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전남소방, 18일부터 ‘장흥 신청사’ 시대 개막
소방안전 클러스터 구축…도내 전 지역 1시간 내 대응
이학수기자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소방본부가 장흥에 신청사를 마련하고 18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이로써 전남소방본부는 도내 22개 시·군의 재난을 1시간 이내 대응할 수 있는 전남도의 명실상부한 육상재난대응 컨트롤 타워로 거듭나게 됐다.

 

소방본부 신청사는 옛 장흥교도소 부지에 위치해 본부동 4층, 소방서동 2층, 연면적 5천㎡ 규모로 건립됐다.

 

사업비는 총 168억여 원이 투입됐으며, 지난 2019년 1월 공사를 시작해 2년의 사업기간을 거쳐 지난해 12월 준공을 마쳤다. 119신고접수시스템 이전을 시작으로 오는 17일 본부 이전이 마무리 된다.

 

특히 소방본부를 중심으로 소방학교와 특수구조대, 도의용소방대연합회 등 재난대응기관이 한 곳으로 집중됐다. 이로써 소방자원 통합관리가 가능한 소방안전 클러스터가 구축돼 더욱 강화된 재난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전남소방본부 장흥 이전으로 소방공무원 200여명이 상주근무하고 소방 관련 민원인 등 유동인구가 연간 3만여 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돼 지역 균형발전 및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그동안 전남소방본부는 서부권인 무안 소재 전남도청에 자리하고 있어 여수·광양 등 동부권까지 이동 시간이 2시간 가량 소요돼 대형재난 발생 시 골든타임 확보가 어려웠다.

 

또한 119 긴급구조시스템의 노후화와 재난신고체계 통합에 따라 장비 및 인력 보강이 필요했으나 도청사 내에선 공간 확보가 힘든 상황이었다.

 

이에 따라 전남소방본부 신청사를 전라남도의 중앙으로 재배치하고 기능을 강화해 전남 전 지역 출동시간을 1시간대로 줄여야 한다는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마재윤 전남소방본부장은 “시대를 불문하고 소방정책의 1순위는 국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이다”며 “새로운 시작을 앞둔 전남소방은 도민이 보내주신 성원과 기대에 보다 나은 서비스로 보답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소방공무원의 정원은 4천 8명이며, 도 의용소방대원으로도 1만 1천 781명이 편성돼 안전한 전남을 만들기 위해 대응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nam firefighting begins the era of'Jangheung New People' from the 18th

Fire safety cluster construction... Response within 1 hour in all areas of Tokyo

 

(Muan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The Jeonnam Fire Department established an applicant in Jangheung, and the operation will begin on the 18th.

 

As a result, the Jeonnam Fire Department has been reborn as a land disaster response control tower in Jeollanam-do that can respond to disasters in 22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within an hour.

 

The fire department headquarters was built on the site of the former Jangheung Prison, with the 4th floor of the headquarters building, the 2nd floor of the fire station building, and a total floor area of ​​5,000m2.

 

A total of 16.8 billion won was invested in the project cost, and construction started in January 2019 and completed in December of last year after a two-year project period. The relocation of the headquarters will be completed on the 17th, starting with the relocation of the 119 report reception system.

 

In particular, centering on the fire department headquarters, disaster response organizations such as firefighting schools, special rescue teams, and the fire brigade association for morals were concentrated in one place. As a result, a fire safety cluster capable of integrated management of fire resources has been established, enabling it to serve as a reinforced disaster control tower.

 

In addition, since the Jeonnam Fire Department moved to Jangheung, more than 200 firefighting officials are permanently working, and the floating population including firefighting-related civilians is estimated to reach 30,000 annually, which is expected to help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vitalize the economy.

 

Meanwhile, the Jeonnam Fire Department headquarters is located in the Jeonnam Provincial Office in Muan, the western region, so it took about two hours to travel to the eastern regions such as Yeosu and Gwangyang, making it difficult to secure a golden time in case of a major disaster.

 

In addition, due to the aging of the 119 emergency rescue system and the integration of the disaster reporting system, reinforcement of equipment and manpower was required, but it was difficult to secure space within the provincial government office.

 

Accordingly, there has been raised the need to relocate the Jeonnam Fire Headquarters applicants to the center of Jeollanam-do and to strengthen their functions to reduce dispatch time to one hour.

 

Jeonnam Fire Headquarters Director Ma Jae-yoon said, “Regardless of the times, the number one priority in fire fighting policy is to protect the lives and property of the people.” Said.

 

Meanwhile, the number of Jeonnam firefighting officials is 4,8, and 11,781 of the provincial firefighters are also responding to make Jeonnam safe.


 
기사입력: 2021/01/11 [12: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