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12.11 [22:55]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영록 전남지사, 현안 해결·국비 9조원 시대 총력
김 지사, 국회의장, 예결위원장 등 잇따라 만나 예산 증액·현안 해결 노력…국립의대 설립·광주-영암 초고속도로 용역비 등 지원 강력 요청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3/11/09 [16:44]
▲ 김영록 전남도지사(오른쪽)가 9일 국회를 찾아 김진표 국회의장에게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국회 차원의 협조를 요청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김영록 전남도지사는 9일 국회를 찾아 김진표 국회의장, 서삼석 예결위원장,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 인요한 국민의힘 혁신위원장을 만나 지역 현안 및 국회 증액 대상 핵심 사업을 건의하고 지원을 요청했다.


김영록 지사는 현안사업으로 전국 시·도 중 유일하게 의과대학이 없어 의료공백 위기가 큰 전남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방안에 ‘지역 의대 신설 방침 및 구체적 로드맵’을 조속히 마련해 포함시키도록 국회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다.


또 신성장 기업의 사업 입지 수요가 높은 상황에도 불구하고, 전남지역 산업단지가 포화상태로 신규 국가산단 조성이 시급한 ‘전남 순천·광양 일원에 미래첨단소재 국가산단으로 추가 지정’을 건의했다.


설계 속도가 현저히 낮고, 늘어난 관광객 수요에 대응하지 못해 고속철로서 제 기능에 한계를 갖는 ‘전라선 고속철도 조기 착공을 위한 예타 대상 사업 선정과 조기 통과’도 요청했다.


국회 증액 핵심 사업으로는 ‘광주~영암 초고속도로 사전기획조사 용역’(2024년 10억 원) 사업을 건의했다. 이 사업은 윤석열 대통령의 후보자 시절 대선공약 사업이며, 지난 10월 전남에서 열린 전국체전 개막식 때도 적극적인 관심을 표명했던 사업임을 강조했다.


탄소 중립·에너지 대전환 시대를 선도할 세계 유일의 에너지 특화대학인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가 에너지 분야 글로벌인재 육성 메카로 성장하도록 정부 출연금 전액 지원’(2024년 정부안 167억 원 대비 127억 원 증액) 및 한전 출연금 지원 증액도 반드시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광주-전남 상생 사업인 ‘첨단의료복합단지 조성 타당성 용역’(총사업비 미정, 2024년 10억 원)은 제3세대 첨단바이오신약에 특화돼 기존 오송 및 대구·경북 첨복단지와 차별성이 있고, 이미 구축된 광주·전남의 바이오 인프라를 활용해 국가재정 절감도 가능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외에도 지난 7월 타당성재조사를 통과한 국립심뇌혈관연구소의 신속한 설립을 위해 국립심뇌혈관 연구소 부지매입비(총사업비 1천1억 원·2024년 20억 원), 우수한 식재료가 풍부한 전남의 강점을 살려 고유의 맛과 멋을 보유한 케이(K)-미식산업의 메카로 발전하도록 향토음식진흥센터 설치(총사업비 150억 원·2024년 5억 5천만 원)사업 등 예산반영도 요청했다.


김진표 국회의장을 비롯한 여∙야 지도부는 “정책 현안 해결에 필요한 법령 및 제도 마련과 전남 대도약을 위한 핵심 사업 예산이 국회 심의에서 반영되도록 잘 검토해 지역 균형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삼석 예결위원장도 “지역 현안사업 반영 필요성에 깊이 공감하며, 전남 발전에 기여하도록 지역 사업을 보다 꼼꼼하게 살펴보겠다”고 답했다.


김영록 지사는 “지역 현안 해결 및 국비 9조 원 시대를 달성하기 위해, 도청 전 직원을 비롯해 시군, 지역 국회의원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국회 예산 통과 시까지 전남 발전을 위한 사업이 추가로 확보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향후 국비 추가 확보를 위해 김영록 도지사가 여∙야 원내대표, 예결위 간사를 연이어 방문하고 기재부 예산실 실∙국장과 간담회 등을 개최할 계획이다.


