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광주시 “무분별한 고층아파트 위주의 난개발 억제”
이용섭 시장, 시의회 시정질문 답변에서 주택정책 밝혀…구도심은 역사·문화·관광 연계 통한 혁신 거점으로 개발 ‘도시외곽 종상향 전제 신규 주택사업은 용도변경’ 불허
이학수기자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31일 오전 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296회 시의회 임시회에서 김동찬 의원의 광주시 주택수급정책에 대한 시정질문에 답변을 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도시 외곽의 무분별한 고층 아파트 개발을 억제하고, 주택공급을 수반하는 개발계획에 대해서는 엄격한 기준을 적용해 아파트 위주 개발을 지양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용섭 시장은 31일 제296회 광주시의회 임시회에서 김동찬 의원의 광주시 주택수급정책에 대한 시정질문에 답변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2021년 1월 국토교통부 발표 자료에 따르면 2019년 말 광주시 총 주택 수는 62만8186호로 이 가운데 아파트가 66.8%, 단독주택 등이 33.2%를 차지하고 있으며 주택보급률은 107%에 달하고 아파트 비율은 66.8%로 광역자치단체 중 가장 높은 수준이다.

 

2020년 말 현재 사용 중인 아파트는 1157개 단지 43만2989호이고, 공사 중인 아파트는 53개 단지 2만3932호이며 지난 5년간 준공된 주택 수는 연 평균 약 1만2000호씩 5만9876호에 달한다.

 

또 올 2월 마무리된 ‘2030 주거종합계획’에서 향후 10년간 광주시 주택수요와 공급 예정 물량을 추계한 결과를 보면 주택수요는 약 5만8165호로 추계됐다. 이는 통계청 자료를 기준으로 향후 10년간 인구는 6만2000명이 감소하나 청년, 고령자 등 1~2인 가구의 급속한 분화로 인한 가구 수(2만3000) 증가와 멸실주택 수 추이 등을 반영한 것이다.

 

주택공급은 현재 확정된 물량으로 신규택지 개발사업에서 2만9343호, 민간공원 특례사업에서 1만2754호, 재개발·재건축에서 3만6562호 등 7만8659호가 계획돼 있다.

 

사업을 계획 중이거나 추진될 것으로 전망되는 지역주택조합, 일반분양 아파트 약 6만호가 추가로 공급될 경우 2030년 주택보급률은 120%에 육박할 정도로 공급과잉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다만, 앞으로 인공지능, 에너지, 자동차, 헬스케어, 문화콘텐츠 등 미래전략산업이 활성화돼 인구가 늘어나는 경우 주택수요와 주택보급률은 달라질 수 있다.

 

이에 따라 이용섭 광주시장은 첫째, “주거환경이 불량하거나 노후·불량 건축물을 효율적으로 개량하기 위한 재개발·재건축 사업은 현재 추진 중인 지역에 대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역사가 깃든 구도심은 전면 철거 후 재개발 방식 보다는 기존 모습을 유지하면서 주택개량 등 소규모 정비와 역사·문화·관광과의 연계를 통한 구도심 혁신 거점으로 조성하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추진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둘째, 도시 외곽의 무분별한 고층 아파트 개발을 억제하겠다고 답변했다.

“제1종 일반주거지역에서 종상향을 전제로 한 신규 주택사업에 대한 용도지역 변경은 허용하지 않고 있으며, 지역주택조합의 제도적 미비점을 보완하기 위한 주택법 개정안에서는 조합설립인가 조건 등이 한층 강화돼 작년 7월부터 무분별한 조합설립을 차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셋째, 도심 내 상업지역 등 고층, 고밀의 주거용 건축물로 인한 일조·조망 등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도시계획 조례가 개정돼 상업지역 용도용적제가 시행됨에 따라 준주거지역 및 준공업지역의 주거시설 용적률을 대폭 축소하는 등 제도적 장치가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넷째, 아파트 중심의 무미건조하고 획일적 도시가 아닌 문화예술 도시로서 품격을 갖춘 도시 경관 및 도심의 일조·환경·조망·통경축 확보 등 열악한 도시환경 개선을 위해 고층건물 난립을 제한하고 아파트는 30층 이하, 복합건축물은 40층 이하 정도의 높이 제한을 시행하고 있으며 이를 뒷받침할 기준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다섯째, “주택수급 불균형에 대응하기 위해 향후 주택공급을 수반하는 개발계획에 대해서는 ‘주거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치는 등 보다 엄격한 기준을 적용해 아파트 위주의 난개발을 지양토록 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도시 열섬현상을 막고 경관이 아름답고 살기 좋은 광주를 만들어 가겠으며, 현재 수립 중인 ‘2040도시기본계획’ ‘2030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2040 도시경관계획’ ‘녹색건축물 조성 및 관리계획’ 등에 반영해 추진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이 시장은 “주택시장 안정을 저해하는 외지 투기세력 및 이들과 담합한 부동산 중개업소 등에 대해서는 강력한 단속과 함께 적발될 경우 엄정하게 처리하는 등 부동산 투기를 근절해 집 없는 서민들의 소외감과 박탈감을 해소하고 부동산 시장 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City “Suppressing Difficulty Development Focused on High-rise Apartments”

