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김영록 전남지사, “광양항 율촌산단 연결로 국비 반영 총력”
12일 광양서 첫 도민과의 대화…마린베이 조성 등 현안 지원키로
이학수기자
▲ ‘으뜸전남, 전남행복시대’ 실현을 위한 도지사와 광양시민과의 대화가 12일 광양시청 회의실에서 열린 가운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도민들과 대화를 나누며 불편사항을 수렴하는 등 시정 현안을 청취하고 있다. 이날 광양시민과의 대화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정현복 광양시장,이용재 의원을 비롯한 시·도의원, 기관·사회단체장, 언론인, 주민대표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 현안사항 및 도민의 불편사항을 수렴해 도정에 반영했다.     



(광양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김영록 전라남지사가 12일 광양시를 방문, 첫 온택트 도민과의 대화를 갖고 “광양항 율촌산단 연결도로 개설 사업을 제4차 항만기본계획에 반영해 국비를 지원받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또 광양 마린베이 조성(사업비 400억 원), 남해안남중권 중소벤처기업 연수원 건립(400억 원) 등 광양시가 추진 중인 현안사업에 대해서도 측면 지원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김 지사는 이날 광양시를 시작으로 22개 시군의 지역 현안을 청취하고, 직접 주민과 소통하면서 민원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온택트 도민과의 대화에 나선다.

 

코로나19로 최소한의 인원만 행사장에 참석하고, 주민 180명이 비대면 영상을 통해 참여한 이날 광양시 도민과의 대화는 김기홍 전남도 정책기획관의 도정보고, 김경호 광양시 부시장의 광양시 현안보고, 김 지사와 현장·영상 참여자 간 대화 순으로 진행됐다.

 

도민과의 대화에서 백윤식 광양경제활성화본부 회장은 광양항과 율촌산단 연결도로 개설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해저터널과 진출입도로 3.8km에 3천118억 원의 예산이 필요한 이 사업은 예비타당성 조사를 거쳐야 해 어려움이 예상된다.

 

이에 대해 김 지사는 “지난해부터 5억 원을 들여 타당성 용역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며 “예타가 경제성만이 아니라 지역균형요소가 더 반영되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나광진 광양시 예총 회장은 광양읍에 들어서 오는 22일 개관하는 도립미술관 활성화 방안을 물었다. 김 지사는 “전국적인 미술애호가들이 찾을 기획 전시를 계속 하면서, 소장품도 자산이라 생각하고 과감하게 투자하겠다”며 “명칭 변경 목소리에 대해 공감이 가므로, 적절한 방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영상 참석자들은 코로나19로 피해를 보는 중소상공인, 화훼재배농가, 여행업체 등에 대한 보다 적극적인 지원을 호소했다. 이정배 진월면 이장은 일반 시민들의 백신 접종 시기를 물었으며, 윤우현 중마동 통장협의회 회장은 매년 70억 원에 달하는 이순신대교 유지비를 정부가 부담토록 해줄 것을 요청했다. 광양읍 강태원 주민자치위원장은 으뜸마을 지정 확대 의견을 냈다. 김길용 전남도의원, 진수화 광양시의회 의장 등은 입원을 목적으로 코로나 진단을 받은 경우 진단비 면제, 영호남 상생의 상징도시인 광양의 도시계획 지원 등을 요청했다.

 

김 지사는 이들의 건의에 일일이 답하고, 특히 이순신대교 유지비와 관련 “여수국가산단에서 정부에 내는 세금이 4조 원이 넘는데 광양시나 전남도에 대교 유지비를 부담하라는 것은 불공정한 것이므로, 이는 반드시 시정토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입원을 위해 코로나 진단을 받는 경우 진단비를 면제하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세계 10대 항만의 위용을 갖추기 위한 광양의 도시계획을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다음 도민과의 대화는 오는 17일 무안, 25일 곡성에서 열릴 예정이다.

