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6.09 [02:2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김영록 전남지사, “곡성군을 근교형 내륙관광 중심지로 육성”
곡성군서 도민과의 대화…“하천정비사업·공공기관 이전 등 건의 적극 검토”
이학수기자
▲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17일 오후 ‘도민과 더 가까이, 행복한 만남’을 위해 곡성 반디비체육센터에서 곡성군민과 함께하는 2023 도민과의 대화에서 군민들과 즉문즉답을 하고 있다.     



(곡성=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17일 “사람과 자연이 더불어 사는 곡성군을 근교형 내륙관광 중심지로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이날 곡성군 반다비체육센터에서 열린 ‘도민과의 대화’에서 “호남고속도로 연결망 확충, 섬진강 기차마을 관광 활성화, 살기 좋은 도시 정주 여건 개선, 골목상권 강화, 지역 특산물 판매 지원, 대황강 도림사 관광자원화, 청청자원·축제 기반시설(인프라) 구축 등 곡성군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곡성군민과 함께하는 도민과의 대화에는 이상철 곡성군수, 진호건 전남도의원, 윤영규 곡성군의회 의장, 지역인사, 군민 등 온·오프라인을 통해 180여 명이 참석했다.


이상철 군수는 환영사에서 “김영록 지사의 노력과 열정 덕에 수서발 SRT가 오는 9월부터 전라선을 지나가면서 구례와 순천은 물론 곡성도 더 많은 수도권 관광객 유입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며 “전남의 기회는 곧 곡성의 기회고, 곡성의 번영은 전남의 번영으로 이어진다. 도민 행복이 최우선이라는 지사의 도정 철학에 따라 ‘군민이 더 행복한 곡성’을 위해 힘차게 달려가겠다”고 말했다.


이 군수는 또 재정지원이 필요한 ‘옥과향교~옥과교회 간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에 대한 적극적 지원을 전남도에 요청했다.


해당 구역의 통행량이 많아짐에 따른 이용자 불편 해소를 위해 추진되는 ‘옥과향교~옥과교회 간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은 총 33억 원을 투입해 길이 339m, 폭 6m의 도로 개설을 목표로 진행 중인 사업이다.


곡성군은 현재 실시설계와 토지보상 단계를 진행하고 있지만, 지금까지 확보된 17억 원의 예산으로는 한계에 달해 도로 개설 등에 필요한 도비 8억 원의 추가 지원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이에 대해 김 지사는 “지역 주민의 교통편의 제공과 쾌적한 도시환경이 조성되도록 시군 현안사업 예산으로 5억 원 정도는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며 “부족사업 3억 원에 대해서는 전남도에서 따로 검토해 보겠다”고 답변했다.


도민과의 대화에 참여한 곡성 주민들도 지역 현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내놨다. 오남균 오산면 이장단장은 오산면에 위치한 옥과천이 장마철 상습 침수 등 피해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점을 들어 하천정비사업을 건의했다. 김 지사는 “현재 지방하천 종합정비 계획에 따라 옥과천 상류구간에 대해 실시설계용역을 추진 중”이라며 “건의한 구간까지 연장해 하천 정비가 이뤄지도록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박정수 푸른곡성21실천협의회 대표는 공공기관 지방이전 시즌2와 관련해 한국환경공단의 곡성 이전을 건의했다. 이에 김 지사는 “국토부에서 수립 중인 ‘공공기관 2차 이전 기본계획’이 발표돼야 이전기관, 입지 원칙 등이 구체화 될 것으로 보인다”며 “도와 22개 시군이 함께 공공기관 유치에 힘을 모아야 할 때다. 천혜의 자연자원을 보유한 곡성의 강점을 잘 알고 있는 만큼 한국환경공단 유치 이후에 면밀하게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이외에도 군민들은 ▲오산면 옥과천 하천정비사업 ▲곡성군사회복지회관 리모델링 지원 ▲자립가능한 스마트팜 지원정책 확대 ▲역사박물관 건립 지원 등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전남도가 적극 나서줄 것을 요청했다. 김 지사는 “주민 교통편의 제공과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변하고, 온라인·현장에서 나온 건의사항에 대해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17일 오후 ‘도민과 더 가까이, 행복한 만남’을 위해 곡성 반디비체육센터에서 곡성군민과 함께하는 2023 도민과의 대화에서 곡성군 농특산물을 살펴보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Yeong-rok, Jeonnam Governor, “Developing Gokseong-gun as a suburban inland tourism center”

