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4.02.28 [17:5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체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기정 광주시장 “스토리 있는 도시…꿀잼광주 실현해나갈 것”
꿀잼·활력도시 광주, 올해 더욱 뜨겁다, 서창 옛포구에 노을·억새감성조망대 첫선…Y프로젝트 구체화,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4/01/02 [16:06]
▲ 강기정 광주시장이 지난해 10월26일 오전 시청 소회의실에서 ‘영산강 100리길, Y프로젝트’ 대시민 발표를 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재미와 활력이 넘치는 꿀잼·활력도시 광주가 올해 더욱 뜨거워진다.


영산강 100리길 Y프로젝트 구상이 구체화하면서 자연과 더불어 먹고, 놀고, 즐기고, 경험하는 익사이팅한 도시에 한발 다가선다.


여기에 무등산국립공원과 광주FC, KIA 타이거즈를 지역연고팀으로 보유한 광주시는 스포츠(Sports)와 휴가(Vacation)를 함께 즐기는 ‘스포츠케이션’의 새로운 명소로 떠오를 전망이다.


◆영산강 100리길 Y프로젝트…재미있는 영산강 구상

광주시는 지난해 맑은물, 익사이팅, 에코, 연결의 4대 가치를 담은 Y프로젝트의 기본구상안을 마련했다.


올해는 사람이 숨 쉬고 매력과 활력이 넘치는 상생의 영산강 시대를 열 Y프로젝트를 차근차근 구체화한다. 광주시는 익사이팅 꿀잼 라인을 조성해 재미있는 영산강으로 바꿔가겠다는 구상이다.


올해 가장 먼저 영산강의 생태계를 보전하면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감성명소를 올해 만나볼 수 있다. 광주시는 올해 10억원을 투입, 옛 서창포구에 노을, 억새, 바람을 감상할 수 있는 감성조망대를 서창 억새축제기간에 맞춰 선보인다.


또 영산강 맑은물 회복사업은 중앙정부의 지원과 예비타당성 통과가 필요한 대규모 중장기사업으로 기본계획 용역비 11억원을 투입, 행정절차를 차근차근 밟아나간다.


영산강 익사이팅 꿀잼라인의 핵심사업인 아시아 물역사 테마 체험관, 자연형 물놀이장, 인공서핑장 조성 등을 위해 올해에는 설계비 24억원을 투입하고 설계공모를 실시한다. 황룡강의 생태자원과 어우러진 수상레저를 즐길 수 있는 ‘황룡강 생태여가 레저라인’의 경우 송산섬에 테마놀이터, 플로팅수영장 등을 조성, 어린이를 위한 섬으로 특화하기 위해 올해 설계비 5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또 Y100리길 연결의 핵심사업인 Y-브릿지 조성 사업은 영산강과 황룡강의 단절된 길 연결의 가치를 넘어 군공항 이전에 대비하고 대표 명소화를 위해 디자인 공모비 8억원을 투입해 디자인 방향과 시민 공감대를 형성해나갈 예정이다.


강기정 시장은 “상상력을 통해 새로운 광주의 변화를 꿈꿔왔다”며 “광주가 더 커지고 더 생태적이고 활력과 매력이 넘치도록 광주시민과 함께 Y프로젝트를 성공시키겠다”고 말했다.


▲ 강기정 광주시장이 지난해 9월23일 오전 무등산 서석대 일원에서 열린 '무등산 정상 상시개방 개통식'에 참석해 권은희 국회의원, 강수훈·명진·이명노·김용임 시의원, 이태규 제1전투비행단장, 시민 등과 인왕봉 전망대에 올라 만세를 외치고 있다.    



◆무등산국립공원 정상부 개방

지난해 무등산 국립공원 정상부가 광주시민 품으로 돌아왔다. 1966년 군사시설로 일반인의 발길을 허용하지 않았던 무등산 정상이 57년 만에 돌아온 것이다.


