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4.02.28 [17:5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기정 광주시장 “실증 기회도시 광주, 기술 가진 창업기업 스펙 보증”
‘광주를 빌려드립니다’ 강 시장, 창업기업 도심 실증현장을 가다, 실증현장서 ‘정책소풍’…첨단 쌍암제 ‘자율주행 수상보트’ 등 직접 체험, 도심 곳곳 테스트베드화 ‘기업 애로사항·시민반응’ 등 현장 청취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4/01/18 [04:31]
▲ 강기정 광주시장이 지난 17일 오후 광산구 신창동 소재 버스정류장을 찾아 ㈜아이테크 기업에서 실증 테스트 중인 버스정류장 탑승자 유무 표시장치을 점검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새해 민생경제 행보에 집중하고 있는 강기정 광주시장이 이번에는 광주 도심 곳곳의 창업기업 실증 현장으로 달려갔다.


강 시장은 새해벽두부터 연일 지역 경제계 인사들과의 일정을 소화한데 이어 지난 17일 첨단 쌍암제 등 창업기업제품 실증 현장에서 ‘정책소풍’을 열었다.


광주시는 지난해부터 혁신 기술을 적용한 제품을 개발하고도 실증 데이터를 확보하지 못해 상용화와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창업기업에게 광주 도심을 실증공간으로 내어주고 실증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 기업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이는 트랙레코드인 ‘기업의 스펙’을 쌓는 실증지원 사업을 통해 ‘창업성공률이 높은 기회도시 광주, 더 기업하기 좋은 광주’를 실현하기 위한 강 시장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다.


현재까지 20개 기업이 실증을 하고 있고 16개 기업이 준비 중이다. 올해는 44개의 기업을 추가로 모집해 실증을 진행할 계획이다.


강 시장은 이날 오후 창업기업제품 실증현장을 찾아 혁신기술이 도심 속에서 어떻게 구현되는지를 살펴보고, 창업기업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광산구에 위치한 실증 현장 등 5곳을 방문했다.


강 시장은 실증 현장에서 창업기업제품의 기술력, 시민반응 등을 꼼꼼히 보고 기업은 물론 시민의 삶에 도움될 수 있는 방향을 다각도로 모색했다.


먼저 강 시장은 첨단 쌍암제를 찾아 이날 시민 체험을 시작한 ‘자율주행 수상 힐링보트’를 직접 체험하고, ‘저수지 수질 및 악취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과 ‘사물인터넷(IoT) 기반 인명구조함 자동관리 시스템’ 등을 살폈다.


강 시장은 이후 광산구 첨단종합사회복지관에서 실증 중인 ‘스트레스 샤워실’ 제품과 신창동 한 버스정류장에서 실증 중인 ‘버스정류장 탑승자 유무 표시장치’ 현장을 점검했다.


‘버스정류장 탑승자 유무 표시장치’ 제품을 실증 중인 이창주 대표는 “광주시 기업실증 정책 덕분에 개발한 제품을 실증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며 “이번 실증을 하면서 승객, 버스기사 설문 등을 진행해 기술력을 높이려 하고 있다. 실증 데이터를 쌓고 판로개척을 통해 기업은 성장한다. 앞으로도 광주시에서 적극적인 정책 지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안전·환경·교통 등 광주 곳곳의 창업기업제품 실증 현장을 살펴봤다. 창업기업을 위해 광주시가 할 수 있는 일은 도심 곳곳을 실증의 현장으로 바꿔, 기술력 있는 기업들이 스펙을 보증해 기업의 성장을 돕는 것이다”며 “앞으로도 ‘실증 기회도시 광주’를 통해 혁신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창업기업들이 성공하고, 이 성공은 시민들의 내일을 빛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민선 8기 광주시는 지난해 ‘실증도시팀’을 신설, 혁신기술 기업 실증 관련 일원화된 행정지원 체계를 구축했다. 또 기업실증 원스톱 지원센터를 개소하고 ▲기업 혁신기술 안정성 및 성능테스트를 위한 공공부문 실증장소 등 지원 ▲기업 실증관련 시·유관기관 지원사업 연계 등 맞춤형 지원 추진 ▲혁신기술 실증을 통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테스트베드 광주’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광주시는 이를 위해 시·자치구, 교육청, 공사·공단, 공공기관, 대학, 병원 등 24개 기관과 실증도시 광주 선언 및 테스트베드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창업기업 제품 실증경진대회, 제품실증 및 모니터링 등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민선 8기 광주시가 추진 중인 ‘정책소풍’은 시정 주요 현안에 대한 시민·전문가 등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듣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는 시장 주재 직접 소통 창구다. 복지, 안전, 문화, 예술, 환경, 산업, 창업 등 주제를 망라한 생생한 현장 목소리를 기반으로 정책실행력을 높이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Mayor Kang Ki-jeong “Gwangju, a city of opportunity, guarantees the specifications of start-ups with technology”