Conversation with the residents of Gokseong County... “Active review of proposals such as river maintenance project and relocation of public institutions”


(Gokseong = Break News) Correspondent Lee Hak-soo =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said on the 17th, “I will do my best to develop Gokseong-gun, where people and nature coexist, into a suburban inland tourism center.”


At the 'conversation with the residents' held at the Bandabi Sports Center in Gokseong-gun that day, Governor Kim said, "Expansion of the Honam Expressway network, vitalization of Seomjingang Train Village tourism, improvement of living conditions in cities, strengthening of alleyways, support for sales of local specialties, tours to Daehwanggang River Dorimsa We will provide active support for Gokseong-gun, such as resource recovery, Cheongcheong resources and festival infrastructure (infrastructure),” he said.


About 180 people, including Gokseong County Governor Lee Sang-cheol, Jeonnam Provincial Assemblyman Jin Ho-geon, Gokseong County Council Chairman Yoon Young-gyu, local figures, and citizens, participated in the dialogue with the citizens of Gokseong-gun through online and offline channels.


In his welcome speech, County Governor Lee Sang-cheol said, “Thanks to Governor Kim Young-rok’s efforts and passion, as the SRT from Suseo passes through the Jeolla Line starting in September, Gurye and Suncheon as well as Gokseong can expect more tourists from the metropolitan area.” It is the opportunity of Gokseong, and the prosperity of Gokseong leads to the prosperity of Jeonnam. In accordance with the governor’s philosophy that the happiness of the residents is the top priority, we will run vigorously for a ‘gokseong where the citizens are happier’.”


Lee also asked South Jeolla Province for active support for the project to open a city planning road between Okgwa Hyanggyo and Okgwa Church, which needed financial support.


The 'Urban Planning Road Establishment Project between Okgwa Hyanggyo and Okgwa Church', which is promoted to relieve user inconvenience due to the increased traffic volume in the area, is a project in progress with the goal of establishing a road 339m in length and 6m in width by investing a total of KRW 3.3 billion. am.


Gokseong-gun is currently in the process of detailed design and land compensation, but the budget of 1.7 billion won secured so far has reached its limit, and it is in the position that additional support of 800 million won is needed for road construction.


Regarding this, Governor Kim said, “It seems possible to provide about 500 million won in the city-county project budget to provide transportation for local residents and create a pleasant urban environment. he replied.


The residents of Gokseong, who participated in the conversation with the citizens of the province, also expressed various opinions on local issues. Oh Nam-gyun, head of the Osan-myeon Yijang, suggested a river maintenance project, citing the fact that Okgwacheon, located in Osan-myeon, frequently suffers from frequent flooding during the monsoon season. Governor Kim replied, “We are currently working on a detailed design service for the upper section of Okgwa Stream according to the comprehensive local river maintenance plan.”


Jeongsoo Park, CEO of the Blue Gokseong 21 Practice Council, suggested the relocation of the Korea Environment Corporation to Gokseong in relation to season 2 of relocation of public institutions to local areas. Regarding this, Governor Kim said, "It seems that the '2nd basic plan for relocation of public institutions' being establish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must be announced to materialize the relocation institutions and location principles." it's time As we are well aware of the strengths of Gokseong, which has natural resources blessed by nature, we will closely examine it after attracting the Korea Environment Corporation.”


In addition, the county residents requested that Jeonnam-do actively participate in resolving local issues, such as ▲ Osan-myeon Okgwacheon river maintenance project ▲ Gokseong-gun social welfare center remodeling support ▲ self-sustainable smart farm support policy ▲ support for the establishment of a history museum. Governor Kim replied, “I will do my best to provide transportation for residents and create a pleasant urban environment,” and promised active support for suggestions made online and on-site.


 


 
기사입력: 2023/04/17 [16:4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