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6.09 [02:2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김영록 전남지사, “무안군, 민간-군공항 이전 대승적 수용을”
김 지사, 담화문 발표…서남권 발전위한 전향적 검토·피해 상쇄할 지원책 마련 강조
이학수기자
▲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15일 오후 도청 브리핑룸에서 ‘무안국제공항 활성화와 서남권 발전’을 위한 도민께 드리는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15일 “무안국제공항을 국토 서남권 관문공항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무안군이 광주 민간공항과 군공항 이전을 대승적으로 수용하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김영록 지사는 이날 도청 브리핑룸에서 ‘무안국제공항 활성화와 서남권 발전을 위해 도민께 드리는 담화문’을 발표, “무안군민의 희생만을 강요하지 않겠다. 이전지역 피해를 충분히 상쇄할 획기적 지원대책 마련에도 온힘을 쏟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전남도는 그동안 무안국제공항 활성화를 위해 활주로 연장, 여객청사 확충, 정기노선 지원 등 여러 노력을 기울였다. 또 2조 5천억 원 규모의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과 광주, 전남, 경남 서부권 주민까지 이용할 수 있는 경전선과 트라이앵글 순환 철도망 구축에도 힘을 쏟고 있다.


그러나 여러 노력에도 무안국제공항 이용객은 2019년 90만 명에서 코로나 등으로 지난해 4만 6천 명을 기록하고 최근 6년간 누적적자가 930억 원에 달했다. 국제선과 국내선의 연계가 안 돼 공항 이용에 제약이 많은 것이 가장 큰 이유로 꼽힌다.


김영록 지사는 “무안국제공항과 광주 민간공항 통합이 국가계획에 반영돼 있지만 군 공항 이전 문제로 통합되지 못하고 있어 하루빨리 통합을 통해 항공 이용 수요를 확보하고, 더 많은 국내외 노선을 취항해 5년 내 정상 궤도에 올려놓아야 한다”며 “2025년 완비되는 민간공항 이전을 위한 기반시설 등을 고려해 광주 군 공항의 무안국제공항 이전도 전향적으로 검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무안국제공항에 국내선과 군 공항이 들어서면 답보상태에 있는 무안군 역점사업인 항공산업과 케이(K)-푸드융복합산단 조성에 청신호가 켜지고, 재생에너지 전용 국가산단, 데이터센터, 공공기관 유치, 미래 신도시 건설, 서남권 관광 활성화 등 서남권 발전 프로젝트 추진의 발판이 마련될 것이라는 게 김영록 지사의 판단이다.


김영록 지사는 “무안군민들의 군 공항 이전에 따른 걱정도 잘 알고 있다”며 “소음 완충지역 363만6천여㎡(110만 평) 확보와 완충지역을 벗어난 지역에 대한 추가 대책 마련, 설명회를 통한 군 공항과 관련된 정확한 정보 제공 및 정부·광주시·전문가와 협력해 최적의 해결방안 마련, 이전지역의 피해를 충분히 상쇄할 획기적인 발전방안과 지원대책 마련에도 최선을 다하고, 무안시 승격을 추진하는 지방자치법 개정도 전남도가 나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무안국제공항이 활성화돼야 관광객이 늘고 기업 투자도 확대될 수 있다”며 “무안군이 서남권 발전을 위해 광주 민간공항과 군 공항이 함께 이전되는 것을 대승적으로 수용하고,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영록 지사는 또 “무안군민의 희생만을 강조하지 않겠다”며 “도민들께서 미래를 객관적으로 잘 살펴봐 주길 바라고, 앞으로 정부, 전남도, 광주시가 함께하는 군 공항 이전 관련 설명회에서 충분한 의견을 개진해 줄 것”을 요청했다. 


김영록 지사는 “군 공항 이전 문제 해결과 무안국제공항 활성화를 통해 광주·전남 상생발전의 전기를 마련하고, 무안국제공항이 광주·전남의 관문 국제공항으로 활성화되고 발전돼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Yeong-rok, Jeonnam Governor, “Muan-gun, large-scale acceptance of civil-military airport relocation”

Governor Kim announces the statement... Prospective review for the development of the southwest region and emphasis on preparing support measures to offset damage


(Muan=Break News) Correspondent Lee Hak-soo =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appealed on the 15th, “I hope that Muan-gun will accept the relocation of the civilian and military airports in Gwangju in a sweeping manner in order to develop Muan International Airport into a gateway airport to the southwest region of the country.”


Governor Kim Young-rok announced in the provincial government briefing room that day, “A statement to the citizens of Muan for the revitalization of Muan International Airport and the development of the southwest region,” saying, “I will not force the sacrifice of the people of Muan. We will also put all our efforts into preparing groundbreaking support measures that will sufficiently offset the damage in the relocated area,” he said.


South Jeolla Province has made various efforts to revitalize Muan International Airport, such as extending runways, expanding passenger terminals, and supporting regular routes. In addition, efforts are being made to build the 2.5 trillion won Honam High-Speed Railway Phase 2 project and the Gyeongjeon Line and Triangle circular railway network that can be used by residents of Gwangju, Jeonnam, and western Gyeongsangnam-do.


However, despite various efforts, the number of users at Muan International Airport recorded 46,000 last year from 900,000 in 2019 due to corona, and the cumulative deficit reached 93 billion won over the past six years. The main reason for this is that there are many restrictions on airport use due to the lack of connection between international and domestic flights.


Governor Kim Young-rok said, “The integration of Muan International Airport and Gwangju Civil Airport is reflected in the national plan, but it has not been integrated due to the relocation of the military airport. “The relocation of Gwangju-gun Airport to Muan International Airport should also be reviewed prospectively, considering the infrastructure for the relocation of a private airport that will be fully equipped in 2025,” he said.


In addition, when a domestic flight and a military airport are established at Muan International Airport, the green light is turned on for the construction of the aviation industry and K-food convergence complex, which are the main projects of Muan-gun, and attracts national industrial complexes exclusively for renewable energy, data centers, and public institutions. Governor Kim Young-rok's judgment is that a foothold will be laid for the promotion of southwest development projects, such as the construction of a new city in the future and the revitalization of tourism in the southwest region.


Governor Kim Young-rok said, “I am well aware of the concerns of the residents of Muan-gun due to the relocation of the military airport.” Providing accurate information related to the airport, preparing optimal solutions in cooperation with the government, Gwangju City, and experts, doing our best to prepare innovative development plans and support measures to sufficiently offset the damage of the relocated area, and amending the Local Autonomy Act to promote Muan City’s status. Provincial Jeollanam-do will step forward and actively support it,” he said.


“Muan International Airport needs to be revitalized so that tourists can increase and corporate investment can expand,” he said. “Muan-gun must largely accept the relocation of the Gwangju civil and military airports together for the development of the southwest region, and move toward a better future. ”he emphasized.


Governor Kim Young-rok also said, “I will not emphasize only the sacrifice of the people of Muan-gun,” and “I hope that the people of the province will take a good look at the future objectively, and ask that the government, South Jeolla Province, and Gwangju City present sufficient opinions at the briefing session related to the relocation of the military airport.” did.


Governor Kim Yeong-rok repeatedly emphasized that “by resolving the issue of relocating the military airport and revitalizing Muan International Airport, we need to prepare a turning point for the win-win development of Gwangju and Jeonnam, and Muan International Airport must be revitalized and developed as a gateway international airport to Gwangju and Jeonnam.”


 


 
기사입력: 2023/05/15 [14:4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