▲ ‘으뜸전남, 전남행복시대’ 실현을 위한 도지사와 광양시민과의 대화가 12일 광양시청 회의실에서 열린 가운데 김기홍 전남도 정책기획관이 도정보고를 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The total power of reflecting government expenses through the connection to the Yulchon Industrial Complex in Gwangyang Port”

The first conversation with the residents of Gwangyang on the 12th… Supporting pending issues such as the creation of Marine Bay

 

(Gwangyang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Governor Kim Young-rok visited Gwangyang City on the 12th and had a conversation with the first On-Tact residents and said, “Competence to receive government funding by reflecting the project to open the Yulchon Industrial Complex in Gwangyang Port in the 4th Basic Port Plan. I will focus on it.”

 

He also expressed his intention to provide side support for current projects that Gwangyang City is pursuing, such as the construction of Gwangyang Marine Bay (project cost 40 billion won) and the construction of a training center for small and medium-sized venture companies (40 billion won) on the southern coast.

 

Governor Kim listens to local issues in 22 cities and counties starting with Gwangyang on that day, and engages in dialogue with On-Tact residents who seek solutions to civil complaints while directly communicating with residents.

 

On this day, when only a minimum number of people attended the event due to Corona 19, and 180 residents participated through a non-face-to-face video, the conversation with the citizens of Gwangyang City, Kim Ki-hong, a provincial information officer of Jeonnam Province Policy Planning Officer, Kim Gyeong-ho, Vice Mayor of Gwangyang City, reports on Gwangyang City pending issues, Governor Kim and the on-site video. It was conducted in the order of conversation between participants.

 

In the conversation with the residents, Baek Yoon-sik, chairman of the Gwangyang Economic Promotion Headquarters, emphasized the necessity of opening a connecting road between Gwangyang Port and Yulchon Industrial Complex. This project, which requires a budget of KRW 311.8 billion for 3.8 km of submarine tunnels and access roads, is expected to be difficult due to a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In response, Governor Kim replied, "I know that we have spent 500 million won in the feasibility service since last year. We will try our best to reflect not only economic feasibility but also regional equilibrium factors."

 

After entering Gwangyang-eup, Na Gwang-jin, chairman of Gwangyang City, asked how to revitalize the Metropolitan Museum of Art, which will open on the 22nd. Governor Kim said, "As we continue to plan exhibitions that will be sought by art lovers from all over the country, we will consider the collection as an asset and invest boldly," he said. "Because there is a sympathy for the voice of the name change, I will find an appropriate plan."

 

Participants in the video appealed for more active support to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flower farmers, and travel companies who are affected by Corona 19. Lee Jeong-bae, head of Jin Wol-myeon, asked about the timing of vaccinations for ordinary citizens, and Yoon Woo-hyun, chairman of the Jungma-dong bankbook council, requested that the government pay 7 billion won for the maintenance of the Lee Soon-Shin Bridge every year. Gangtae-won, Gwangyang-eup, the chairman of the Residents' Autonomy Committee, gave an opinion to expand the designation of the best village. Jeonnam Provincial Clinic Kim Gil-yong and Gwangyang City Council Chairman Jinsoo Hwa requested exemption of diagnosis fees and support for urban planning in Gwangyang, a symbolic city of win-win in Yeongho-nam, when diagnosed with coronavirus for the purpose of hospitalization.

 

Governor Kim responded to each of their recommendations, and in particular, regarding the maintenance cost of the Yi Sun-Shin Bridge, “The tax paid to the government from the Yeosu National Industrial Complex exceeds 4 trillion won, but it is unfair to pay the maintenance cost of the bridge to Gwangyang City or Jeonnam Province, so this must be corrected. I will do it.”

 

He added, "If you are diagnosed with corona for hospitalization, we will actively review ways to waive the diagnosis fee, and support Gwangyang's urban plan to have the dignity of the world's top 10 ports."

 

Meanwhile, the next conversation with the citizens is scheduled to be held in Muan on the 17th and Gokseong on the 25th.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기사입력: 2021/03/12 [22:1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