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6.09 [02:2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윤석열 대통령, 순천 상사호서 남부지역 가뭄상황 살펴
김영록 전남지사, 하수 재이용시설․섬 광역상수도 등 건의
이학수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31일 순천 상사호(주암 조절지댐)를 방문, 남부지역 가뭄 상황과 댐 용수공급 실태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 대통령실 홈피    



(순천=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31일 순천 상사호(주암 조절지댐)를 방문, 남부지역 가뭄 상황과 댐 용수공급 실태를 확인하고, 한화진 환경부장관과 김영록 전남도지사에게 국민 불편이 없도록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할 것을 주문했다.


상사호를 포함한 섬진강 유역의 주암·수어댐은 여수·순천 등 10개 시군과 광주광역시 일원에 약 125만 톤/일의 생활·공업용수를 공급하는 전남지역 최대 광역 댐이다.


섬진강유역은 주요 댐 물의 80%를 유역 외 지역에 공급하고 있으며, 여수·광양산단 등 공업용수 이용 비중이 전국에서 가장 높아 가뭄에 구조적으로 취약하다.


현재 주암댐 저수율은 20.9%(본댐 17.8%·조절지댐 26.6%)로, 지난해 8월부터 댐 가뭄 심각 단계에 진입했다. 주암댐으로부터 일부 용수를 공급받는 수어댐도 심각 단계로 관리되고 있다. 본댐인 주암댐의 저수율이 10% 대로 떨어진 것은 2009년 4월(19.8%) 이후 14년 만이다.


한화진 장관은 현장 브리핑을 통해 “보성강댐 발전용수 주암댐 대체 공급 및 여수산단 공장 정비 기간 조정 등 선제적 가뭄대책 수립·시행을 통해 전남지역 주요 댐의 저수위 도달 시기를 최소 홍수기(6월) 이후까지 연장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관계기관 협의 및 국회 심의·의결을 통해 중·장기 가뭄대책을 추진, 향후 전남·광주지역에 생활·공업용수 57만 톤/일 추가 확보·공급에 나설 계획이다.


이날 김영록 지사는 “50년 만의 극한 가뭄상황이 지속되면서 도민 불편과 고통이 깊어지고 있다”며 “전남은 무강우까지 대비해 댐 저수위 도달이라는 최악의 상황에도 견딜 수 있는 단계별 계획을 수립해 대응하고 있지만, 지방의 재정만으로는 한계가 있으므로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과 국가 주도의 체계적 용수공급 마스터플랜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김영록 지사는 이어 윤석열 대통령에게 ▲광양만권 하수 재이용 시설 1천181억 원 ▲여수산단 폐수 재이용 시설 940억 원 ▲도서지역 광역상수도 연결 1천541억 원 ▲영산강 농업개발사업 잔여사업비 4천93억 원 등 가뭄 극복을 위한 현안사업 지원을 요청했다.


지난해 전남지역 총 강수량은 846㎜였다. 이는 평년(1천390㎜)의 61% 수준으로, 1977년 기상 관측 이래 2번째로 낮은 강수량이다. 올 들어선 3월 현재 120mm로 평년의 78% 수준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 Yoon Seok-yeol examines the drought situation in the southern area of Sangsa Lake in Suncheon

Kim Yeong-rok, Governor of Jeonnam Province, proposes sewage reuse facilities and island wide-area waterworks


(Suncheon = Break News) Correspondent Lee Hak-soo = President Yoon Seok-yeol visited Sangsa Lake (Juam Control Reservoir Dam) in Suncheon on the 31st, checked the drought situation in the southern region and the dam water supply, and instructed Minister of Environment Han Hwa-jin and South Jeolla Province Governor Kim Young-rok to take measures to ensure that there would be no inconvenience to the public. I ordered to do my best to prepare.


The Juam and Sueo Dams in the Seomjin River Basin, including Sangsa Lake, are the largest wide-area dams in the Jeollanam-do region, supplying about 1.25 million tons/day of water for living and industrial use to 10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Yeosu and Suncheon, and the whole of Gwangju Metropolitan City.


The Seomjin River Basin supplies 80% of the water from major dams to areas outside the basin, and is structurally vulnerable to drought as the proportion of industrial water used in Yeosu and Gwangyang Industrial Complex is the highest in the country.


Currently, the water storage rate of Juam Dam is 20.9% (17.8% for the main dam and 26.6% for the control reservoir dam), and the dam drought has entered the serious phase since August of last year. The Sueo Dam, which receives some water from the Juam Dam, is also being managed at a critical level. It is the first time in 14 years since April 2009 (19.8%) that the water storage rate of Juam Dam, the main dam, has fallen to the 10% range.


In an on-site briefing, Minister Han Hwa-jin said, “By establishing and implementing preemptive drought measures, such as the alternative supply of water for power generation from the Boseong River Dam to the Juam Dam and adjustment of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plant maintenance period, the time to reach the low water level of major dams in Jeollanam-do is extended until at least after the flood season (June). did,” he said.


The government plans to promote mid- and long-term drought measures through consultations with related organizations and deliberations and resolutions at the National Assembly, and to secure and supply additional 570,000 tons/day of water for living and industrial use in the Jeonnam and Gwangju regions in the future.


On this day, Governor Kim Young-rok said, “As the extreme drought situation continues in 50 years, the inconvenience and suffering of the residents are deepening. However, since local finances alone are limited, full support from the government and a master plan for systematic water supply led by the state are needed.”


Governor Kim Yeong-rok continued to President Yoon Seok-yeol to ▲ 118.1 billion won for sewage reuse facilities in the Gwangyang Bay area ▲ 94 billion won for wastewater reuse facilities in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 154.1 billion won for the connection of multi-regional waterworks in the island region ▲ 409.3 billion won for the remaining project cost of the Yeongsan River Agricultural Development Project. Requested support for pending projects to overcome drought.


Last year, the total precipitation in Jeollanam-do was 846 mm. This is 61% of the normal year (1,390mm), the second lowest precipitation since meteorological observations in 1977. As of March this year, it is 120mm, which is 78% of the average.


 


 


 
기사입력: 2023/03/31 [23: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