무등산 상시개방 구간은 서석대 주상절리에서 부대 후문 옆을 지나 인왕봉 전망대까지 390m 왕복코스이다. 탐방로 폭은 1.8m로 탐방객들이 오가는 데 불편함을 최소화했다.


지난해 9월 이후 무등산 인왕봉 정상부를 찾은 탐방객은 약 2만8731명으로 광주시와 무등산사무소는 탐방객이 보다 편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탐방환경을 지속해 개선할 계획이다.


◆스포츠케이션의 새로운 명소

지난해 성적 돌풍을 일으킨 광주FC와 프로구단 최대 인기구단 KIA 타이거즈를 지역연고로 두고 있는 광주는 활력도시로서도 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그 중심에는 지난해 돌풍을 일으킨 광주 FC가 있다.


시민구단 광주FC는 지난해 38전 16승11무11패로 K리그1 3위 기록했다. 최소 실점(35점), 단독 선두 울산도 달성하지 못한 전 구단 상대 승리 기록, 구단 역사상 최초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 진출권 획득 등 기록적이고 경이로운 시즌을 보냈다.


홈 관중은 전년 대비 3배 이상 늘었고, 입장권 수익은 8배가 증가했다. 구단을 향한 후원의 손길도 이어져 지난 시즌 약 5000만원에 그쳤던 현금 후원은 14억원을 넘기는 등 전폭적 지지로 이어지고 있다.


오는 9월부터 시작하는 2024~202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는 필드 규모, 조도 기준, 관람석 규모 등 ACL 시설 기준에 충족된 광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게 됐다.


광주에서 처음 열리는 아시아챔피언스리그 경기에 국내외 많은 관람객들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광주시는 경기가 안전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관람객 편의와 운동장 상태 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도 내로라하는 전국구 인기구단이다. 지난해 광주 챔피언스필드를 찾는 평균 관중수가 1만여명을 넘어섰다. 주말이나 휴가를 맞아 전국 각지에서 찾아온 원정팬들도 상당수에 이른다.


이처럼 스포츠(Sports)와 휴가(Vacation)를 함께 즐기는 ‘스포츠케이션’(Sportscation)이 열풍이 불면서 광주시는 스포츠와 지역을 연결하는 스포츠관광 마케팅 구상에 나설 계획이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문화예술·스포츠를 비롯해 맛과 멋과 의의 도시 광주만큼 기가 막힌 스토리가 있는 도시는 없다”며 “스토리를 기반으로 3000만 도시이용인구를 반드시 달성하고, 꿀잼광주를 실현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Mayor Kang Ki-jeong “A city with a story… “We will make a fun Gwangju a reality.”

Gwangju, a fun and vibrant city, is even hotter this year, with the first sunset and silver grass observatory at Old Port in Seochang... Y project materialization,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wangju, a fun and energetic city full of fun and vitality, is getting even hotter this year.


As the Yeongsangang River 100-ri Road Y Project concept is taking shape, we are one step closer to becoming an exciting city where people can eat, play, enjoy, and experience nature.


In addition, Gwangju City, which has Mudeungsan National Park, Gwangju FC, and KIA Tigers as local teams, is expected to emerge as a new hot spot for ‘sportscation’, where sports and vacation can be enjoyed together.


◆Yeongsan River 100-ri Road Y Project… Interesting Yeongsangang River Initiative

Last year, Gwangju City prepared the basic plan for the Y Project, which contains the four values of clear water, excitement, eco, and connection.


This year, we are gradually concretizing the Y Project, which will open an era of win-win Yeongsangang River where people can breathe and be full of charm and vitality. Gwangju City plans to transform the Yeongsan River into a fun river by creating an exciting line.


This year, for the first time, you can see an emotional attraction where you can feel emotions while preserving the ecosystem of the Yeongsan River. Gwangju City will invest 1 billion won this year to open an emotional observatory in the old Seochang Port where you can enjoy the sunset, silver grass, and wind during the Seochang Silver Grass Festival.


