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9.28 [00:49]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민선 8기 광주시, 주요현안 5+1 속도…‘이제는 됩니다’
시, 군공항 이전‧지산IC‧무등산 정상개방 등 숙원사업 속속 해결… 강 시장 소신‧추진력에 공직자 맞춤전략 합작 ‘집중력’ 발휘
이학수기자
▲ 강기정 광주시장과 홍준표 대구시장이 지난 17일 오후 전북 남원 지리산휴게소에서 열린 '광주·대구 공항특별법 동시 통과 기념행사'에 참석해 양 지역 시의회 의장과 2023 하계아시안게임 공동유치와 달빛고속철도 예타면제 특별법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왼쪽부터 정무창 광주시의회 의장, 홍준표 대구시장, 강기정 광주시장, 정만규 대구시의회 의장.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민선 8기 광주시가 장기간 표류하던 숙원사업들을 속속 해결하고 있다. 군공항이전특별법 제정, 지산IC 진출로 대안 제시, 무등산 정상 개방 및 방공포대 이전, 옛 전방‧일신방직 부지 개발 및 복합쇼핑몰 유치, 어등산관광단지 개발 등이 대표적이다.


■ 지역 숙원사업‘군공항이전’ 날개…최대 성과 꼽혀


이른바 5+1 주요현안 중 최대 난제로 꼽혔던 군공항이전 문제는 지난 13일 국회에서 ‘광주 군공항 이전 및 종전부지 개발 등에 관한 특별법’이 통과되면서 날개를 달았다.


대구시의 대구경북신공항특별법과 함께 ‘쌍둥이법’으로 추진된 군공항이전특별법 제정은 지역 정치권과의 협력이 성공의 열쇠가 됐다.


여기에는 민선 8기 소통의 리더십이 돋보였다. 강기정 시장은 여야 지도부의 협력을 끌어내 군공항이전특별법을 제정하고, 이전지역에 대한 맞춤형 지원이라는 투트랙 전략을 구사했다.


취임 직후인 지난해 7월 김영록 전남지사와 상생발전위원회 합의문을 전격 발표했고, 취임 4개월만인 11월에는 홍준표 대구시장과 ‘하늘길, 철길, 물길을 열기 위한 달빛동맹 협약’을 맺어 그동안 막혀있던 군공항이전의 전환점을 마련했다.


국회의원들과의 공조도 빛났다. 송갑석·이용빈 의원은 법안을 발의해 토대를 쌓았고, 강 시장은 여야를 넘나들며 정치력을 발휘했다.


그 결과 지난 1월 여·야·정·지자체가 국회에서 현안간담회를 개최, 군공항이전 사업의 국가 지원 합의를 이끌어냈다. 또 변수가 생길 때마다 국회의장, 여야 원내대표, 기획재정부·국토교통부·국방부를 상대로 직접 설득에 나서 지난 10여년간 풀지 못한 군공항이전특별법 제정이라는 쾌거를 이뤄냈다.


■ 시민편의‧안전‧경제성 두루 갖춘 ‘지산IC 진출로’ 해법


안전성 문제로 꼬여있던 ‘지산IC 진출로의 해법’도 찾았다. 시민 편의와 안전성, 경제성을 두루 갖춘 대안을 찾아내는데 성공했다.


광주시는 2021년 안전성 논란으로 지산IC 진출로 개통을 미룬 채 마땅한 대안을 찾지 못하다가 민선 8기 인수위원회 때 지산IC 진출로 문제를 공론화하며 해법 찾기에 본격 나섰다.


취임 직후 강 시장은 지산IC 진출로 사업의 전면 재검토와 함께 ‘지산IC 진출로 교통사고 예측 및 위험도 용역 평가’에 들어갔다. 강 시장은 특히 “안전성이 문제되면 당연히 기존 좌측 진출로를 폐쇄해야 하지만 시민 염원인 지산IC를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이 있는지 고민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따라 광주시 도로과는 광주경찰청·교수 등 내·외부 전문가들과 수차례 간담회를 여는 등 해법 찾기에 골몰했다. 이 과정에서 광주시는 77억원이 투입돼 건설된 좌측 진출로를 폐쇄하되, 시설물의 80~90%를 활용하는 대안을 찾게 됐다. 시장과 공직자 간 상승효과(시너지)를 톡톡히 본 것이다.


