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4.02.28 [17:5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우주산업클러스터 구축해 글로벌 우주강국 선봉
도,올해부터 민간발사장·핵심기반·발사체기술사업화센터 구축…기업 입주위한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조성도 본격 추진
 
이학수기자   기사입력  2024/02/11 [10:34]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전남도는 공공 및 민간분야 위성 발사수요에 대응 가능한 국내 유일한 지역인 고흥에서 대한민국 우주산업의 꿈을 실현할 우주발사체산업 클러스터를 본격 육성한다고 밝혔다.


고흥에 위치한 나로우주센터에서는 2022년과 지난해 5월 누리호 2, 3차 발사를 성공했다. 3차 때는 민간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처음으로 발사체 체계기업으로 참여해 실용급 위성을 탑재, 대한민국 우주산업의 위상을 높였다.


실용위성을 우주발사체에 실어 순수 국내기술로 쏘아 올린 세계 7번째 우주강국임을 자랑했다. 지난해엔 민간 우주 스타트업 기업 이노스페이스가 독자 개발한 시험발사체를 해외 발사에 성공하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정부는 ‘우주강국 도약 및 대한민국 우주시대 개막’ 을 국정과제에 반영하고, 2045년까지 우주경제 영토를 화성까지 확장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지난 2022년 12월에는 민간 주도 우주산업 본격 육성을 위해 고흥을 ‘우주산업 클러스터(발사체 특화지구)’로 지정, 경남 위성 특화지구, 대전 연구·인재개발 특화지구와 함께 삼각체계를 구축키로 했다.


지난해 8월엔 우주산업 클러스터 삼각체제 구축사업 예타 면제를 확정, 클러스터 구축에 총 6천161억 원의 예산을 확보해 올해부터 클러스터 기반 조성에 나선다. 지난달 9일엔 우주항공청 설립을 위한 특별법이 통과돼 5월 말 사천에서 공식 출범을 앞두고 있다.


이에 따라 전남도는 우주산업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민간발사장 핵심 기반시설 구축,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조성 등 8개 분야 24개 핵심과제에 2031년까지 1조 6천84억 원 규모의 계획을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


예타면제 사업에 포함된 민간발사장 기반 구축사업은 올해부터 2031년까지 2천408억 원을 투입해 민간기업 활용 발사장과 조립동 등 핵심 시설과 발사체 기술사업화센터를 갖추게 된다. 국내 기업 애로 해소는 물론 국내 상업 발사 서비스 시장이 새로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


우주발사체 부품·제조기업, 전후방 연관기업과 연구기관 집적화를 위해 지난해 3월 후보지로 지정된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도 추진한다. 지난해 말 앵커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이노스페이스, 우나스텔라 등 발사체 선두기업과 입주협약을 하고 수도권 국가산단 설명회 등을 통해 기업 유치에 온힘을 쏟아 100여 개 기업을 유치할 계획이다.


국민의 우주 관심도와 수용성을 높이고 관광객 유치를 위해 미국 케네디우주센터처럼 우주역사관, 우주체험, 우주발사체 및 위성 등 성과물을 전시하는 우주발사체 사이언스 콜플렉스도 조성한다. 이를 연계한 연구인력, 관광객 편의 제공,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우주리조트 유치도 추진한다.


기업이 필요로 하는 정주형 인재 양성을 위해 대학과 공동으로 풍부한 교육 콘텐츠, 기반시설과 전문인력을 활용하는 공동 융합캠퍼스도 구축한다.


전남 우주발사체 클러스터가 차질 없이 조성되면 2조 6천660억 원의 생산유발효과와 1조 1천380억 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2만 785명의 고용유발효과가 발생,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경제효과 극대화를 위해 전남도와 고흥군은 광주~나로우주센터 간 고속도로, 보성(벌교)~고흥 철도 건설 등 교통시설 확충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조재웅 전남도 신성장산업과장은 “우주발사체 클러스터 조성은 국가 우주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뿐 아니라 전남의 미래 100년 먹거리를 책임지고, 지방소멸에도 대응하는 핵심산업”이라며 “민간발사체 기업이 언제든 자유롭게 발사체를 발사하도록 고흥 나로우주센터를 중심으로 우주개발 산·학·연·관 혁신 기반시설을 집적화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nam Province establishes a space industry cluster to become a global space powerhouse

Starting this year, the province will build a private launch site, core infrastructure, and launch vehicle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center... Construction of a national space launch vehicle industrial complex for companies to move into is also in full swing.


