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6.09 [02:2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김영록 전남지사, 독일 린데사와 8억 달러 투자협약
김지사, ㈜한양 등과 함께 여수 묘도에 블루수소 생산 클러스터 조성 외자유치
이학수기자
▲ 유럽을 순방중인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3일(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 카르멘 바이오가스를 방문, 팔크헨케 카르멘 대표로부터 현황을 청취하고 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유럽을 순방 중인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3일(현지 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린데, ㈜한양 등과 함께 8억 달러(한화 1조 원) 규모의 블루수소 생산 클러스터 조성 투자협약을 했다.


린데는 세계 최대 산업용 가스 및 엔지니어링 회사로, 수소 밸류체인의 각분야에서 그린에너지 생산, 프로세스, 사용 등 전 세계에서 적극적인 투자를 하고 있다. 한양은 건설·플랜트 사업을 넘어 LNG 터미널 사업, 재생에서지 생산, 청정 수소발전까지 그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협약식에는 김영록 지사와 숀 더빈 린데 유럽·중동·아프리카(EMEA) 총괄대표, 김형일 ㈜한양 대표, 성백석 린데코리아(주) 대표, 문병철 동북아 LNG허브터미널 대표 등이 참석했다.


한양은 묘도에 LNG터미널 조성공사를 진행하고 있고 열병합발전소 건설을 추진 중이다. 린데와 한양은 이곳에서 블루수소를 생산하고 청정수소발전 사업을 계획 중이다. 2024년부터 2030년까지 8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연간 8만 톤의 블루수소를 생산하고 이산화탄소를 연간 43만 톤 포집해 30년간 1천300만 톤의 이산화탄소를 해외 저장소에 매립하는 사업이다.


수소에너지는 탈탄소 경제로의 국면 전환 요소로 발전(연료전지), 에너지 저장 등 산업 전반에 활용된다. 수소를 이용한 에너지 저장·발전을 통해 재생에너지 변동성을 줄여 전력계통의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전남도는 그린수소 에너지 연구개발·실증·생산단지 등을 구축, 전주기 핵심 기반을 확보해 튼튼한 수소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고, 광양만권의 여수광양항을 수소물류 중심지로 육성해 수소산업으로 거점화할 계획이다.


전남도는 변전소 신설을 한전과 협의해 전력계통을 적기 연결하고, 용수공급 및 오폐수 처리시설 등의 필수 기반시설도 차질 없이 확보할 방침이다.


김영록 지사는 “이번 투자를 8.2GW 등 해상풍력발전단지, 그린수소 에너지 섬 등 대규모 프로젝트와 연계해 청정에너지로의 대전환 시대를 선도하겠다”며 “투자사업이 꼭 성공하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숀 더빈 총괄대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남도, 여수시, 한양, 린데가 적극 협력해 전남에서 블루수소를 생산하고 청정수소발전을 함으로써 탄소중립에 기여하는 좋은 사례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투자협약에 앞서 김영록 지사는 독일 루트비히스하펜의 바스프 본사를 방문, 전남과의 상생 노력에 감사를 표한 후 정밀화학, 반도체·배터리 소재, 신재생에너지 등 미래 성장산업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를 제안했다.


이에 라이너 가이어 수석 부사장은 “바스프는 미래성장산업으로 해상풍력발전, 이차전지 배터리 등 사업 다각화를 고려 중이며, 전략적 사업파트너인 전남도와 적극적으로 투자협의를 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이어 세계에서 가장 많은 바이오가스 시설이 있는 독일 카르벤의 가축분뇨 바이오가스 시설을 시찰, 바이오가스 시설과 운영방식, 운영 시 발생하는 악취 관리 방안을 집중적으로 살폈다.


가축분뇨 바이오가스 시설은 단순히 가스 생산뿐만 아니라 전기 생산 및 온실가스 감축에도 효과가 있다. 또 발전 폐열을 지역 주민에게 공급하는 등 지역 주민과의 상생도 가능하다.