In addition, the Yeongsan River clean water restoration project is a large-scale mid- to long-term project that requires support from the central government and passage of preliminary feasibility, and 1.1 billion won in basic planning service costs will be invested and administrative procedures will be followed step by step.


This year, 2.4 billion won in design costs will be invested and a design contest will be held to create an Asian water history themed experience center, a natural water park, and an artificial surfing area, which are the core projects of the Yeongsangang River Exciting Fun Line. In the case of the 'Hwangryong River Ecological Leisure Leisure Line', which allows people to enjoy water leisure activities in harmony with the ecological resources of the Hwangryong River, 500 million won in design costs are planned to be invested this year to create a theme playground and floating swimming pool on Songsan Island and specialize it as an island for children. .


In addition, the Y-Bridge construction project, which is a core project to connect the Y100-ri road, goes beyond the value of connecting the disconnected roads of Yeongsan River and Hwangryong River, and invests 800 million won in design competition money to prepare for the relocation of the military airport and to make it a representative landmark, thereby establishing design direction and consensus among citizens. We are planning to form it.


Mayor Kang Ki-jeong said, “I have dreamed of a new change in Gwangju through my imagination,” and added, “I will make Project Y a success together with the citizens of Gwangju so that Gwangju becomes bigger, more ecological, more vibrant, and more attractive.”


◆Mudeungsan National Park summit opened

Last year, the summit of Mudeungsan National Park returned to Gwangju citizens. The summit of Mudeungsan Mountain, which was closed to the public in 1966 as a military facility, has returned after 57 years.


The always open section of Mudeungsan Mountain is a 390m round-trip course from Seoseokdae Columnar Joints to the Inwangbong Observatory through the back gate of the unit. The width of the trail is 1.8m, minimizing inconvenience to visitors.


Since September of last year, approximately 28,731 visitors have visited the summit of Mudeungsan Inwangbong Peak, and Gwangju City and the Mudeungsan Office plan to continue to improve the visiting environment so that visitors can use it more comfortably and safely.


◆A new attraction in Sportscation

Gwangju, which has local ties to Gwangju FC, which caused a sensation last year, and KIA Tigers, the most popular professional club, is showing its presence as a vital city.


At the center is Gwangju FC, which caused a sensation last year.


Gwangju FC, a citizen club, ranked 3rd in K League 1 last year with 16 wins, 11 draws, and 11 losses in 38 matches. They had a record-breaking and amazing season, including the fewest goals conceded (35 points), a record of wins against previous clubs that even sole leader Ulsan could not achieve, and qualification for the Asian Champions League (ACL) for the first time in the club's history.


Home spectators more than tripled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and ticket revenue increased eight times. Support for the club continues, with cash sponsorship, which was only about 50 million won last season, exceeding 1.4 billion won, leading to full support.


The 2024-2025 Asian Football Confederation (AFC) Champions League, starting in September, will be held at Gwangju World Cup Stadium, which meets ACL facility standards such as field size, illumination standards, and spectator size.


As many visitors from home and abroad are expected to attend the first Asian Champions League match held in Gwangju, Gwangju City plans to do its best to ensure visitor convenience and manage the condition of the stadium so that the match can be held safely.


The professional baseball KIA Tigers are also a popular team nationwide. Last year, the average number of spectators visiting Gwangju Champions Field exceeded 10,000. There are also a significant number of away fans who come from all over the country for weekends or vacations.


As ‘Sportscation’, the enjoyment of sports and vacation together, becomes a craze, Gwangju City plans to start a sports tourism marketing plan that connects sports and the region.


Gwangju Mayor Kang Ki-jeong said, “There is no city with as amazing a story as Gwangju, a city of culture, arts and sports, as well as taste, style and significance.” He added, “Based on the story, we must achieve the city’s user population of 30 million and realize a fun Gwangju.” “He said.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1/02 [16:0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