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12.11 [22:55]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영록 전남지사, 13일 “해남서 도민과의 대화"
김지사, "해남, 전남 미래 100년 책임질 스마트도시로"…해남서 도민과의 대화…환경친화적 미래 농산업 거점 육성 등 강조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3/11/13 [22:31]
▲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13일 오후 해남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2023 해남군 도민과의 대화에서 군민들과 즉문즉답을 하고 있다.    



(해남=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김영록 전남도지사가 해남군 도민과의 대화에서 해남을 전남의 미래 100년을 책임질 ‘스마트도시’로 조성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13일 오후 해남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도민과의 대화에는 김영록 지사와 명현관 해남군수, 전남도의회 김성일·박성재 도의원, 김석순 해남군의회 의장, 배승관 해남경찰서장, 최진석 해남소방서장, 이자영 해남교육장, 윤종기 해남군 노인회장과 해남군민 등 250여 명이 온·오프라인을 통해 참여했다.


김영록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친환경농업 1번지인 해남에 해상풍력과 글로벌데이터센터 등 첨단산업 기반을 조성해 미래형 최첨단 스마트시티를 조성하겠다”며 “해남은 아름답고 청정한 자연환경과 유서 깊은 역사문화자원, 건강하고 맛깔난 음식 등 매력 넘치는 관광자원을 다수 보유하고 있고, 최근 오시아노 관광단지 활성화와 함께 서남해안 관광거점으로 발돋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명현관 군수는 환영사에서 “해남군은 살맛 나는 으뜸 해남 건설을 위해 끊임없이 달려가고 있다. 현재도 군민과의 약속 행정을 최우선으로 삼아 군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도민과의 대화에서 김영록 지사는 해남을 스마트도시로 조성하기 위한 구체적 비전을 제시했다.


전남도와 해남군은 오는 2025년까지 김치 원료 공급단지를 해남에 조성하고, 이듬해인 2026년까지 대한민국 농업 분야 기후변화 대응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농식품 기후변화대응센터를 해남에 조성할 방침이다. 또 2025년까지 해남 화원산단에 해상풍력 배후단지를 조성해 국내 최대 해상풍력 산업 클러스터로 육성하고, 솔라시도를 첨단 생태·에너지·관광레저 거점도시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김영록 지사는 “해남서 추진 중인 대규모 전략산업은 전남의 미래 100년을 책임질 최첨단 산업기반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도민과의 대화에서 해남군과 군민들의 지원 요청도 잇따랐다. 해남군은 금강산 일대 명품 숲길 조성을 위해 도비 5억 원 지원을 건의했다. 금강산 명품둘레길 조성사업은 체험·체류형 관광을 위해 이미 조성된 임도 30㎞ 구간에 트레킹 테마 공간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또한 천승남 현산면 체육회장은 집중호우 시 매년 침수 피해가 발생하는 조산천 재해복구 사업 지원을 요청했으며, 김종호 해남문화원장은 2025년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개최지로 해남을 선정해달라고 요청하기도 했다. 윤영석 땅끝황토친환경영농조합법인 전무는 해남 유기농 쌀 미국 수출을 위한 진공포장기 구입비 1억 2천만 원 상당의 도비 지원을 건의했다.



김영록 지사는 “금강산 둘레길에 트레킹 테마 공간 등이 추가 조성되면 지역민에게 양질의 건강휴양 코스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며 “도비 지원을 통해 조속히 명품둘레길이 조성되도록 뒷받침 하겠다”고 밝혔다.


또 “재해예방이 시급한 구간은 군과 협의해 재난안전특교세 지원사업 등으로 추진되도록 검토하겠다”며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개최는 전시시설 등 여건을 갖춰야 하기 때문에 2025년 개최계획 수립 시 전문가 의견 등을 수렴, 비엔날레운영위에서 해남 개최가 논의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명현관 해남군수, 김성일·박성재 전남도의회 의원, 김석순 해남군의회 의장과  함께 13일 오후 해남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2023 해남군 도민과의 대화에서 해남군 특산품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Dialogue with Haenam Province residents” on the 13th

Governor Kim, “Haenam, a smart city that will take responsibility for the next 100 years of Jeollanam-do”... Conversation with Haenamseo residents... Emphasis on fostering environmentally friendly future agricultural industry bases


(Haenam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In a conversation with Haenam-gun residents,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expressed his intention to create Haenam as a ‘smart city’ that will take responsibility for the next 100 years of Jeonnam.