‘We will lend you Gwangju’ Mayor Kang goes to a demonstration site for startup companies in the city center, and holds a ‘policy picnic’ at the demonstration site… Direct experience with cutting-edge Ssangam’s ‘self-driving water boat’ and on-site listening to test beds around the city, including ‘company difficulties and citizen reactions’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Gwangju Mayor Kang Ki-jeong, who is focusing on the people's livelihood economy in the new year, rushed to the demonstration sites of start-up companies throughout downtown Gwangju.


Mayor Kang has been meeting with local business leaders every day since the beginning of the new year, and on the 17th, he held a 'policy picnic' at the product demonstration site of startup companies, including the high-tech Ssangamje.


Gwangju City has provided downtown Gwangju as a demonstration space to start-ups that have been developing products using innovative technologies since last year but are having difficulty commercializing and developing sales channels due to not being able to secure empirical data, and support the costs required for demonstration to increase corporate competitiveness. there is.


This reflects Mayor Kang’s will to realize ‘Gwangju, a city of opportunity with a high startup success rate and better for business,’ through an empirical support project to build ‘corporate specifications’, a track record.


To date, 20 companies are demonstrating and 16 are preparing. This year, we plan to recruit 44 additional companies and conduct verification.


Mayor Kang visited the product demonstration site for startup companies this afternoon to see how innovative technologies are implemented in the city, and visited five locations, including the demonstration site located in Gwangsan-gu, to empower startup companies.


Mayor Kang carefully looked at the technological capabilities of start-up products and citizen reactions at the demonstration site, and sought various directions that could be helpful to the lives of citizens as well as companies.


First, Mayor Kang visited the state-of-the-art Ssangamje and personally experienced the 'self-driving water healing boat', which citizens began experiencing on the same day, as well as the 'reservoir water quality and odor real-time monitoring system' and the 'Internet of Things (IoT)-based automatic lifesaving boat management system'. I looked at my back.


Mayor Kang later inspected the ‘Stress Shower Room’ product being tested at the Cheomdan Social Welfare Center in Gwangsan-gu and the ‘Bus Stop Passenger Presence Display Device’ being tested at a bus stop in Sinchang-dong.


CEO Lee Chang-ju, who is demonstrating the 'bus stop occupant presence display device' product, said, "Thanks to Gwangju City's corporate verification policy, we had the opportunity to demonstrate the product we developed." He added, "During this demonstration, we conducted surveys of passengers and bus drivers to improve our technology. Trying to raise it. Companies grow by accumulating empirical data and developing sales channels. “I hope that Gwangju City will continue to provide active policy support,” he said.


Gwangju Mayor Kang Ki-jeong said, “We looked at startup product demonstration sites throughout Gwangju, including safety, environment, and transportation. “What Gwangju City can do for start-up companies is to turn every corner of the city into a field of demonstration, and help companies grow by ensuring the specifications of technologically advanced companies,” he said. “We will continue to promote innovative technologies and ideas through ‘Gwangju, a Demonstration Opportunity City.’” “We will ensure that our startups succeed and that this success brightens the tomorrow of our citizens,” he said.


Gwangju City, the 8th popularly elected city, established the ‘Verification City Team’ last year and established a unified administrative support system related to verification of innovative technology companies. In addition, we opened a one-stop support center for corporate verification, ▲supporting public sector verification sites for stability and performance testing of corporate innovation technology, ▲promoting customized support such as linking support projects from cities and related organizations related to corporate verification, ▲resolving social problems through verification of innovative technology. We are accelerating the construction of a ‘test bed in Gwangju’ to solve the problem.


To this end, Gwangju City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24 organizations, including cities, autonomous districts, offices of education, public corporations, public corporations, public institutions, universities, and hospitals, to declare Gwangju as a demonstration city and implement a test bed. Monitoring, etc. is in progress.


Meanwhile, the ‘Policy Picnic’, which is being promoted by the 8th popularly elected Gwangju City, is a direct communication channel chaired by the mayor that listens to various opinions from the field, such as citizens and experts, on major city administration issues and reflects them in policies. We are enhancing policy implementation capabilities based on vivid voices from the field covering topics such as welfare, safety, culture, art, environment, industry, and entrepreneurship.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1/18 [04:3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