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12.11 [22:55]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응원 고향사랑 기부 78억 전국 최다
도, 최초 전담조직 등 선제적 대응으로 시행 9개월째…조례 제정·지속적 답례품 선정·유명인 기부 등 효과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3/10/10 [17:14]
▲ 전남도가 고향사랑기부제가 시행 9개월이 지난 현재 78억 원을 모금, 전국 최다를 기록했다. 지난 2월 21일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오세훈 서울시장의 지명으로 ‘고향사랑기부 인증 챌린지’에 동참해 사회관계망(SNS)에 소감과 인증사진을 올리는 모습.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전남도는 소멸 위기에 처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국가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올해 도입된 고향사랑기부제가 시행 9개월이 지난 현재 78억 원을 모금, 전국 최다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남도가 2022년 1월 전국 최초 전담 조직 신설, 관련 조례제정, 지속적인 답례품 선정, 온오프라인 매체를 통한 다양한 홍보, 시군과의 협업 등 선제적인 대응에 나선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시행 초반 김황식 전 국무총리, 가수 송가인, 축구선수 나상호, 배우 정보석 등 전남 출신 각계 각층 유명인이 기부에 동참하며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를 응원한 것도 한몫 했다.


특히 지난 1월 영호남 상생협력과 지역균형발전을 선도해온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두 지역의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를 응원하며 상호 기부를 실천한 이후 그 뒤를 잇는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


다만 시간이 지날수록 기부액이 줄고 있다. 월별로 1월 9억 원, 2~3월 11억 원, 5월 12억 원이었으나, 6월 이후엔 6억 원 안팎의 실적을 보이고 있다. 이에 전남도와 각 시군은 고향사랑기부금 기부자에게 제공되는 세액공제 혜택을 중심으로 연말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기부자에게 제공하는 답례품은 지역 특산품, 공예품뿐만 아니라 체험형,서비스 제공형 등 다양하게 구성, 전국에서 가장 많은종류의 답례품을 선정했다.


영암군의 ‘천하장사와 함께하는식사데이트권’은 이색 답례품으로 전국적으로 주목받기도 했다. 또한 목포시의 삼학도 크루즈 탑승권, 나주시의 나주목사내아 체험 숙박권,고흥군의 능가사와 장성군의 백양사 템플스테이, 완도군의 구들장논 피크닉세트, 진도군의 진도북놀이 체험 등 고향사랑기부가 지역 방문으로 이어지도록 하는 체험형 답례품을 지속해서 발굴하고 있다.


기부자에게 제공된 답례품 규모는 23억 원 상당이다. 전남지역 생산자에게 새로운판로를 제공하는 등 향후 기부 규모가 증대했을 때 답례품 시장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고향사랑기부제 인지도 향상을 위해 전남도는 홍보대사와 유명연예인, 정치인이 함께하는 ‘고향사랑기부제 응원 릴레이’를 추진했다.


목포시는 전국 엘리베이터 TV 홍보영상 송출, 담양군은 소주병(200만 병) 홍보 라벨 부착, 강진군은 직원의 고향사랑기부제 플래시몹 제작 등에 나섰다.


그밖에도 누리집, 누리소통망(SNS), 도심 전광판, 용산역·서울역·지하철역 활용 홍보, 수도권 대규모 행사, 지역 축제장 등 전방위 홍보에 나서고 있다.


현재 전남도와 시군에서는 고향사랑기부금으로 기부자에게 지속적 동기를 부여할 수 있고, 관계인구 증대를 통해 지역의 활력을 찾을 수 있는 기금사업 발굴을 위해 ▲고향사랑기금 아이디어 공모 ▲전문가 의견 수렴 ▲기금사업 컨설팅 등에 나서 내년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박현식 전남도 자치행정국장은 “전남 행복시대를 여는 힘이 될 고향사랑기부제는 도내 농수축산물 소비 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 등의 큰 디딤돌이자 인구소멸 및 지역균형발전의 난제를 풀 실마리가 될 것”이라며 “고향사랑기부제가 성공적으로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주소지 외 지자체에 연간 500만 원까지 기부할 수 있는 제도다. 기부자에게는 기부금액의 30% 이내 답례품이 제공되고 10만 원까지 전액, 10만 원 초과분은 16.5%의 세액공제 혜택이 주어진다. 고향사랑기부금은 고향사랑e음(ilovegohyang.go.kr) 시스템과 농협은행을 통해 기부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llanam-do’s hometown love donation amounted to KRW 7.8 billion, the highest in the country

