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전남도, 지방도 국도 승격 총력
도. 국토부 선정 4곳 지역균형개발 차원 최종 확정되도록 지속 건의
이학수기자
▲ 고흥~완도 국도 27호선 기점변경 ·장흥~고흥(득량도) 국도 77호선 변경 지정 (왼쪽부터)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라남도가 국토교통부에서 20년만에 추진하는 지방도의 국도 승격 추진과 관련, ‘고흥~완도 국도 27호선 기점변경’과 ‘장흥~득량도~고흥 국도77호선 변경 지정’ 등 4개 구간 반영을 위해 온힘을 쏟고 있다.

 

7일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2019년 7월 국토부의 사전 수요조사에 고흥~봉래 등 17건 4조 5천522억 원 규모를 신청했다.

 

그 결과 국토부는 2020년 5월 ‘고흥~완도’, ‘장흥~득량도~고흥’, ‘고흥 봉래 국도15호선 연장’, ‘이순신대교 국도 59호선 연장’ 4건을 비롯한 전국 21건을 선정해 기획재정부와 협의에 들어갔다.

 

이에 따라 전남도는 그동안 국토부 선정 4건 모두 국도 승격에 반영되도록 국토부와 기재부를 수차례 방문, 국도 승격 대상지 선정 과장에서 ‘경제성’보다는 ‘지역균형개발’ 항목을 최우선으로 검토해줄 것을 지속적으로 건의했다. 특히 ‘수요 위주’에서 ‘선 공급’으로 정부 정책을 전환해야 한다는 논리로 접근했다.

 

국도 승격은 도로법 제5조에 따라 시·도의 요구를 받아, 국토교통부에서 이동성·접근성·지역균형발전 등 평가를 거쳐 승격안을 마련한 후, 기획재정부와 재정투자 등 국가계획 반영 협의를 거쳐야 한다. 이후 국토교통부 ‘도로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통해 ‘국가도로망종합계획’에 최종 반영하면 모든 절차가 마무리된다.

 

5월 현재 국토부와 기재부의 협의가 마무리돼 조만간 도로정책심의위원회가 열릴 예정으로, 아직 어느 구간이 협의가 이뤄졌는지는 공개되지 않았다.

 

전남도는 국도 승격과는 별도로 지방도 건설에도 국고 지원이 이뤄지도록 도로법 개정 등 제도 개선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전동호 전남도 건설교통국장은 “고흥~완도 간 등 4개 도로의 국도 승격을 위해 그 필요성에 대한 논리를 개발해 국토부와 기재부는 물론 지역 국회의원 등을 찾아 다니며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다”며 “이번에 정부의 국도 승격이 마무리되면 시군의 의견을 들어, 지방도로망에 대한 전반적인 조정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도 승격은 도로 건설을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꼭 필요하다”며 “이와 별도로 도로법 개정을 통해 지방도에도 국고지원이 이뤄지도록 도로법 개정 등 제도적 개선을 위한 단계를 차근차근 밟아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방도의 국도 승격은 지난 2001년 김대중 정부에서 인천∼목포∼부산까지 1천254㎞를 77호선으로 지정한 후 20년 만이다.

 

한편 국도 승격과 관련, 지난 6일 해남·진도·완도 출신 윤재갑 국회의원실에서는 완도~고흥 지방도 830호선의 국도승격이 9부 능선을 넘었다고 발표했고, 장흥·보성·고흥·강진 출신 김승남 국회의원은 ‘장흥∼득량도∼고흥’ 국도77호선 노선 변경 지정이 빠져 추가해야 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nam-do and local roads were promoted to national roads.

Degree. Continued suggestion to finalize the dimension of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in 4 locations selec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Muan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Designated to change the starting point of National Highway No. 27 from Goheung to Wando and to change National Route 77 from Jangheung to Deungnyangdo to Goheung in relation to the promotion of national road promotion of local roads promo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20 years. 'We are working hard to reflect the four sections.

According to Jeonnam-do on the 7th, in July 2019,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pplied for 17 cases, including Goheung and Bongrae, worth KRW 4.552 trillion.

As a result,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elected 21 cases nationwide, including 4 cases in'Goheung~Wando','Jangheung~Deukryangdo~Goheung','Goheung Bongnae National Route 15 extension', and'Isunshin Bridge National Route 59 extension'. They entered into consultations with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ccordingly, Jeollanam-do has repeatedly visite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o that all 4 cases selec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re reflected in the promotion of national highways, and the manager of the selection of areas for promotion of national highways continues to suggest that the item of'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is the top priority rather than'economy'. did. In particular, it approached with the logic that the government policy should be shifted from “demand-oriented” to “pre-supply”.

The promotion of national roads must be made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fter receiving a request from the Mayor/Do pursuant to Article 5 of the Road Act, preparing a plan for promotion through evaluation of mobility, accessibility, and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then through consultations with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to reflect national plans such as financial investment. Afterwards, the entire process is completed when the final application is finalized in the “National Road Network Comprehensive Plan” through the “Road Policy Deliberation Committee”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s of May, discussions betwee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ave been concluded, and the Road Policy Deliberation Committee is scheduled to be held soon, and it has not yet been disclosed which section has been negotiated.

Apart from the promotion of national highways, Jeonnam-do is actively working on improving the system, such as revising the road law so that national treasury support can be provided for the construction of local roads.

Jeonnam-do Construction and Transportation Bureau Chief Jeon Jeon-ho said, “We developed the logic for the necessity of promoting the national highway between Goheung and Wando, and made our best efforts by visiting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s well as local lawmakers.” When the promotion of national highways in Korea is completed, we will listen to the opinions of the municipalities and begin to make overall adjustments to the local road network.”

He added, “The promotion of the national highway is essential to provide financial resources for road construction,” he added. “Separately, we are stepping through steps for institutional improvement, such as amendment of the Road Law, so that national treasury support can be provided to local roads through the revision of the Road Law.”

Provincial roads have been promoted to national highways 20 years after the Kim Dae-jung administration designated 1,254 km from Incheon to Mokpo to Busan as Line 77 in 2001.

On the other hand, regarding the promotion of the national highway, on the 6th, in the office of the National Assemblyman Yoon Jae-gap from Haenam, Jindo, and Wando, on the 6th, it was announced that the promotion of the national highway of the Wando-Goheung road 830 exceeded the 9th ridge. Jangheung-Deukryangdo-Goheung's route change designation for National Route 77 was omitted, and it should be added.


 
기사입력: 2021/05/07 [17:2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