(Muan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South Jeolla Province announced that it will foster a space launch vehicle industry cluster in Goheung, the only region in Korea that can respond to the demand for satellite launches in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to realize the dream of Korea's space industry.


Naro Space Center located in Goheung succeeded in the second and third launches of Nuri in 2022 and in May last year. In the third round, Hanwha Aerospace, a private company, participated as a launch vehicle system company for the first time and raised the status of the Korean space industry by mounting a practical-grade satellite.


It boasted that it was the 7th space power in the world to launch a practical satellite on a space launch vehicle using purely domestic technology. Last year, Innospace, a private space startup company, succeeded in launching its independently developed test launch vehicle overseas.


Meanwhile, the government reflected ‘leapfrogging into a space powerhouse and the opening of Korea’s space age’ in its national agenda and announced a plan to expand the territory of the space economy to Mars by 2045.


In December 2022, in order to foster the private-led space industry in earnest, it was decided to designate Goheung as a ‘space industry cluster (launch vehicle specialized district)’ and establish a triangular system with the Gyeongnam Satellite Specialized District and Daejeon Research and Human Resources Development Specialized District.


In August of last year, the preliminary exemption for the space industry cluster triangular system establishment project was confirmed, and a total budget of 616.1 billion won was secured for cluster establishment, and starting this year, the cluster foundation will be created. On the 9th of last month, a special law was passed to establish the Aerospace Administration, and it is scheduled to be officially launched in Sacheon at the end of May.


Accordingly, Jeonnam Province is establishing and promoting a plan worth KRW 1.6084 trillion by 2031 for 24 core tasks in 8 fields, including the construction of core infrastructure for private launch sites and the creation of a national space launch vehicle industrial complex, to create a space industry cluster. .


The private launch site infrastructure construction project included in the yet-to-be exemption project will invest 240.8 billion won from this year to 2031 to equip key facilities such as a launch site and assembly building for use by private companies and a launch vehicle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center. It is expected that it will not only resolve difficulties faced by domestic companies but also open a new domestic commercial launch service market.


In order to integrate space launch vehicle parts and manufacturing companies, forward and backward related companies, and research institutes, the project to create the ‘Goheung Space Launch Vehicl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which was designated as a candidate site in March of last year, is also being promoted. At the end of last year, we signed an occupancy agreement with leading launch vehicle companies such as anchor companies Hanwha Aerospace, Innospace, and Unastella, and plan to attract about 100 companies by putting all our effort into attracting companies through briefing sessions on national industrial complexes in the metropolitan area.


In order to increase the public's interest and acceptance of space and attract tourists, a space launch vehicle science complex will be created, like the Kennedy Space Center in the United States, to display space history museums, space experiences, and achievements such as space launch vehicles and satellites. We are also seeking to attract space resorts to connect research personnel, provide convenience to tourists,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order to foster residential talent needed by companies, we will also build a joint convergence campus in collaboration with universities that utilizes rich educational content, infrastructure, and professional manpower.


If the Jeonnam space launch vehicle cluster is established without a hitch, it is expected to have a production inducing effect of KRW 2.666 trillion, an added value inducing effect of KRW 1.138 trillion, and an employment inducing effect of 20,785 people, greatly contributing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m.


In order to maximize economic effects, South Jeolla Province and Goheung-gun are actively working to expand transportation facilities, such as building a highway between Gwangju and Naro Space Center and a railroad between Boseong (Beolgyo) and Goheung.


Cho Jae-woong, head of the Jeollanam-do New Growth Industry Division, said, “The creation of a space launch vehicle cluster is a core industry that not only strengthens the global competitiveness of the national space industry, but also takes responsibility for providing food for the next 100 years of Jeollanam-do and responds to local extinction.” He added, “Private launch vehicle companies can freely use launch vehicles at any time.” “We will integrate innovative space development infrastructure from industry, academia, research, and government around the Goheung Naro Space Center to enable launch,” he said.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2/11 [10:3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