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12.11 [22:55]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기정 광주시장, 대유위니아 사태 범정부 대응 신속 지원으로 지방산업 위기 극복 요청
강시장, 정부에 자치조직권 실질적 확대 방안 촉구…광주인공지능데이터센터 개관식 참석 및 중단 없는 광주 AI사업 지속 지원 요청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3/10/28 [10:41]
▲ 강기정 광주시장은  지난 27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제5회 중앙지방협력회의와 시도지사협의회에 참석해 대유위니아 사태 범정부 대응을 촉구했다.     ©광주시 제공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강기정 광주시장은 지난 27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제5회 중앙지방협력회의에 참석해 대유위니아그룹발 지역산업 위기 극복을 위한 중앙정부 차원의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광주시에 따르면 최근 법정관리를 신청한 대유위니아그룹 계열사 5곳 중 3곳이 기업회생 개시 결정되었고, 2곳은 결정을 기다리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업체는 400여개이며, 납품대금 미회수 등을 포함한 피해규모는 1천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되어 광주지역을 넘어 전국적 문제로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에 강기정 시장은 지역산업의 조속한 안정을 위해 ▲위니아 생산정상화를 위한 긴급 공적자금 200억원 투입 ▲신용보증기금(금융위원회) 60억원, 기술보증기금(중기부) 40억원 등 위니아와 협력업체에 대한 특례보증 확대를 정부에 건의했다.


아울러 ▲중소기업특별지원지역(중소벤처기업부), 산업위기선제대응특별지역(산업통산자원부), 고용위기지역(고용노동부) 신속한 지정 및 요건 완화와 함께 ▲어려운 근로자의 생활자금 지원을 위한 금융권 대출상품 개발 등의 대책 마련도 건의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주재한 이날 회의에는 강 시장을 비롯해 시도지사 15명이 참석했다.


이날 협력회의에서는 ▲자치조직권 확대 방안 ▲기회발전특구 추진 방안▲자치입법권 강화 방안 ▲교육재정 합리화 방안 ▲지방주도 통합발전계획 추진 방안 등 5개 안건을 심의했다.


강기정 시장은 자치조직권 확대 방안과 관련해 행정안전부가 지자체의 국장급 기구설치 기준을 폐지하되, 기구설치 일반요건(1국 4과 이상) 준수를 강요하는 것은 오히려 시·도 자율성을 침해하는 것이라며, 실질적인 자치조직권 확대를 촉구했다.


지역소멸 대응을 주제로 이어진 종합토론에서 인공지능(AI), 미래차, 반도체 등 미래산업과 연계한 광주 인재양성 사다리 구축 정책을 소개했다.


광주 인재양성 사다리는 지역소멸과 저출생 대응의 핵심을 미래산업 일자리로 보고, 기업이 원하는 첨단산업 인재를 육성해 기업 투자와 지역 일자리가 늘어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광주시는 삼성전자와 협력해 2024년부터 광주과학기술원에 반도체학과를 운영하고 있으며, 광주인공지능(AI)영재고 설립을 위한 광주과학기술원법 개정안이 지난달 국회 상임위를 통과하는 등 성장단계별 인재양성 프로젝트의 성과가 가시화하고 있다.


강 시장은 광주 인재양성 사다리가 완성될 수 있도록 12월 예정인 광주인공지능(AI)데이터센터 개관식에 대통령 참석과 광주 인공지능(AI) 1단계 사업 종료 이후 2025년부터 2단계사업이 중단 없이 이어질 수 있도록 정부 지원을 건의했다.


한편 회의에 앞서 열린 제57차 시도지사협의회 총회에서 박형준 부산시장이 신임 시도지사협의회장으로 선출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Mayor Kang Ki-jeong requests to overcome the local industry crisis with prompt government-wide response to the Daeyu Winia incident.

Mayor Kang urges the government to substantially expand the right to self-organization... Atten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Gwangju Artificial Intelligence Data Center and request continued support for the Gwangju AI business without interruption.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Gwangju Mayor Kang Ki-jeong attended the 5th Central Regional Cooperation Conference held at the Gyeongbuk Provincial Office on the 27th and requested measures at the central government level to overcome the local industry crisis caused by Daeyu Winia Group.


According to Gwangju City, out of the five affiliates of the Daeyu Winia Group that recently applied for court receivership, three have decided to initiate corporate rehabilitation, and two are awaiting a decision. There are about 400 damaged companies identified so far, and they are facing issues such as non-recovery of delivery payments. The amount of damage included is estimated to reach 100 billion won, raising concerns that the problem will spread beyond the Gwangju area and become a nationwide problem.


Accordingly, in order to quickly stabilize the local industry, Mayor Kang Ki-jeong ▲injected 20 billion won in emergency public funds to normalize Winia production ▲provided support to Winia and its partner companies, including 6 billion won from the Credit Guarantee Fund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and 4 billion won from the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We proposed to the government the expansion of special guarantees.


In addition, ▲ prompt designation and relaxation of requirements fo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 special support zones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industrial crisis preemptive response special zones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employment crisis zones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s well as ▲ financial loans to support living expenses for workers in need. Measures such as product development were also suggested.


At the meeting chaired by President Yoon Seok-yeol, 15 city and provincial governors, including Mayor Kang, attended.


At the cooperation meeting on this day, five agenda items were reviewed, including ▲ plans to expand the right to self-organization, ▲ plans to promote special opportunity development zones, ▲ measures to strengthen autonomous legislative rights, ▲ plans to rationalize education finances, and ▲ plans to promote local-led integrated development plans.


Regarding the plan to expand the right to autonomous organization, Mayor Kang Ki-jeong said that the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should abolish the standards for establishing local governments at the director-level organization, but forcing them to comply with the general requirements for establishing the organization (more than 4 departments per country) is actually infringing on the autonomy of cities and provinces. He called for expanding the right to self-organization.


In a general discussion on responding to regional extinction, the policy of building a talent training ladder in Gwangju linked to future industries such as artificial intelligence (AI), future cars, and semiconductors was introduced.


The Gwangju Talent Development Ladder views future industry jobs as the core of responding to regional extinction and low birth rates, and plans to foster high-tech industry talent desired by companies to create a virtuous cycle in which corporate investment and local jobs increase.


Gwangju City is collaborating with Samsung Electronics to operate a semiconductor department at the Gwangju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starting in 2024, and the amendment to the Gwangju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Act to establish the Gwangju Artificial Intelligence (AI) Gifted High School passed the standing committee of the National Assembly last month, a talent training project for each stage of growth. The results are becoming visible.


Mayor Kang said that the President would atten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Gwangju Artificial Intelligence (AI) Data Center scheduled for December to complete the Gwangju talent development ladder, and that after the completion of the first phase of the Gwangju Artificial Intelligence (AI) project, the second phase of the project would continue without interruption from 2025. Government support was suggested to enable this.


Meanwhile, at the 57th general meeting of the Provincial and Provincial Governors' Association held prior to the meeting, Busan Mayor Park Hyeong-joon was elected as the new chairman of the Provincial and Provincial Governors' Association.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0/28 [10:4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