■ 민선 8기 ‘집중력 발휘’ 특효…눈에 보이는 변화 가속


이밖에 무등산 정상 개방과 방공포대 이전, 옛 전방·일신방직 부지 개발 및 복합쇼핑몰 유치, 어등산관광단지 개발, 지하철2호선 공사 정상궤도 등 광주시의 눈에 보이는 변화가 이어지고 있다. 민선 8기가 출범한 지 채 1년도 되지 않는 상황에서 주요 현안의 해법을 내놓고 있는 것이다.


이는 민선 8기 강기정 시장과 공직자 간 소통에 근거한 맞춤형 전략과 집중력이 현안 해결의 결정체가 됐다는 평가다.


특히 공직자 간 부서 칸막이를 넘어선 소통과 숙의의 과정인 ‘융합행정’이 해법을 찾는데 돌파구가 됐다. 실제 간부회의, 정례조회 등 민선 8기 회의의 주된 방식은 ‘토론’과 ‘숙의’이다.


실국 칸막이를 넘어 질문하고 답하는 과정에서 최적의 대안을 마련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이 과정을 통해 결정된 사안은 강 시장의 추진력과 공직자들의 맞춤전략이 합해지면서 ‘집중력’을 발휘했다. 뿐만 아니라 대구시, 전남도 등 타 지자체는 물론 여야를 넘나드는 정치권과의 협력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시민의 절수 노력과 영산강 취수 등으로 가뭄에 잘 대응했고, 군공항특별법 제정, 지산IC 진출로 대안 마련, 무등산 정상 개방 및 방공포대 이전, 100만평 미래차 국가산단 지정, 통합돌봄 시행, 경제위기 대응 민생정책 등 성과가 이어지고 있다”며 “이러한 성과가 비단 운에 의한 것만이 아닌 5000여 공직자들의 집중력 있는 대응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고 격려했다.


강 시장은 이어 “앞으로도 도시에 활력이 돌고, 개인의 삶에는 충분한 기회가 주어지는 ‘내☆일이 빛나는 기회도시’를 실현하기 위해 매진할 것”이라며 “작은 일에서부터 큰 결정까지 늘 직원들과 토론하고, 공유하고, 협업하는 일이 습관화‧체계화 되도록 하자”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city of the 8th civil election, 5+1 speed on major issues… ‘It works now’

Long-awaited projects such as relocation of city and military airports, Jisan IC, and normal opening of Mudeungsan Mountain are resolved one after another… Demonstration of ‘concentration’ in joint strategy tailored to public officials in strong market beliefs and driving force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The 8th civil election Gwangju City is resolving long-awaited projects one after another. Representative examples include the enactment of the Special Act on the Relocation of Military Airports, the presentation of alternative routes to Jisan IC, the opening of the summit of Mudeungsan and the relocation of air defense batteries, the development of the site for the old Frontline and Ilsin Textiles, the attraction of a complex shopping mall, and the development of the Eodeungsan Tourism Complex.


■ Wings of ‘Military Airport Relocation’, a regional long-cherished project… considered the greatest achievement


The issue of relocating the military airport, which was considered the biggest challenge among the so-called 5+1 major pending issues, gained wings when the “Special Act on the Relocation of Gwangju Military Airport and Development of Sites for the End of the War” was passed in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13th.


Cooperation with local politicians was the key to success in the enactment of the Special Act on the Relocation of Military Airports, which was promoted as a “twin law” along with the Daegu-Gyeongbuk New Airport Special Act of Daegu City.


Here, the leadership of communication in the 8th civil election stood out. Mayor Kang Ki-jeong enacted the Special Act on the Relocation of Military Airports by enlisting the cooperation of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and implemented a two-track strategy of providing customized support for the relocated area.


