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김승남. “농기계 신고제 도입 위한” 농업기계화 촉진법 개정안 대표발의
농기계는 등록 및 신고제도 없이 관리의 사각지대에 방치된 실정…농기계 이력 관리로 농기계 소유권 보호 및 투명한 중고거래 기대
이학수기자



(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김승남 국회의원(사진. 더불어민주당. 전남 고흥·보성·장흥·강진)이 7일 농기계 신고제 도입을 위한‘농업기계화 촉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현행법상 농기계는 등록제나 신고제 같은 관리제도가 없다. 중고거래 시 농기계의 정확한 이력을 확인하기 어렵고 농기계 소유권을 보호할 법적 근거도 부족한 게 현실이다.

 

관리의 사각지대에 놓이다 보니 폐기된 농기계로 면세유를 공급받는 일도 일어났다. 국립 농산물품질관리원 경남지원은 지난해 12월 면세유 일제 점검에서 농기계 폐기 사실을 신고하지 않고 면세유를 공급받은 해당 지역 농가 53곳을 적발한 바 있다.

 

이에 김승남 의원은 △면허 △정기검사 △보험 △등록세 부담이 있는 ‘등록제’ 대신 ‘신고제’ 도입을 통해, 농어민 부담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체계적으로 농기계를 관리하기 위한 제도 개선 내용을 개정안에 담았다.

 

개정안에는 농기계 판매업자·폐기업자·중고농기계 구매자가 농림축산식품부에 농기계 이력 변경내용을 신고하도록 했다. 농식품부는 신고받은 농기계 이력 정보를 전산시스템으로 관리하고, 판매에서부터 폐기까지 지속적으로 농기계 이력을 관리하도록 했다.

 

김승남 의원은 “지난해 트랙터 평균 판매가격은 약 4,700만원으로 고가에 거래되고 있지만 도난당하면 누구의 소유인지 확인할 방법이 없는 게 현실”이라며 “개정안을 통해 농어민의 농기계 소유권을 보호하고 투명한 중고거래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eungnam Kim. Representative proposal of amendment to the Agricultural Mechanization Promotion Act for “Introduction of Agricultural Machinery Report System”

Agricultural machinery was left in the blind spot of management without registration and reporting system... Protecting ownership of agricultural machinery and expecting transparent used transactions by managing the history of agricultural machinery

 

(Brake News) Reporter Lee Hak-soo = Representative Kim Seung-nam (photo: Democratic Party of Korea, Jeonnam Goheung, Boseong, Jangheung, and Gangjin) proposed the “Agricultural Mechanization Promotion Act Partial Revision Bill” to introduce the agricultural machinery reporting system.

Under the current law, there is no management system such as registration or reporting system for agricultural machinery. The reality is that it is difficult to confirm the exact history of agricultural machinery in used transactions, and there is a lack of legal basis to protect the ownership of agricultural machinery.

As it was in the blind spot of management, it happened that duty-free oil was supplied by discarded agricultural machinery. The Gyeongnam Branch of the National Agricultural Products Quality Management Service discovered 53 farm households in the region that received duty-free oil without reporting the fact of disposal of agricultural machinery during the duty-free oil inspection in December last year.

Accordingly, Rep. Seungnam Kim introduced the ‘registration system’ instead of △license, △regular inspection, △insurance △registration tax burden, to minimize the burden of farmers and fishermen, and put the contents of system improvement to systematically manage agricultural machinery.

The revised bill required agricultural machinery sellers, waste companies, and buyers of used agricultural machinery to report changes in agricultural machinery history to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The Ministry of Agriculture and Food manages the reported agricultural machinery history information through a computerized system, and continuously manages the agricultural machinery history from sales to disposal.

Rep. Kim Seung-nam said, “Last year, the average selling price of tractors is about 47 million won, which is traded at a high price, but if it is stolen, there is no way to determine who owns it.” I look forward to it.”


 
기사입력: 2021/05/07 [13:2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