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4.07.20 [02:54]
정치경제사회과학·산업해양·수산농업·축산교육문화관광여성환경·산림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달<대구>-빛<광주> 잇는 ‘달빛철도 승차권’ 눈길
하늘길‧철길 연 민선 8기 달빛동맹 강화 기념 발행…동맹 협약일‧의안번호‧개통연도 등 상징 숫자 새겨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4/02/11 [13:00]
▲ 강기정 광주시장이 지난 7일 오후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달빛철도특별법 국회통과 축하행사에서 홍준표 대구시장, 지역 국회의원 등과 함께 '달빛철도 승차권'을 들고 손뼉을 치며 활짝 웃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2030년 달빛철도가 대한민국 최초로 동서를 가로지르는 그날, 이 승차권을 들고 오세요.”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지난 7일 열린 달빛철도 국회통과 축하행사장에 등장한 연두빛 달빛철도 승차권이 1200여 참석자들의 눈을 단박에 사로잡았다.


이들은 민선 8기 강기정 광주시장과 홍준표 대구시장의 끈끈한 달빛동맹의 성과로 빛을 발한 달빛철도특별법 국회 통과를 축하하기 위해 달빛철도가 경유하는 영‧호남지역 곳곳에서 모였다.


강 시장과 홍 시장은 지난 2022년 11월 민선 8기 달빛동맹 강화협약을 시작으로 2023년 4월 군공항특별법 동시 제정을 이끌어낸 데 이어 2024년 1월 달빛철도특별법 국회 통과의 성과를 이뤘다.


달빛철도는 영호남 1800만 시도민의 염원의 결과물로, 영호남 교류를 촉진하고, 해묵은 지역감정을 해소하며, 국가질병인 수도권 1극체제를 극복하고, 지역균형발전을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동서화합의 상징이자,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새로운 협치모델을 제시한 달빛동맹의 성과를 축하하기 위해 열린 이날 행사에서는 특별 제작된 ‘달빛철도 승차권’이 주목을 받았다.


달빛철도 승차권은 그 자체로 다양한 의미를 담고 있었다.


먼저, 승차권 일련번호인 ‘No.2123938’은 국회에 상정된 달빛철도특별법 의안번호를 상징한다. 또 맨 하단의 숫자열 ‘202211-10-18000000-2030’ 가운데 ‘202211’은 강 시장과 홍 시장이 광주시청에서 만나 달빛철도 조기 착공 등을 담은 달빛동맹 강화협약을 체결한 2022년 11월을 뜻한다.


이날은 쌍둥이 특별법으로 불리는 ‘공항특별법’과 ‘달빛철도특별법’ 제정은 물론 끈끈한 달빛동맹의 첫 단초가 됐다. 이어 ‘10’은 경유 지자체를, ‘18000000’은 1800만 영호남 지역민 인구를, 숫자열 끝의 ‘2030’은 달빛철도의 개통 연도를 의미한다. 승차권의 날짜는 이번 행사 일시를 새겼다.


이같이 다양한 의미가 담긴 달빛철도 승차권은 ‘소장 기념품’으로 참석자들의 인기를 끌었다. 한 시민은 “달빛철도가 되는 것도 기쁜데, 이 기쁜날 의미를 더할 수 있는 승차권 아이디어가 더욱 빛을 발한다”며 달빛철도특별법 국회 통과를 축하했다.


다만, 이 승차권은 달빛철도특별법 국회 통과 기념으로 제작된 것이어서, 실제 사용할 수는 없다.


하늘길(군공항)과 철길(달빛철도)를 연 광주시와 대구시는 ‘남부거대경제권’이라는 새로운 목표를 향해 나아간다.


이날 광주시와 대구시를 비롯한 달빛철도 경유지 기초단체는 영호남 상생발전을 더욱 견고히 하기 위한 ‘남부거대경제권 조성 협약’을 체결했다.


