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6.09 [02:2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김영록 전남지사, 에너지신산업 중앙아시아 진출 물꼬
김 지사, 한-우즈베크 에너지위크서 타슈켄트·호레즘 주정부와 업무협약
이학수기자
▲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5일(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시티팔레스 호텔에서 ‘전남도-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호레즘 신재생에너지 우호 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지역 전략산업인 에너지신산업의 중앙아시아 진출을 위한 현지 우호교류 활동에 본격 나섰다.


김영록 지사는 5일(현지 시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열린 한-우즈베크(KOR-UZB) 에너지위크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는 나즈마딘 샤리포프 타슈켄트 부주지사, 무르드 아힐로프 호레즘 부주지사, 자말로프 자홍기르 전자산업협회 부회장, 임청원 에너지밸리기업개발원장, 우상민 코트라 타슈켄트 무역관장, 최태원 전남에너지산업 수출기업협의회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김영록 지사는 이 자리에서 타슈켄트, 호레즘 지방정부와 신재생에너지 우호 교류 업무협약을 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두 나라 지방정부 간 태양광․풍력 등 에너지정책 공유 ▲전남 에너지기업의 우즈베키스탄 시장 진출 ▲두 나라 에너지기업 및 연구기관 간 기술교류와 인력 양성 확대 등이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막힌 수출길을 지방정부가 주도해 기업의 글로벌 수출 교두보를 마련했다는 큰 의미가 있는 것으로 평가되며 전남도와 우즈베키스탄 지방정부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전남도에 있는 에너지기업들의 수출선 다변화를 촉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에 이어 개최된 에너지포럼과 수출상담회는 전남도 소재 에너지기업 8개 사와 우즈베키스탄에서 활동 중인 다수의 해외바이어가 참여했다.


특히 에너지포럼에선 아브둘라 오타보예프 우즈베키스탄 에너지효율관리국장이 우즈베키스탄 에너지정책을 발표하고 오익현 전남테크노파크 원장이 국내 최대 8.2GW 해상풍력 등 전남도의 재생에너지 정책을 소개해 큰 관심을 끌었다.


해외바이어와의 수출상담회를 통해 전남 기업의 사업 아이템을 제안하고 전남도 내 에너지기업 2개 사가 우즈베키스탄 교육부와 보건부에 태양광발전소 3kW급 2개와 10kW급 1개를 기증키로 하는 등 우즈베키스탄 등 중앙아시아 시장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김영록 지사는 에너지위크 기념사를 통해 “탄소중립은 인류가 직면한 과제”라며 “두 나라 지방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협력을 더욱 확대하고 전남 에너지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전남도가 앞장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에너지기업의 시장 다변화와 동남아 및 중동 등 해외시장 진출 위해 지난 2년간 베트남, 라오스, 아랍에미리트에서 에너지위크와 수출상담회를 추진해 25개 기업이 2억 달러 상당의 합의각서(MOA) 12건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우즈베키스탄은 태양광과 천연가스를 기반으로 탄소중립 정책에 참여해 2030년까지 2019년 대비 전력 생산량을 신재생에너지 중심으로 2.5배 확대 할 계획이다. 전남도 내 에너지기업의 신실크로드가 열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Yeong-rok, Jeonnam Governor, a way to advance into Central Asia in the new energy industry

Governor Kim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governments of Tashkent and Khorezm during the Korea-Uzbek Energy Week


(Muan=Break News) Correspondent Lee Hak-soo = Governor Kim Young-rok of South Jeolla Province started full-fledged local friendly exchange activities to advance the new energy industry, a regional strategic industry, into Central Asia.


Governor Kim Young-rok attended the Korea-Uzbekistan (KOR-UZB) Energy Week held in Tashkent, Uzbekistan on the 5th (local time).


The event was attended by Tashkent Deputy Governor Najmaddin Sharifov, Khorezm Deputy Governor Murd Ahilov, Electronics Industry Association Vice Chairman Jamalof Jahongir, Energy Valley Enterprise Development Director Lim Cheong-won, Kotra Tashkent Trade Director Woo Sang-min, Jeonnam Energy Industry Exporter Tae-won Choi. About 100 people attended, including the chairman of the council.


Governor Kim Young-rok signed a business agreement for friendly exchange of new and renewable energy with the local governments of Tashkent and Khorezm.


The main contents of the agreement are ▲sharing energy policies such as solar and wind power between the local governments of the two countries ▲advancing into the Uzbekistan market by Jeonnam energy companies ▲expanding technological exchanges and training of human resources between energy companies and research institutes of the two countries.


It is evaluated to have great significance that the local government led the export path blocked by the COVID-19 pandemic to establish a global export bridgehead for the company. is expected to become


The energy forum and export consultation held following the agreement were attended by 8 energy companies located in South Jeolla Province and a number of overseas buyers active in Uzbekistan.


In particular, at the energy forum, Abdulla Otaboyev, head of Uzbekistan's Energy Efficiency Management Department, announced Uzbekistan's energy policy, and Oh Ik-hyun, director of Jeonnam Techno Park, drew great attention by introducing South Jeolla Province's renewable energy policies, including Korea's largest 8.2GW offshore wind power.


Proposing business items for Jeonnam companies through export consultations with overseas buyers, and entering the Central Asian market such as Uzbekistan, such as two energy companies in Jeonnam Province donating two 3kW and one 10kW solar power plants to the Ministry of Education and Health of Uzbekistan. established a bridgehead.


“Carbon neutrality is a task facing humanity,” Governor Kim Young-rok said in a commemorative speech at Energy Week. .


Jeonnam-do promoted Energy Week and export consultations in Vietnam, Laos, and the United Arab Emirates over the past two years to diversify energy companies' markets and enter overseas markets such as Southeast Asia and the Middle East, and 25 companies signed 12 MOAs worth 200 million dollars. The agreement was successful.


Uzbekistan plans to participate in a carbon-neutral policy based on solar power and natural gas, increasing its electricity production by 2.5 times compared to 2019 by 2030, focusing on renewable energy. It is expected that i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open a new silk road for energy companies in Jeollanam-do.


 
기사입력: 2023/05/06 [08:5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