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목포시, 유달경기장 매각으로 높아진 브랜드가치 확인
시. 예정가 보다 3.3배 높은 금액에 매각...향상된 미래가치 반영 ‘종합운동장 건립비 투입 등 활용 방안 ’모색
이학수기자



(목포=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 목포시가 유달경기장부지를 예상을 훌쩍 뛰어넘는 금액으로 매각해 높아진 브랜드가치를 재확인했다.

 

지난 1일 유달경기장부지 매각 공개입찰 개찰 결과, 유달경기장은 936억7천4백만원에 낙찰됐다. 이는 당초 매각예정가인 281억3천만원보다 333% 높은금액이다.

 

시는 지난달 18일부터 31일까지 유달경기장의 토지·건물·시설물을 최고가방식의 일반경쟁 입찰로 일괄 매각하는 공고를 진행했다. 그 결과 29개 업체가 입찰에 참여했고, 서울 소재의 중견업체에 최종 낙찰됐다. 최고가 2·3위 기업이 800억원대에 응찰하는 등 유달경기장부지 매각은 높은 열기를 보였다.

 

시는 8일 매매계약을 체결하고, 오는 6월 7일까지 잔금이 납부되면 유달경기장부지의 소유권은 업체로 이전된다.

 

유달경기장부지가 전국의 업계에서 높은 관심을 받으며 파격적인 금액에 매각된 것은 현재와 미래의 도시브랜드 가치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목포는 신재생에너지·수산식품·관광 등 3대전략산업이 1천억원대의 정부 사업과 맞물리며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는 상황으로 앞으로 활발한 대기업 투자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투자자의 시선에서는 투자가치가 높은 도시로 다가오는 이유다.

 

목포의 이런 위상은 코로나 장기화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대양산단 분양률이90%를 넘어섰고, 지난해 대한상공회의소로부터 기업하기 좋은 도시 전국 1위에 선정된 것에서도 나타난다. 장좌도 리조트 개발 등 관광분야에 대한 민간투자도 진행되고 있다.

 

이번 매각은 높아지는 도시브랜드 가치를 확인하는 신호탄이자 시 예산에 숨통을 틔운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크다.

 

시는 예산이 한계로 작용해 도시경쟁력 향상을 위한 사업들을 과감하게 추진하는데 제약이 컸다. 부채, 사회복지비 부담 증가로 재정에 여유가 없는상황에서올해는 코로나 재난지원금 지급 등까지 시행하면서 그야말로 ‘마른수건을 짜야하는 상황’에 처하게 됐다.

 

이 때문에 도시경쟁력 향상에 디딤돌이 될 정부의 대규모 공모사업도 시비부담을 더욱 철저히 검토하고, ‘선택과 집중’으로 접근했다. 관광거점도시·어촌뉴딜300사업 등 정부 공모사업은 이런 고충 속에서 거둔 결과였다.

 

하지만 이번 매각으로 재정을 여유롭게 운영할 수 있는 운신의 폭을 확보했다. 앞으로 시는 매각금액을 종합경기장 건립비에 투입하는 등 활용방안을심도있게 검토할 계획이다.

 

한편 유달경기장 부지 매각은 제103회 전국체전 개최에서 비롯됐다. 유달경기장이 지난 1987년 준공돼 노후되고 공인규격에 맞지 않아 전국 규모 이상의 대회를 개최할 수 없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시는 목포축구센터 인근에 목포종합경기장을 건립하기로 하고, 유달경기장부지 매각대금을 재원으로 충당하는 계획을 수립했다. 이후 감정평가,시의회 공유재산관리계획 의결, 입찰 등 매각을 위한 행정절차를 이행해왔다. 목포종합경기장은 국비 200억원, 도비 230억원, 시비 490억원 등 총 920억원이 투입되며, 현재 건립 공사가 진행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Mokpo City confirms the increased brand value through the sale of Yudal Stadium

city. Sold for 3.3 times higher than the expected price... Reflecting the improved future value ‘Plan to utilize the cost of building a sports ground, etc.’

 

(Mokpo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Jeonnam Mokpo City reaffirmed the increased brand value by selling the Yudal Stadium site for an amount far exceeding expectations.

As a result of the open bidding for the sale of the site of Yudal Stadium on the 1st, Yudal Stadium was awarded a bid for 9,374 billion won. This is 333% higher than the original expected sale price of 28.13 billion won.

From the 18th to the 31st of last month, the city announced the collective sale of the land, buildings, and facilities of Yudal Stadium in general competitive bidding at the highest price. As a result, 29 companies participated in the bidding, and the final bid was awarded to a mid-sized company based in Seoul. The sale of the Yudal Stadium site showed high enthusiasm, with the 2nd and 3rd highest priced companies bidding for 80 billion won.

The city signs a trading contract on the 8th, and if the balance is paid by June 7th, the ownership of the Yudal Stadium site will be transferred to the company.

The fact that the Yudal Stadium was sold for an unprecedented amount with high interest from the industry across the country is interpreted as reflecting the value of the city brand of the present and the future.

In Mokpo, the three strategic industries, such as new and renewable energy, fishery food, and tourism, are being promoted smoothly with the government's projects worth 100 billion won. From the perspective of investors, this is the reason that it is approaching as a city with high investment value.

Mokpo's status is reflected in the fact that the oceanic industrial complex sales rate exceeded 90% despite the prolonged coronavirus, and was selected as the nation's No. 1 city for business by the Korea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last year. Private investment in tourism, such as the development of Jangja-do resorts, is also underway.

This sale is also meaningful in that it is a signal that confirms the increasing value of city brands, and that it is breathing in the city budget.

The city's budget was a limitation, and there were large restrictions on boldly promoting projects to improve urban competitiveness. In a situation where there is not enough financial space due to the increased burden of debt and social welfare expenses, this year, as the corona disaster subsidies have been paid out, we are in a situation where we have to squeeze dry towels.

For this reason, the government's large-scale public offering project, which will be a stepping stone for improving urban competitiveness, was more thoroughly reviewed and approached with ‘selection and concentration’. The government's public offering projects, such as the Tourism Hub City and Fishing Village New Deal 300, were the result of these difficulties.

However, with this sale, we have secured the breadth of our ability to manage our finances in a leisurely manner. In the future, the city plans to consider in-depth utilization plans, such as investing the amount of the sale to the construction cost of the stadium.

Meanwhile, the sale of the site of the Yudal Stadium began with the holding of the 103rd National Sports Festival. This is because the Yudal Stadium was completed in 1987 and is obsolete and does not meet the official standards, so it is not possible to hold competitions larger than the national scale.

Accordingly, the city decided to build the Mokpo Stadium near the Mokpo Football Center and established a plan to finance the sale of the Yudal Stadium site. Since then, administrative procedures have been implemented for sale, such as appraisal, decision on the city council's shared property management plan, and bidding. Mokpo Stadium will be invested with a total of KRW 92 billion, including 20 billion won in national expenditure, 23 billion won in government expenses, and 49 billion won in municipal expenses, and construction is underway.

 

 


 
기사입력: 2021/04/09 [07:2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