사람과 물류의 이동이 자유로워짐에 따라 산업을 일으키고,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 수도권 집중화에 적극 대응하고, 새로운 지방시대의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헌정사상 가장 많은 261명의 여야 의원이 발의한 ‘달빛철도특별법’은 달빛철도 경유지역 지자체와 정치권, 시민사회단체, 시도민들의 강렬한 열망에 힘입어 지난 1월25일 국회를 통과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oonlight Railroad Ticket’ connects Dal and Light.

Issued to commemorate the strengthening of the 8th Moonlight Alliance for the Sky Road and Railroad Alliance... Engraved with symbolic numbers such as the alliance agreement date, bill number, and opening year.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In 2030, the day when the Moonlight Railway crosses East and West for the first time in Korea, please bring this ticket.”


The light green Moonlight Railroad ticket that appeared at the event celebrating the passage of the Moonlight Railroad through the National Assembly held on the 7th at the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in Gwangju immediately caught the eyes of the 1,200 attendees.


They gathered from various parts of the Yeongnam and Honam regions through which the Moonlight Railroad passes to celebrate the passage of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in the National Assembly, which was a result of the strong Moonlight Alliance of the 8th popularly elected Gwangju Mayor Kang Ki-jeong and Daegu Mayor Hong Joon-pyo.


Starting with the 8th popularly elected Moonlight Alliance Strengthening Agreement in November 2022, Mayor Kang and Mayor Hong led the simultaneous enactment of the Military Airport Special Act in April 2023, and achieved the passage of the Moonlight Railway Special Act through the National Assembly in January 2024.


The Moonlight Railway is the result of the aspirations of 18 million residents of the Yeongnam and Honam provinces, and is expected to promote exchanges between the Yeongnam and Honam regions, resolve age-old regional sentiments, overcome the monopolar system of the metropolitan area, which is a national disease, and promote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t the event held to celebrate the achievements of the Moonlight Alliance, which is a symbol of East-West harmony and presents a new cooperative model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the specially produced ‘Moonlight Railroad Ticket’ received attention.


The Moonlight Railroad ticket itself had various meanings.


First, the ticket serial number ‘No.2123938’ symbolizes the bill number of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submitted to the National Assembly. Also, '202211' among the number row '202211-10-18000000-2030' at the bottom refers to November 2022, when Mayor Kang and Mayor Hong met at Gwangju City Hall and signed the Moonlight Alliance Strengthening Agreement, which included the early start of construction of the Moonlight Railway. do.


On this day, it became the first stepping stone of the strong Moonlight Alliance as well as the enactment of the ‘Airport Special Act’ and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which are called twin special laws. Next, ‘10’ refers to the transit local government, ‘18,000,000’ refers to the 18 million Yeonghonam region population, and ‘2030’ at the end of the number string refers to the opening year of the Moonlight Railway. The date on the ticket was engraved with the date and time of this event.


The Moonlight Railroad ticket, which has various meanings, was popular among attendees as a ‘collectable souvenir.’ One citizen congratulated the passage of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in the National Assembly, saying, “I’m happy to be part of the Moonlight Railroad, but the ticket idea that adds meaning to this happy day shines even more.”


However, since this ticket was produced to commemorate the passage of the Moonlight Railway Special Act in the National Assembly, it cannot be used in reality.


Gwangju and Daegu cities, which opened a skyway (military airport) and a railroad (moonlight railroad), are moving toward a new goal of becoming a “southern megaeconomic zone.”


On this day, the basic organizations of the Moonlight Railroad transit areas, including Gwangju City and Daegu City, signed the ‘Southern Megaeconomic Zone Creation Agreement’ to further solidify the win-win development of Yeongnam and Honam.


As the movement of people and logistics becomes freer, it is expected to stimulate industry, create quality jobs, actively respond to concentration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become a model example for the new regional era.


Meanwhile, the ‘Moonlight Railroad Special Act’, proposed by 261 ruling and opposition party lawmakers, the largest number in constitutional history, was passed through the National Assembly on January 25 thanks to the strong aspirations of local governments, political circles, civil society groups, and city residents in areas passing by the Moonlight Railroad.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2/11 [13:0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