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4.02.28 [17:5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회서 전남도 국립의대 유치 범도민 결의 다져
범추위, 정부 의대 정원 확대 정책 환영…의료계에 협조 요청, 2026~2027학년 전남도 국립의대 신설 정원 100명 반영 촉구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4/01/25 [21:24]
▲ 25일 서울 국회의사당 앞에서 열린 ‘전남도 국립의과대학 유치 염원 범도민 서울 결의대회’에서 참석자들이 지역 간 의료격차 해소를 위한 전남도 의과대학 유치를 촉구하는 결의를 하고 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전남도 국립의과대학 유치 범도민추진위원회가 25일 국회의사당 앞에서 ‘전남도 국립의과대학 유치 범도민 결의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선 범도민추진위원회가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정책’을 환영하고 적극 지지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이어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계획 발표에 200만 도민의 간절한 염원인 ‘전라남도 국립의과대학 신설’을 확정해 줄 것을 건의했다.


행사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범도민추진위원회의 허정·이주희·주상윤·강윤성 공동위원장과 최순모 고문을 비롯한 위원, 이병운 순천대 총장, 박정희 목포대 의대설립추진단장, 향우회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허정 공동위원장은 대회사에서 “영하 10도의 매서운 날씨에도 이렇게 많은 전남도민과 향우가 모인 것은 전남에 의대 유치를 바라는 뜨거운 열망과 염원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국민의 기본권인 생명권과 건강권을 보장받기 위한 전남도민의 간절한 외침에, 의료계와 정부가 전라남도 국립의대 신설로 화답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다른 범도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 순천대 총장, 목포대 단장이 차례로 나서 ‘정부 의대 정원 확대 정책’에 지지를 선언하고, 전남의 열악한 의료 현실을 극복할 방안으로 ‘도내 의대 설립 필요성’을 역설했다.


범도민추진위원회는 또 정부와 의료계를 향한 건의문도 발표했다. 발표문에서 “부족한 의사 인력 확충 등 지역·필수의료를 살리기 위한 정부 정책을 적극 환영하고 지지한다”며 “의료계도 지역 의료문제 해결을 위한 의대 증원 등 정부 정책에 적극적인 지지와 협조를 바란다”고 간곡히 요청했다.


이어 “정부가 이번 의료 개혁을 통해 지역 간 의료 불균형을 확실히 바로 잡도록 의대 정원 확대 발표에 2026~2027학년도 전라남도 국립의대 신설 정원 100명을 반드시 반영해 줄 것”을 촉구했다. 이와함께 “전남도가 의대를 설립할 때 관련 대학과 협력해 캐나다 노슴(NOSM) 의과대학을 모델로 의료 취약지역에 대한 공공성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적극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전남도는 두 대학과 함께 공동 단일의대 설립 해외 성공사례인 캐나다 노슴 의과대학을 방문해 벤치마킹하고 교류의향서를 체결하는 등 도내 의대 설립 방안을 구상하는 등 범도민추진위원회와 함께 정부 의대 정원 확대 발표에 ‘전라남도 국립의대 신설’이 반영되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National Assembly solidifies a pan-provincial resolution to host a national medical school in Jeonnam Province.

Pan-Cold Committee welcomes government policy to expand medical school quota… Request for cooperation from the medical community, urging Jeonnam Province National Medical University to reflect the new quota of 100 students for the 2026-2027 school year


(Muan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The Jeollanam-do National Medical University Attraction Pan-province Promotion Committee held the ‘Jeonnam-do National Medical University Attraction Pan-provincial Resolution Event’ in front of the National Assembly Building on the 25th.


At the event on this day, the Pan-Province Promotion Committee expressed its position that it welcomes and actively supports the ‘government’s policy of expanding the number of medical school students.’ Next, in response to the government's announcement of a plan to expand the number of medical school students, he suggested confirming the 'establishment of a new Jeollanam-do National Medical University', which is the earnest wish of 2 million residents of the province.


About 500 people attended the event, including South Jeolla Province Governor Kim Young-rok, the pan-provincial citizen promotion committee co-chairs Heo Jeong, Lee Joo-hee, Joo Sang-yoon, and Kang Yun-seong and members including advisor Choi Soon-mo,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President Lee Byeong-woon, Mokpo University Medical School Establishment Promotion Team Director Park Jeong-hee, and the local community association.


Co-Chairman Heo Jeong said in his speech at the event, “The fact that so many Jeonnam residents and residents gathered despite the bitter cold weather of minus 10 degrees shows the passionate desire and desire to host a medical school in Jeollanam-do.” “I hope that the medical community and government will respond to the earnest cries of Jeollanam-do residents by establishing a new Jeollanam-do National Medical University,” he emphasized.


Subsequently, other co-chairs of the pan-province promotion committee, the president of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and the director of Mokpo National University took turns declaring support for the ‘government medical school quota expansion policy’ and emphasizing the ‘necessity of establishing a medical school in the province’ as a way to overcome the poor medical school situation in Jeollanam-do.


The Pan-Provincial Citizens Promotion Committee also announced suggestions to the government and the medical community. In the announcement, “We actively welcome and support government policies to revive regional and essential medical services, such as expanding the shortage of doctors,” and earnestly requested, “We also hope that the medical community will actively support and cooperate with government policies, such as increasing the number of medical schools to solve regional medical problems.” did.


He then urged, “The government must reflect the newly established quota of 100 students at the Jeollanam-do National Medical University for the 2026-2027 academic year in the announcement of expansion of the medical school quota to ensure that medical imbalances between regions are corrected through this medical reform.” In addition, he requested, “When South Jeolla Province establishes a medical school, it will cooperate with related universities and make active efforts to strengthen publicness for medically vulnerable areas using the Canadian NOSM School of Medicine as a model.”


Jeonnam Province worked with the two universities to visit Canada's Norse Medical School, an overseas success story in establishing a single medical school, benchmarked it, signed a letter of intent for exchange, and devised a plan to establish a medical school in the province. In cooperation with the Pan-Provincial Promotion Committee, Jeollanam-do Province responded to the announcement of expansion of government medical school capacity. We are making every effort to ensure that the new national medical school is reflected.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1/25 [21:2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