In July of last year, immediately after taking office, he announced an agreement with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and the Win-Win Development Committee, and in November, four months after his inauguration, he signed a “Moonlight Alliance Agreement to Open Sky, Rail, and Water Roads” with Daegu Mayor Hong Joon-pyo. It prepared a turning point for the relocation of the military airport.


Collaboration with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also shined. Rep. Song Gap-seok and Lee Yong-bin initiated the bill and laid the foundation, and Mayor Kang exercised his political power by crossing the opposition parties.


As a result, in January,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the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s held a meeting on pending issues at the National Assembly, and reached an agreement on state support for the military airport relocation project. In addition, whenever a variable arises, he directly persuades the National Assembly speaker, the floor leaders of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and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and achieved the splendid achievement of enacting the Special Act on Military Airport Relocation, which has not been resolved for the past 10 years.


■ A solution to the ‘Jisan IC entry route’ with citizen convenience, safety, and economic feasibility


We also found a ‘solution to the Jisan IC entry route’ that was twisted due to safety issues. We have succeeded in finding an alternative that combines citizen convenience, safety, and economic feasibility.


Gwangju City delayed the opening of Jisan IC due to safety controversy in 2021 and could not find a suitable alternative.


Shortly after taking office, Mayor Kang went into ‘traffic accident prediction and risk evaluation service’ with a full review of the project by entering Jisan IC. In particular, Mayor Kang ordered, “If safety is a problem, of course, the existing exit on the left should be closed, but please think about whether there is a plan to utilize Jisan IC, which is a citizen’s aspiration.”


Accordingly, the Road Department of Gwangju City was immersed in finding a solution, holding several meetings with internal and external experts such as the Gwangju Police Agency and professors. In the process, the city of Gwangju closed the access road on the left, which was built with an investment of 7.7 billion won, but found an alternative to utilize 80-90% of the facilities. The synergistic effect (synergy) between the mayor and public officials was clearly seen.


■ The special effect of ‘concentration’ in the 8th civil election… visible acceleration of change


In addition, visible changes are continuing in Gwangju City, such as the opening of the top of Mudeungsan Mountain, the relocation of air defense batteries, the development of the former frontline and Ilsin textile sites, the attraction of a complex shopping mall, the development of the Eodeungsan Tourism Complex, and the normal track of subway line 2 construction. In less than a year since the launch of the 8th civil election, they are coming up with solutions to major pending issues.


This is an evaluation that customized strategies and concentration based on communication between Mayor Kang Ki-jeong of the 8th civil election and public officials have become the crystallization of resolving pending issues.


In particular, “convergence administration,” a process of communication and deliberation that transcends departmental partitions between public officials, has become a breakthrough in finding a solution. The main methods of the 8th civil election meeting, such as actual executive meetings and regular meetings, are’discussion’ and’deliberation’.


In other words, it was possible to come up with the best alternative in the process of asking and answering questions beyond the actual country divider. The issues decided through this process showed 'concentration' as the driving force of the river market and the customized strategy of public officials combined. In addition, it is analyzed that cooperation with other local governments such as Daegu City and Jeonnam Province, as well as with political circles across the opposition parties, was effective.


Gwangju Mayor Kang Ki-jeong said, “We responded well to the drought with citizens’ efforts to save water and take water from the Yeongsan River, enacted the Special Act on Military Airports, prepared an alternative route to Jisan IC, opened the summit of Mudeungsan Mountain and relocated an air defense battery, designated a 1 million pyeong future car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nd integrated care. “These achievements were made possible not only by luck, but by the concentrated response of 5,000 public officials,” he encouraged.


Mayor Kang continued, “I will continue to strive to realize a ‘city of opportunity where my work shines’ where vitality circulates in the city and sufficient opportunities are given to individual lives.” Let’s make doing, sharing, and collaborating a habit and systematization.”


 


 
기사입력: 2023/04/24 [22:1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