rice representing the region

 

(Muan/Hampyeong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Jeollanam-do and the Jeonnam Regional Headquarters of Nonghyup held an event to declare the independence of Jeonnam rice seeds on the 8th, and pledged to produce 100% localized rice to represent Jeonnam.

 

On this day, the event held in Eommyeon, Hampyeong-gun, Jeollanam-do Governor Kim Young-rok, Lee Gae-ho,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Agriculture, Forestry, Livestock, Food and Marine Fisheries Committee, Hampyeong County Governor Lee Sang-ik, Hampyeong County Council Chairman Kim Hyung-mo, Agricultural Cooperatives Jeonnam Regional Headquarters Director Park Seo-hong, Jeonnam Agricultural Technology Research Institute Director Park Hong-jae, Jang Seung-young and Go Pyeong-hoon, Director of the National Agricultural Cooperative Federation , Kim Ok-joo, head of the Agricultural Cooperatives and Grain Department, Gwangju and Jeonnam RPC Council and farmers' groups attended.

 

This event was held to open the era of seed sovereignty of domestic varieties by expanding domestic rice varieties to raise the status of Jeollanam-do and delivering publicity messages about the importance of agriculture and the importance of rice.

 

Through the 'Declaration of Independence for Seed Sovereignty' read by Director Park Hong-jae, the participants said, 'Let's eliminate foreign varieties in Korea, produce high-quality Jeonnam rice suitable for our soil and climate, secure seed sovereignty, and protect food security for all citizens, including farmers. ' he promised.

 

Currently, the cultivated area of ​​rice in Jeollanam-do is 156,000 hectares, and about 100 varieties are being cultivated. Exotic varieties, such as Hitomebore and Koshihikari, are 2,195ha, occupying 1.4% of the rice cultivation area in Jeollanam-do. Despite being the main producer of traditional rice, Jeonnam rice is not getting the right price because there are no varieties and brands that can represent Jeonnam.

 

Jeollanam-do started a rice variety cultivation project in 2008 and promoted a project to improve the image of Jeonnam rice and to make it a luxury item for Saecheongmu, which was registered as a variety in 2018. As a result, it led to satisfactory results for consumers, farmers, and RPCs. Consumers appreciate the taste of rice, RPC for quality and milling yield, and farmers for quantity and stability of cultivation, the preference is increasing nationwide.

 

The cultivated area of ​​Saecheongmu in Jeollanam-do is expected to increase from 10,000 hectares in 2019 to 80,000 hectares this year. It has established itself as a representative variety of Jeollanam-do in name and reality, and is playing a significant role in reducing foreign varieties.

 

At this event, smart autonomous driving rice planting and intelligent drone control system demonstration event to expand digital agriculture also attracted attention.

 

Governor Kim Young-rok said, "We will establish rice seed sovereignty by completely replacing foreign varieties of rice with Saecheongmu rice by 2028. We will spare no effort and support for the development and distribution of new varieties."

 


 
기사입력: 2021/06/09 [08: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