The conversation with residents held at Haenam Wooseul Gymnasium on the afternoon of the 13th included Governor Kim Young-rok, Haenam County Governor Myeong Hyeon-gwan, Jeonnam Provincial Council members Kim Seong-il and Park Seong-jae, Haenam County Council Chairman Kim Seok-sun, Haenam Police Chief Bae Seung-gwan, Haenam Fire Station Chief Choi Jin-seok, Haenam Education Superintendent Lee Ja-young, and Haenam County senior citizen Yoon Jong-ki. About 250 people, including the president and residents of Haenam County, participated online and offline.


In his greeting, Governor Kim Young-rok said, “We will create a futuristic, cutting-edge smart city by establishing a foundation for cutting-edge industries such as offshore wind power and a global data center in Haenam, the No. 1 eco-friendly agricultural area,” and added, “Haenam has a beautiful and clean natural environment, historic historical and cultural resources, and good health.” He emphasized, “It has many attractive tourist resources, such as delicious food, and with the recent revitalization of the Oceano Tourist Complex, it is growing into a tourist base on the southwest coast.”


In his welcoming speech, County Governor Myeong Hyeon-gwan said, “Haenam-gun is constantly working to build Haenam, the best place to live. “We are currently pursuing military administration by prioritizing the administration of our promises to the citizens,” he said.


In a conversation with residents that day, Governor Kim Young-rok presented a specific vision for creating Haenam into a smart city.


Jeonnam Province and Haenam County plan to build a kimchi raw material supply complex in Haenam by 2025, and to build an Agri-Food Climate Change Response Center in Haenam that will serve as a control tower to respond to climate change in the agricultural sector in Korea by the following year, 2026. In addition, the plan is to develop an offshore wind power hinterland complex in the Hwawon Industrial Complex in Haenam by 2025 to develop it into Korea's largest offshore wind power industry cluster, and to develop Solaseado into a high-tech ecology, energy, tourism and leisure hub city.


Governor Kim Young-rok predicted, “The large-scale strategic industry being promoted in Haenam will become a cutting-edge industrial base that will be responsible for the next 100 years of Jeollanam-do.”


During the conversation with the residents, requests for support from Haenam County and residents followed. Haenam-gun proposed providing 500 million won in provincial funding to create a luxury forest path around Mt. Geumgang. The Geumgangsan Luxury Trail Creation Project is a project to create a trekking-themed space on a 30km section of a forest road that has already been created for experiential and residential tourism.


In addition, Cheon Seung-nam, head of the Hyeonsan-myeon Sports Council, requested support for the Josan Stream disaster recovery project, which suffers flooding damage every year during heavy rains, and Kim Jong-ho, head of the Haenam Cultural Center, requested that Haenam be selected as the host site for the 2025 Jeonnam International Ink Biennale. Yoon Young-seok, executive director of the Ttangkeut Red Clay Eco-Friendly Farming Association, proposed providing financial support worth 120 million won for the purchase of a vacuum packaging machine to export Haenam organic rice to the United States.


Governor Kim Young-rok said, “If additional trekking theme spaces are created along the Geumgangsan Mountain Dulle Trail, it is expected to serve as a high-quality health recreation course for local residents.” He added, “We will support the creation of a premium trail as soon as possible through provincial funding support.”



He also said, “For sections where disaster prevention is urgently needed, we will discuss with the military to consider promoting disaster and safety special tax support projects, etc.” and “Since the Jeonnam International Ink Biennale must have conditions such as exhibition facilities to be held, we will consult expert opinions, etc. when establishing the 2025 hosting plan.” “We will collect these and discuss hosting Haenam at the Biennale Steering Committee,” he said.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1/13 [22:3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