전남도는 정부의 긴축재정 기조 속에서도 지난 8월 말 국회에 제출된 정부 예산안에 전년 대비 4.9% 늘어난 8조 6천억 원을 반영해, 3년 연속 8조 원이 넘는 국비 예산을 안정적으로 확보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resolves pending issues and does his best in the era of national budget of 9 trillion won

Governor Kim, the National Assembly Speaker, and the Chairman of the Budget and Accounts Committee met one after another to increase the budget and resolve pending issues... Strong request for support for the establishment of a national medical school and service costs for the Gwangju-Yeongam superhighway


(Muan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South Jeolla Province Governor Kim Young-rok visited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9th and met with National Assembly Speaker Kim Jin-pyo, Budget and Accounts Committee Chairman Seo Sam-seok, Democratic Party of Korea Policy Committee Chairman Lee Gae-ho, and People Power Party Innovation Committee Chairman In Yo-han to suggest local issues and key projects subject to increased National Assembly budget. and asked for support.


As a pending project, Governor Kim Young-rok requested that 'regional medical school new establishment policy and specific roadmap' be prepared and included as soon as possible in the government's plan to expand the number of medical school students in order to overcome the reality of Jeollanam-do, which is the only city and province in the country without a medical school and is facing a serious medical gap crisis. Support was requested from the National Assembly level.


In addition, despite the high demand for business locations for new growth companies, it was proposed to 'additionally designate the Suncheon and Gwangyang areas in Jeollanam-do as a future high-tech materials national industrial complex', where the creation of a new national industrial complex is urgent due to the saturation of industrial complexes in the Jeonnam region.


We also requested the ‘selection and early passage of a preliminary project for the early construction of the Jeolla Line high-speed railway,’ which has limitations in its function as a high-speed railway due to its significantly low design speed and inability to respond to increased tourist demand.


The National Assembly proposed the ‘Gwangju-Yeongam Superhighway Pre-planning Survey Service’ (KRW 1 billion in 2024) as a key project to increase the amount. It was emphasized that this project was President Yoon Seok-yeol's presidential election promise when he was a candidate, and that it was a project in which active interest was expressed at the opening ceremony of the National Sports Festival held in Jeollanam-do last October.


‘Full government contribution will be provided to Korea Institute of Energy Technology, the world’s only energy-specialized university that will lead the era of carbon neutrality and great energy transition, so that it can grow into a mecca for nurturing global talent in the energy field’ (an increase of KRW 12.7 billion compared to the KRW 16.7 billion in the 2024 government plan) and He explained that an increase in KEPCO contribution support is absolutely necessary.


The Gwangju-Jeonnam win-win project, 'Feasibility Service for the Creation of a High-Tech Medical Complex' (total project cost undetermined, KRW 1 billion in 2024), is specialized in third-generation high-tech bio new drugs and is differentiated from the existing Cheombok Complex in Osong, Daegu, and Gyeongbuk, and has already been built. It was emphasized that it is possible to reduce national finances by utilizing the bio infrastructure of Gwangju and Jeonnam.


In addition, in order to quickly establish the National Cardiovascular Research Institute, which passed the feasibility study in July, the land purchase cost for the National Cardiovascular Research Institute (total project cost KRW 100.1 billion, KRW 2 billion in 2024), and Jeonnam's unique strengths by taking advantage of its abundance of excellent food ingredients were invested. We also requested budget reflection on projects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a local food promotion center (total project cost KRW 15 billion, KRW 550 million in 2024) to develop into a mecca for the taste and style of the K-Gourmet industry.


Leaders of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including National Assembly Speaker Kim Jin-pyo, said, “We will carefully review the provisions of laws and systems necessary to resolve policy issues and ensure that the budget for key projects for Jeollanam-do’s leap forward are reflected in the deliberations of the National Assembly to help achieve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Seo Sam-seok, chairman of the Budget and Accounts Committee, also responded, “I deeply agree with the need to reflect local pending projects, and I will look more closely at local projects to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Jeollanam-do.”


Governor Kim Young-rok said, “In order to resolve local issues and achieve an era of 9 trillion won in national budget, all employees of the provincial office, city, county, and local lawmakers are all working together as one,” adding, “Until the National Assembly budget is passed, additional projects for the development of Jeonnam will be carried out.” “We will do our best to secure it,” he said.


In order to secure additional national funds in the future, South Jeolla Province plans to have Governor Kim Young-rok visit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y floor leaders and the secretary of the Budget and Accounts Committee in succession and hold a meeting with the director and director of the budget office of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Despite the government's fiscal austerity policy, South Jeolla Province reflected KRW 8.6 trillion, a 4.9% increase from the previous year, in the government budget submitted to the National Assembly at the end of August, stably securing a national budget of over KRW 8 trillion for three consecutive years.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1/09 [16:4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