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4.02.28 [17:5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기정 광주시장 “군공항‧달빛철도 이어 3단계 산업동맹 열겠다”
동서화합 상징 ‘달빛철도특별법’ 국회 통과,광주-대구 잇는 동서횡단철도…10개 지자체‧1800만 영호남인 삶 연결, 국토 균형발전‧남부광역경제권 구축‧지방소멸 위기 극복 기회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4/01/25 [22:56]
▲ 강기정 광주시장이 25일 오후 시청 브리핑룸에서 달빛철도 특별법 국회 통과에 따른 광주‧대구 공동 환영문을 발표하고 있다.     

▲ 강기정 광주시장이 지난 2022년 11월 25일 오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홍준표 대구시장과 민선8기 달빛동맹 강화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달빛철도특별법이 25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동서화합의 상징적 사업이 30년 만에 기적소리를 울리게 됐다.


강기정 광주시장과 홍준표 대구시장은 공동환영문을 내고 “달빛철도특별법을 의결해주신 국회에 감사드린다. 큰 숙제를 해낸 기쁨을 영호남 시도민과 함께 나누고 싶다”며 크게 반겼다.


광주시는 25일 ‘달빛철도 건설을 위한 특별법안’(이하 달빛철도 특별법)이 여야 합의로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광주시는 달빛철도특별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광주-대구 1시간대 반나절 생활권에 따른 인적‧물적 교류가 촉진되고 영호남 화합과 상생발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달빛철도는 영호남 지역민의 30년 숙원으로, 1999년 국가기간교통망계획에 반영된 후 수많은 연구와 토론, 여론수렴의 결과물이다. 이후 2017년 제19대 대통령선거 영호남 상생협력 공약으로 채택됐고, 2021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됐다.


특히 강기정 광주시장과 홍준표 대구시장이 지난 2022년 11월 25일 광주시청에서 만나 달빛고속철도 조기 착공 등을 담은 달빛동맹 강화협약을 체결하면서 속도를 내기 시작했다.


이어 강기정 시장은 지난해 4월 17일 전북 남원 지리산휴게소에서 홍준표 시장과 만나 달빛고속철도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특별법 공동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을 계기로 달빛고속철도 노선 내 6개 시‧도인 광주·전남·전북·경남·경북·대구와 정치권이 협력해 ‘달빛고속철도 조기 건설을 위한 특별법 제정’을 추진키로 했다.


이후 지난해 8월 헌정사상 가장 많은 261명의 국회의원이 ‘달빛철도특별법’에 발의하면서 이날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달빛철도특별법’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째, 광주광역시와 대구광역시를 연결하는 철도의 신속한 건설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한다.


둘째, 달빛철도 건설사업의 신속하고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예비타당성조사를 면제할 수 있도록 특례를 규정한다.


셋째, 달빛철도 역세권의 체계적인 개발을 위해 역세권 개발구역 지정 및 역세권개발사업 등을 추진할 수 있도록 한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광주와 대구를 1시간대에 연결하는 달빛철도는 광주와 대구를 포함한 10개 지자체와 1800만 시도민의 삶을 연결한다”며 “이는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철도건설에 지역건설업체 참여 등으로 지역발전이 촉진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 시장은 또 “영호남 동서에 걸친 새로운 내륙권 광역관광벨트 구축을 통해 수도권 관광객 유치를 활성화하고, 수도권에 집중된 일자리와 대형규모의 병원·문화·여가·쇼핑시설 등을 지방으로 분산시킬 수 있게 되며 수도권 집중과 지방소멸 위기 극복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 시장은 “양 시는 1단계 하늘길(군공항)과 2단계 철길(달빛철도)에 이어 3단계 산업동맹의 길을 열어가겠다”며 “2030년 기차를 타고 광주에서 대구까지, 동해에서 서해까지 달릴 생각에 가슴이 벅차오른다. 달빛철도 조기 건설을 위해 신발 끈 고쳐 매고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달빛철도’는 광주와 대구를 잇는 동서횡단철도로 총연장은 198.8㎞에 달한다. 광주송정역을 출발해 광주역~전남(담양)~전북(순창‧남원‧장수)~경남(함양‧거창‧합천)~경북(고령)~서대구역까지 오간다. 철도는 6개 시도와 10개 시군구를 지난다. 연관된 영호남 지역민만 1800만 명에 달한다.


연구에 따르면 달빛철도 건설 사업은 약 7조3000억원의 생산 유발효과, 2조3000억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3만8000여명의 고용 유발효과 기대된다.


광주시는 광주-대구 1시간대 반나절 생활권에 따른 인적‧물적 교류가 촉진되고 영호남 화합과 상생발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영호남 상생발전, 지방소멸 위기 극복, 국가경쟁력 향상 등 국가적 편익증대는 금전적으로 환산하기 어려울 정도로 가치가 크다. 특히 달빛철도를 통해 지역거점 간 연결성을 강화하고, 영호남 산업벨트 기반을 마련하는 등 신남부 광역경제권을 구축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Mayor Kang Ki-jeong said, “We will open a third-stage industrial alliance following the military airport and moonlight railway.”

