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4.02.28 [17:5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광저우시 27년 우정…경제·문화협력 공동체로
자매결연 27주년 맞아 한층 강화된 교류협력 기틀 마련 약속, 교류회의·관광상품 개발 등 공동 어젠다 추진 등 실질협력키로…강기정-쑨쯔양 “자동차 산업 등 공통점 많아…공동번영의 길로”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3/12/07 [19:17]
▲ 강기정 광주시장이 지난 6일 오후 중국 광저우시 백조호텔에서 쑨쯔양 광저우시장과 양 도시간 협력강화 공동협약서에 서명한 뒤 임택 동구청장, 김이강 서구청장, 조석호·박미정·서용규 시의원 등 양 도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광주시와 중국 광저우시가 자매결연 27주년을 맞아 경제협력 공동체로 새롭게 나아간다. 특히 양 시도는 전략적 협력관계 강화를 위해 경제·문화 등 실질적 교류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강기정 광주시장과 쑨쯔양 광저우시장은 6일 오후 6시(현지시간) 광저우 백조호텔에서 ‘광주-광저우 협력강화 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양 시는 상호 존중을 기반으로 실질적 교류를 통해 시민 삶에 보탬이 되는 전략적 협력관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교류회의를 격년으로 개최하고, 정례적으로 스포츠(이(e)스포츠‧축구‧마라톤 등) 및 문화교류, 관광상품 공동개발 등 공동 어젠다를 발굴해 추진한다. 또 매년 상호 방문단을 파견해 우호교류협력을 증진한다.


강 시장은 “1996년 자매결연을 맺어 27년 동안 문화예술, 관광,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해 왔다”며 “이번 협력강화 협약을 계기로 한층 더 강화되고 실질적인 새로운 교류협력의 기틀이 마련됐다. 양 도시는 경제협력 공동체로 한 발 한 발 나아갈 것이다”고 말했다.


쑨쯔양 광저우시장은 “국제도시혁신상 시상식 참여를 계기로 해외 자매도시 광저우를 찾아줘 감사하다. 이번 기회를 통해 양 도시의 교류협력이 한층 강화되고, 공통점이 많은 만큼 문화예술, 이(e)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이 가능할 것”이라며 “지난 27년간 든든한 교류의 동반자였던 광주시와 앞으로도 함께 성장할 것이라 믿는다”고 밝혔다.


양 시장은 협약에 이어 만찬을 함께하고 양 도시가 공통 직면한 저출생·고령화, 탄소중립 등 도시문제 해결 방안에 대한 서로의 조언을 구하며, 논의를 이어갔다.


또 양 도시의 주력 산업인 자동차산업에 대한 논의와 더불어 광주시가 중점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AI)산업이야말로 미래먹거리라는 점에 공감하며 청사진을 공유, 향후 우호협력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광저우시는 중국 3대 도시로 꼽히는 대도시(인구 약 1800만명)이자 화남지방의 정치‧경제‧행정‧문화의 중심지다. 해상 실크로드의 출발지로 현재 자동차 제조업, 석유화학제품, 전지전자산업 등이 발달한 경제무역도시다.


광저우시는 한국의 광주시와 자매도시를, 인천시‧부산시와는 우호도시를 맺고 있으며, 이 중 광주시와의 인연이 가장 오래됐다.


광주시는 광저우시와 1996년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광주유니버시아드·한중 공연예술제 참여 등 문화·체육·예술‧경제 교류협력을 지속해왔다. 특히 코로나19 유행이 한창이던 2020년에는 방역물품 상호 지원 등을 통해 우호를 돈독히 했다.


광주시는 중국 광저우를 비롯해 미국 샌안토니오, 독일 라이프치히, 베트남 응에안성, 몽골 울란바토르, 러시아 카잔 등 21개국 41개 도시와 해외교류를 추진, 국제적인 도시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한편 강기정 시장을 단장으로 한 광주대표단은 12월 6일부터 9일까지 중국 광저우에서 활발한 도시외교를 펼치고 있다.