9 months into implementation with preemptive response, including the first dedicated organization... Effects such as enactment of ordinances, continuous selection of return gifts, and celebrity donations


(Muan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Jeonnam Province has raised 7.8 billion won, the highest in the country, as of 9 months after the implementation of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which was introduced this year to revitalize regions at risk of extinction and promote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He said it was recorded.


This analysis shows that Jeonnam Province's preemptive response, such as establishing the nation's first dedicated organization in January 2022, enacting related ordinances, continuously selecting return gifts, various promotions through online and offline media, and collaborating with cities and counties, was effective.


In the early days of implementation, celebrities from all walks of life from Jeollanam-do, including former Prime Minister Kim Hwang-sik, singer Song Ga-in, soccer player Na Sang-ho, and actor Jeong Bo-seok, participated in donations and supported the revitalization of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In particular, last January, South Jeolla Province Governor Kim Young-rok and North Gyeongsang Province Governor Lee Cheol-woo, who have been leading the win-win cooperation and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in the Yeongnam-Honam region, made mutual donations in support of the revitalization of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in the two regions, and subsequent donations have continued.


However, the amount of donations is decreasing as time goes by. Monthly, it was 900 million won in January, 1.1 billion won in February and March, and 1.2 billion won in May, but since June, the performance has been around 600 million won. Accordingly, South Jeolla Province and each city and county plan to strengthen year-end promotions focusing on the tax credit benefits provided to hometown love donation donors.


The gift items provided to donors are diverse, including local specialties and crafts, as well as experiential and service-based products, and the largest variety of gift items in the country was selected.


Yeongam-gun’s ‘Meal Date Ticket with the Emperor of the World’ received national attention as a unique return gift. In addition, experiential types that encourage hometown love donations to lead to local visits, such as Mokpo City's Samhakdo Cruise Boarding Pass, Naju City's Naju Pastor's Baby Experience Accommodation Voucher, Goheung-gun's Neungheungsa Temple and Jangseong-gun's Baekyangsa Temple Stay, Wando-gun's Gudeuljangnon Picnic Set, Jindo-gun's Jindo Drum Experience, etc. We are continuously discovering return gifts.


The gift given to the donor was worth 2.3 billion won. The gift market is expected to play an important role i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when the scale of donations increases in the future, including providing new sales channels for producers in the Jeonnam region.


To raise awareness of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South Jeolla Province promoted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Cheering Relay’ with public relations ambassadors, famous celebrities, and politicians.


Mokpo City broadcasted promotional videos on elevator TVs across the country, Damyang County put promotional labels on soju bottles (2 million bottles), and Gangjin County started producing flash mobs for employees to donate their love for their hometowns.


In addition, we are engaging in all-round promotion, including through our website, SNS, electronic billboards in the city, promotions using Yongsan Station, Seoul Station, and subway stations, large-scale events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local festival venues.


Currently, Jeonnam Province and cities and counties are conducting ▲Hometown Love Fund idea contest ▲collection of expert opinions ▲fund business consulting to discover fund projects that can continuously motivate donors through hometown love donations and revitalize the region by increasing the related population. We plan to implement it in earnest starting next year.


Park Hyun-sik, director of the Jeonnam Provincial Autonomous Administration, said,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which will be the power to open an era of happiness in Jeollanam-do, will be a great stepping stone for expanding consumption of agricultural, fish, and livestock products in the province and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s well as a clue to solving the difficult problems of population extinction and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is successfully established,” he said.


Meanwhile,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is a system that allows individuals to donate up to 5 million won per year to local governments other than their address. Donors are provided with a gift worth up to 30% of the donation amount, and a tax deduction of 16.5% is given for the full amount up to 100,000 won, and for amounts exceeding 100,000 won. Hometown Love Donations can be made through the Hometown Love e-eum (ilovegohyang.go.kr) system and Nonghyup Bank.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0/10 [17:1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