The ‘Moonlight Railway Special Act’, a symbol of East-West harmony, passed by the National Assembly, and the East-West Trans-Railway connecting Gwangju and Daegu… Opportunity to connect 10 local governments and the lives of 18 million Yeongnam and Honam residents, achieve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establish a southern metropolitan economic zone, and overcome the crisis of regional extinction.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passed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25th. The symbolic project of East-West harmony has finally sounded a whistle for the first time in 30 years.


Gwangju Mayor Kang Ki-jeong and Daegu Mayor Hong Joon-pyo issued a joint welcome statement and said, “We are grateful to the National Assembly for passing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I would like to share the joy of accomplishing a big task with Shido-min from Yeonghonam,” he said with great welcome.


Gwangju City announced on the 25th that the ‘Special Bill for the Construction of the Moonlight Railroad’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passed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with agreement between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Gwangju City expects that as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passes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human and material exchanges will be promoted in the half-day living area in the Gwangju-Daegu one-hour zone and promote harmony and coexistence in the Yeongho-nam region.


The Moonlight Railway is a 30-year long-cherished wish of the residents of the Yeongnam and Honam regions, and is the result of numerous studies, discussions, and public opinion gathering after it was reflected in the national transportation network plan in 1999. Afterwards, it was adopted as a pledge for win-win cooperation between Yeongnam and Honam in the 19th presidential election in 2017, and was reflected in the 4th national railway network construction plan in 2021.


In particular, Gwangju Mayor Kang Ki-jeong and Daegu Mayor Hong Joon-pyo met at Gwangju City Hall on November 25, 2022, and began to speed up the process by signing an agreement to strengthen the Moonlight Alliance, which includes the early start of construction of the Moonlight High-Speed Railway.


Then, on April 17 last year, Mayor Kang Ki-jeong met with Mayor Hong Joon-pyo at the Jirisan Rest Area in Namwon, Jeollabuk-do an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to jointly promote the special law for exemption from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for the Moonlight High-Speed Railway. Taking this day's business agreement as an opportunity, the political circles of Gwangju, Jeonnam, Jeonbuk, Gyeongnam, Gyeongbuk, and Daegu, the six cities and provinces within the Moonlight High-Speed Railway route, decided to cooperate to promote the ‘enactment of a special law for the early construction of the Moonbit High-Speed Railway.’


Afterwards, in August of last year, 261 National Assembly members, the largest number in constitutional history, proposed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and it passed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on that day.


The main contents of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that passed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are as follows.


First, it stipulates the matters necessary for the rapid construction of a railroad connecting Gwangju Metropolitan City and Daegu Metropolitan City.


Second, in order to quickly and smoothly promote the Moonlight Railway construction project, special provisions are provided to exempt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Third, for the systematic development of the area near the Moonlight Railroad station, designation of development areas near the station and development projects near the station will be promoted.


Gwangju Mayor Kang Ki-jeong said, “The Moonlight Railway, which connects Gwangju and Daegu in one hour, connects the lives of 10 local governments, including Gwangju and Daegu, and 18 million city residents,” adding, “This not only revitalizes the local economy, but also encourages local construction companies to participate in railway construction.” “This will promote regional development,” he said.


Mayor Kang also said, “By building a new inland metropolitan tourism belt spanning the east and west of Yeongnam and Honam, we will be able to revitalize the attraction of tourists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disperse jobs, large-scale hospitals, culture, leisure, and shopping facilities concentrated in the metropolitan area to regional areas.” He emphasized, “This will be an opportunity to overcome the crisis of concentration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disappearance of local regions.”


Mayor Kang said, “Following the first-stage sky road (military airport) and the second-stage railway (moonlight railway), both cities will open the path to a third-stage industrial alliance,” adding, “By 2030, we will travel from Gwangju to Daegu and from the East Sea to the West Sea by train. My heart swells at the thought of running that far. “For the early construction of the Moonlight Railway, we will tie up our shoes and do our best to ensure that the project proceeds without a hitch,” he added.


The ‘Moonlight Railway’ is an east-west crossing railway connecting Gwangju and Daegu, with a total length of 198.8km. Departing from Gwangju Songjeong Station, it goes from Gwangju Station to Jeonnam (Damyang) to Jeonbuk (Sunchang, Namwon, Jangsu) to Gyeongnam (Hamyang, Geochang, Hapcheon) to Gyeongbuk (Goryeong) to Seodae Station. The railway passes through 6 cities and provinces and 10 cities, counties and districts. There are 18 million people in the Yeongnam and Honam regions involved.


According to the study, the Moonlight Railroad construction project is expected to have a production inducing effect of about 7.3 trillion won, an added value inducing effect of 2.3 trillion won, and an employment inducing effect of about 38,000 people.


Gwangju City predicted that the half-day living area in the Gwangju-Daegu one-hour zone will promote human and material exchanges and promote harmony and coexistence in the Yeongho-nam region. This is so valuable that it is difficult to convert it into monetary terms, as it increases national benefits such as win-win development of Yeongnam and Honam, overcoming the crisis of local extinction, and improving national competitiveness. In particular, the Moonlight Railway can strengthen connectivity between regional bases and establish a new southern metropolitan economic zone, including laying the foundation for the Yeongnam and Honam industrial belts.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1/25 [22:5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