Mayor Lee Yong-seop reveals housing policy in response to city council's municipal administration question... The old city center was developed as a base for innovation through linking history, culture, and tourism.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Gwangju Metropolitan City Mayor Lee Yong-seop said, "We will suppress the reckless development of high-rise apartments in the outskirts of the city, and apply strict standards to development plans that involve housing supply, and avoid apartment-oriented development."

Mayor Lee Yong-seop made the same statement while answering a question on the municipal government's housing supply and demand policy of Rep. Kim Dong-chan at the 296th Gwangju City Council on the 31st.

According to data releas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January 2021, the total number of houses in Gwangju at the end of 2019 was 62,8186, of which apartments accounted for 66.8% and detached houses 33.2%, and the housing supply rate reached 107% and the apartment ratio was 66.8%. It is the highest level among metropolitan governments.

As of the end of 2020, there are 1157 apartments in use, 43,2989 units, and 53 apartments under construction are 23,938 units, and the number of houses completed over the past five years amounted to 59876 units, an average of about 12,000 units per year. .

In addition, in the ‘2030 Comprehensive Housing Plan’, which was completed in February, the result of estimating the demand for housing in Gwangju City and the expected supply for the next 10 years, the housing demand was estimated to be about 58,165 units. This reflects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households (23,000) and the number of lost homes due to the rapid differentiation of one or two households such as young and elderly, although the population will decrease by 62,000 over the next 10 years based on data from th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Housing supply is currently confirmed, and 7,8659 units are planned, including 29,343 units in new housing development projects, 12,754 units in private park special projects, and 3,6562 units in redevelopment and reconstruction.

If about 60,000 units of local housing associations and general pre-sale apartments are additionally supplied, which are planning or expected to be promoted, there is a situation of concern about oversupply in 2030, with the housing supply rate approaching 120%.

However, if future strategic industries such as artificial intelligence, energy, automobiles, healthcare, and cultural contents are activated and the population increases, housing demand and housing supply rate may change.

Accordingly, the mayor of Gwangju Lee Yong-seop said, “The redevelopment and reconstruction projects to efficiently improve old or poor buildings with poor living conditions will support the current region to proceed without disruption, and the old city center with history will be completely demolished. Rather than the redevelopment method, we will continue to maintain the existing shape and promote it as an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that creates a base for innovation in the old city center through small-scale maintenance such as housing improvement and linkages with history, culture, and tourism.”

Second, they answered that they would curb the reckless development of high-rise apartments outside the city.

“In Type 1 general residential areas, the change of the use area for new housing projects on the premise of a vertical increase is not allowed, and the housing law amendment to compensate for the institutional deficiencies of local housing associations has further strengthened the conditions for approval of association establishment. Since last July, we have been blocking the establishment of reckless unions.”

Third, it has announced that it will improve the poor residential environment such as sunlight and view due to high-rise, high-density residential buildings such as commercial areas in the city center. “As the urban planning ordinance was revised and the commercial area usage capacity system was implemented, an institutional arrangement was prepared, such as significantly reducing the floor area ratio of residential facilities in quasi-residential and semi-industrial areas,” he explained.

Fourth, as a culture and art city rather than a dry and uniform city centered on apartments, high-rise buildings are restricted in order to improve the poor urban environment, such as securing the urban landscape with dignity and sunlight, environment, view, and celebration of the city center, and apartments have 30 floors or less. In addition, he emphasized that the height of complex buildings is limited to about 40 stories or less, and that it will establish standards to support this.

Fifth, “To cope with the imbalance of supply and demand for housing, we plan to apply more stringent standards such as deliberation by the'Residential Policy Deliberation Committee' for development plans that involve future housing supply to avoid complex apartment-oriented development. We will prevent the heat island phenomenon and make Gwangju with a beautiful landscape and good livability, and are reflected in the '2040 City Basic Plan', '2030 Urban and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Basic Plan', '2040 Urban Landscape Plan', and'Green Building Creation and Management Plan'. I will try to promote it,” he said.

Lastly, the market said, “Resolving the feelings of alienation and deprivation of homeless common people by eradicating real estate speculation by strict crackdowns on foreign speculators that impede the stability of the housing market and real estate brokerages that have colluded with them. And contribute to the stability of the real estate market.”


 
기사입력: 2021/03/31 [14: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