김영록 지사는 “바이오가스 시설은 온실가스를 감축해 탄소중립 실천에도 중요한 시설”이라며 “퇴·액비 자원화 위주 처리방식을 바이오가스 시설로 전환해 탄소중립과 지역주민 상생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Yeong-rok, Governor of South Jeolla Province,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Lindesa, Germany for $800 million

Formation of blue hydrogen production cluster in Myodo, Yeosu with Governor Kim and Hanyang Co., Ltd. Attraction of foreign investment


(Muan = Break News) Correspondent Lee Hak-soo =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who is on a tour of Europe,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Linde and Hanyang in Frankfurt, Germany on the 3rd (local time) to create a blue hydrogen production cluster worth 800 million dollars (KRW 1 trillion). did


Linde is the world's largest industrial gases and engineering company, making active investments around the world in green energy production, process and use in all areas of the hydrogen value chain. Hanyang is expanding its scope from construction and plant business to LNG terminal business, renewable paper production, and clean hydrogen power generation.


The sig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Governor Kim Yeong-rok, Linde Europe, Middle East and Africa (EMEA) CEO Sean Durbin, Hanyang CEO Kim Hyung-il, Linde Korea CEO Seong Baek-seok, and Northeast Asia LNG Hub Terminal CEO Moon Byung-cheol.


Hanyang is carrying out the construction of an LNG terminal in Myodo and is promoting the construction of a combined heat and power plant. Linde and Hanyang produce blue hydrogen here and are planning a clean hydrogen power generation project. It plans to invest $800 million from 2024 to 2030. It is a project to produce 80,000 tons of blue hydrogen annually, capture 430,000 tons of carbon dioxide annually, and landfill 13 million tons of carbon dioxide in overseas storage for 30 years.


Hydrogen energy is used throughout the industry, such as power generation (fuel cells) and energy storage, as a transition factor to a decarbonized economy. It is expected to contribute to the stabilization of the power system by reducing the volatility of renewable energy through energy storage and power generation using hydrogen.


Accordingly, Jeonnam-do plans to establish a green hydrogen energy R&D, demonstration, and production complex, secure a core foundation for the entire cycle to build a strong hydrogen industry ecosystem, and nurture Yeosu Gwangyang Port in the Gwangyang Bay area as a hydrogen logistics center to make it a base for the hydrogen industry. .


South Jeolla Province plans to discuss the establishment of substations with KEPCO to connect the power system in a timely manner and secure essential infrastructure such as water supply and wastewater treatment facilities.


Governor Kim Young-rok said, “We will lead the era of great transition to clean energy by linking this investment with large-scale projects such as an 8.2GW offshore wind farm and a green hydrogen energy island.” .


Sean Durbin, general manager, said, “I hope that this agreement will serve as a good example of contributing to carbon neutrality by actively cooperating with Jeonnam-do, Yeosu-si, Hanyang, and Linde to produce blue hydrogen and develop clean hydrogen in Jeonnam.”


Prior to the investment agreement, Governor Kim Young-rok visited BASF's headquarters in Ludwigshafen, Germany, expressed gratitude for the win-win efforts with Jeonnam, and suggested continuous investment in future growth industries such as fine chemicals, semiconductor/battery materials, and new and renewable energy. .


Regarding this, Senior Vice President Reiner Geyer said, “BASF is considering diversifying its business into future growth industries, such as offshore wind power generation and secondary battery batteries, and will actively engage in investment discussions with South Jeolla Province, a strategic business partner.”


Governor Kim Young-rok then inspected the livestock manure biogas facility in Karben, Germany, which has the largest number of biogas facilities in the world, and focused on the biogas facility, operation method, and odor management plan.


Livestock manure biogas facilities are effective not only in gas production but also in electricity production and greenhouse gas reduction. In addition, it is possible to coexist with local residents by supplying waste heat from power generation to local residents.


Governor Kim Young-rok said, “Biogas facilities are important facilities for carbon neutral practice by reducing greenhouse gases.”


 
기사입력: 2023/05/04 [09:2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