민선 8기 주요 정책인 ‘광주다움통합돌봄’이 혁신성을 인정받아 국제도시혁신상을 수상한다. 또 세계시장포럼 등에 참석해 세계 100개 도시 시장들을 상대로 ‘광주 세일즈’를 펼친다. 이와 함께 중국 관광객 유치 협약 및 설명회, 미래차 선도도시 전략 구상을 위한 광저우자동차그룹 시찰 및 관계자 면담 등 도시브랜드 강화를 위한 협력 활동을 펼치고, 오는 9일 귀국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City-Guangzhou City 27 years of friendship... Towards a community of economic and cultural cooperation

In celebration of the 27th anniversary of the sisterhood relationship, we promised to lay a foundation for strengthened exchange and cooperation and to pursue substantive cooperation, such as promoting joint agendas such as exchange meetings and development of tourism products... Kang Ki-jeong and Sun Ziyang “We have a lot in common, including the automobile industry… “On the path to common prosperity”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wangju City and Guangzhou City, China, are moving forward as an economic cooperation community in celebration of the 27th anniversary of their sisterhood relationship. In particular, the two cities and provinces decided to make efforts to promote substantive exchanges, including economic and cultural exchanges, to strengthen strategic cooperation.


Gwangju Mayor Kang Ki-jeong and Guangzhou Mayor Sun Ziyang signed the ‘Gwangju-Guangzhou Cooperation Strengthening Agreement’ at the Swan Hotel in Guangzhou at 6 pm (local time) on the 6th.


According to the agreement, the two cities decided to strengthen their strategic partnership that will benefit the lives of citizens through practical exchanges based on mutual respect.


To this end, exchange meetings are held every other year, and joint agendas such as sports (e-sports, soccer, marathon, etc.) and cultural exchanges, and joint development of tourism products are discovered and promoted on a regular basis. In addition, mutual visiting teams are dispatched every year to promote friendly exchange and cooperation.


Mayor Kang said, “Since we established a sisterhood relationship in 1996, we have been exchanging in various fields such as culture and arts, tourism, and sports for 27 years,” adding, “With this agreement to strengthen cooperation, the foundation for further strengthened and practical new exchange and cooperation has been laid.” “Both cities will move step by step toward becoming an economic cooperation community,” he said.


Guangzhou Mayor Sun Ziyang said, “I am grateful to Guangzhou, our overseas sister city, for participating in the International Urban Innovation Award ceremony. Through this opportunity, the exchange and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ities will be further strengthened, and as we have a lot in common, cooperation will be possible in various fields such as culture and arts and e-sports,” he said. “We will continue to grow together with Gwangju City, which has been a strong exchange partner for the past 27 years.” “I believe it is,” he said.


Following the agreement, the two mayors had a dinner and continued their discussions, seeking each other's advice on ways to solve urban problems such as low birth rate, aging, and carbon neutrality that both cities face.


In addition to discussing the automobile industry, which is the main industry of both cities, they agreed that the artificial intelligence (AI) industry, which Gwangju City is focusing on, is the future growth engine, and shared a blueprint, raising expectations for future friendly cooperation.


Guangzhou is one of China's three largest cities (population approximately 18 million) and the center of politics, economy, administration, and culture in South China. As the starting point of the Maritime Silk Road, it is currently an economic and trade city with developed automobile manufacturing, petrochemical product, and battery electronic industries.


Guangzhou City is a sister city with Gwangju City in Korea, and friendship cities with Incheon City and Busan City, and among these, the relationship with Gwangju City is the longest.


Gwangju City signed a sisterhood relationship with Guangzhou City in 1996, and has continued to engage in cultural, sports, arts, and economic exchange and cooperation, including participation in the Gwangju Universiade and the Korea-China Performing Arts Festival. In particular, in 2020, when the COVID-19 pandemic was at its peak, friendship was deepened through mutual support of quarantine supplies.


Gwangju City is enhancing its international city competitiveness by promoting overseas exchanges with 41 cities in 21 countries, including Guangzhou in China, San Antonio in the United States, Leipzig in Germany, Nghe An Province in Vietnam, Ulaanbaatar in Mongolia, and Kazan in Russia.


Meanwhile, the Gwangju delegation, headed by Mayor Kang Ki-jeong, is carrying out active city diplomacy in Guangzhou, China from December 6th to 9th.


‘Gwangju Daum Integrated Care’, a key policy of the 8th popular election, was recognized for its innovation and won the International City Innovation Award. In addition, we will attend the World Market Forum and conduct ‘Gwangju Sales’ to mayors of 100 cities around the world. In addition, we will carry out cooperative activities to strengthen the city brand, such as signing an agreement and briefing session to attract Chinese tourists, inspecting the Guangzhou Automobile Group to plan a strategy for a leading city of future automobiles, and meeting with officials, and will return to Korea on the 9th.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2/07 [19:1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