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광주시-자치구-시민, 지역발전 머리 맞댄다
이용섭 시장, 12일부터 자치구 릴레이 현장대화 추진…자치구 대표정책 협업 모색, 시민과 전방위 소통 나서
이학수기자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이용섭<사진> 광주광역시장은 자치구와의 협업 강화, 시민들과 직접 소통을 통해 민생을 살피고 지역의 문제들을 함께 해결하기 위해 자치구 릴레이 현장대화를 추진한다.

 

현장대화는 12일 동구, 13일 광산구, 14일 북구, 15일 남구, 16일 서구에서 진행되며, 이 시장이 직접 5개 구를 찾아 자치구 주요 정책에 대한 협력방안을 모색하고 시민들과 격의없이 대화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시장의 지치구 순방은 매년 진행됐지만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여파로 취소됐었다.

 

그동안 자치구 방문이 구청사를 순회 방문하면서 애로사항 청취 후 단순 예산지원에 그쳤다면 올해는 시민들의 의견을 가감없이 듣는 소통 강화에 중점을 둔다.

 

먼저 자치구별 대표정책을 찾아 상호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등 현장 주제에 맞는 소규모 정책대화로 진행하되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구별 30~40명 내외가 참석한 가운데 라운드 테이블 형태로 추진한다.

 

또한, 대화 장소를 기존의 구청사에서 벗어나 자치구별 주제와 걸맞는 특색있는 장소에서 진행되며 대표정책과 관련된 시민들이 배석해 깊이있는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자치구별 대표정책 주제는 ▲동구(미로센터 개최) 문화전당권 문화·예술·상권 활성화 ▲서구(빛여울채 종합사회복지관 개최) 노인 등 통합돌봄 시스템 개선 ▲남구(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개최) 도시재생 ▲북구(문화근린공원 개최) 문화의 집·노인복지센터 등 시설 개보수와 공원편의시설 확충▲광산구(평동비즈니스센터내 기업주치의센터) 중소기업 및 산단 일자리·시설 확충 등이다.

 

한편, 광주시는 현장대화에서 집중주제 관련 건의사항을 포함한 자치구 건의에 대해 시와 자치구간 구체적인 실행방안 논의하고 상호 공동노력과 협력을 통해 해결해 나갈 계획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City-Autonomous District-Citizens, Head to Head for Regional Development

Mayor Lee Yong-seop promotes on-site relay dialogue from the 12th… Seeking cooperation in representative policies of autonomous districts, promoting all-round communication with citizens

‘Densely by minimizing the number of attendance in consideration of Corona 19’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Mayor Lee Yong-seop, the mayor of Gwangju Metropolitan City, promotes on-site relay dialogue with autonomous districts to examine public welfare through direct communication with citizens and solve local problems together.

On-site conversations will be held in Dong-gu on the 12th, Gwangsan-gu on the 13th, Buk-gu on the 14th, Nam-gu on the 15th, and Seo-gu on the 16th, and the mayor personally visited the five districts to explore ways to cooperate with major autonomous district policies and talk without willingness with citizens. It proceeds in the form of The mayor's visit to Chichi-gu was held every year, but last year it was canceled in the aftermath of Corona 19.

In the meantime, if a visit to the autonomous district has ended up with simple budget support after listening to difficulties while visiting the district office, this year will focus on strengthening communication to listen to the opinions of citizens without any addition or subtraction.

First, it will be conducted in a small-scale policy dialogue that fits the topic of the field, such as finding representative policies for each autonomous district and seeking mutual cooperation measures, but taking into account the situation of Corona 19, it will be promoted in the form of a round table with 30 to 40 people attending.

In addition, it is planned to move away from the existing ward office building and proceed in a distinctive place that matches the subject of each autonomous district, and citizens related to the representative policy will be present for in-depth discussion.

Representative policy topics for each autonomous district are ▲Dong-gu (hosted by the Labyrinth Center) Cultural Center, revitalizing cultural, artistic, and commercial areas ▲Seo-gu (held Bityeoulchae Comprehensive Social Welfare Center) improved integrated care system for the elderly ▲Nam-gu (held by Gwangju Information and Culture Industry Promotion Agency) city Regeneration ▲Buk-gu (held cultural neighborhood park) Renovation of facilities such as cultural houses and welfare centers for the elderly, and expansion of park convenience facilities ▲Gwangsan-gu (corporate physician center in Pyeong-dong Business Center) expansion of jobs and facilities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and industrial complexes.

On the other hand, the city of Gwangju plans to discuss specific implementation plans between the city and the autonomous districts, including suggestions on intensive topics, and resolve them through mutual joint efforts and cooperation.


 
기사입력: 2021/04/10 [06:4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