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9.26 [11:35]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농축수산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전남도-울산시, 석유화학산단 지역자원시설세 과세 확대 촉구
두 시․도, 국회서 국세 지역 환원 등 공동 성명…7개 상생과제 협약도
이학수기자
▲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김두겸 울산시장이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글로벌 신성장 거점 도약을 위한 전남ㆍ울산 상생발전 협약을 체결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국가 석유화학산업단지가 있는 전남도와 울산시가 유독가스 누출 등에 따른 주민 생명권을 지킬 재원 확보를 위해 지역자원시설세 과세 확대 및 국세의 지역 환원 촉구에 한목소리를 내고, 두 지역 상생협력을 다짐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김두겸 울산시장은 김회재․이채익 국회의원 등과 함께 22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이같은 내용의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공동 성명에서 “석유화학산업은 기초산업으로서 대한민국 첨단․전략산업 대도약의 토대가 되고 있으나, 폭발․화재 및 대형 인명 피해가 끊이지 않은데다, 환경오염 등으로 산단 주변 주민의 생명권이 위협받고 있다”며 “전남도와 울산시가 지자체 차원에서 문제 해결에 나서고 있지만, 여수와 울산 국가산업단지에서 거둬들인 세금의 97%(12조 4천216억 원)가 국가로 귀속돼 재원 마련에 어려움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재난관리와 환경보호․개선사업에 필요한 재원 확보를 위해 지역자원시설세의 과세 대상을 석유정제․저장시설 및 유해화학물질까지 확대토록 한 지방세법 개정안의 조속한 입법에 적극 나서라”고 정부에 촉구했다.


또한 “국가 산업단지에서 거둬들인 국세 중 교통․에너지․환경세의 일부를 산단 소재 지역에 우선 배분할 것”을 정부에 강력 요청했다.


두 시․도는 이에 앞서 국회 의원회관에서 글로벌 신성장 거점 도약을 위해 지방재정, 경제, 안전, 관광 등 7개 분야 교류․협력을 추진하는 내용의 상생발전 협약을 하고, ‘전남․울산 상생발전 공동합의문’을 발표했다.


협약식에는 김영록 지사, 김두겸 시장,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위원장, 권명호 국민의힘 울산시당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주요 합의 내용은 ▲지역자원시설세 과세 확대 및 국세의 지역 환원 공동 추진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 협력 ▲수소산업 생태계 조성 협력 ▲울산-전남 관광교류의 달 추진 ▲석유화학단지 안전역량 강화 ▲내수면 생물자원 보호 협력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 등이다.


이번 공동 합의는 초광역 연대와 협력이 국가 신성장 동력과 글로벌 지역 경쟁력 강화의 밑거름임을 인식하고 살기 좋은 진정한 지방시대와 대한민국 재도약을 위해 이뤄졌다.


두 시․도는 또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한국지방세연구원과 공동으로 지방세 전문가 7명을 초청, 지자체 공무원 등 3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석유정제․저장시설 등 지역자원시설세 과세 대상 확대 방안’등을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에선 석유화학공장이 있는 국가산업단지 지역은 시설 노후와 장치산업의 특성상 대형사고가 예견되고, 실제 공해․소음․악취 등 환경문제, 화학물질 폭발화재 및 누출사고에 따른 주민 피해 등 외부불경제를 유발하고 있다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이에 대한 지역자원시설세 과세 필요성을 분석․토의하고 과세 방안을 심도있게 논의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울산시와 최우선으로 공동 대응해 지역자원시설세의 과세 확대를 조속히 실현하고 자주재원을 확충함으로써 국가산단 소재 지역 도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겠다”며 “앞으로도 국가 균형발전과 지방 상생 번영의 길을 열기 위해 초광역 연대와 협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nam-do and Ulsan City urge expansion of tax on regional resources and facilities in petrochemical industrial complex

Two cities and provinces, a joint statement at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return of national tax areas… 7 Win-Win Project Agreements


(Muan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Jeonnam Province and Ulsan City, where the national petrochemical industrial complex is located, voiced their urge to expand local resource facility taxation and return national tax to local areas in order to secure financial resources to protect residents’ right to life due to toxic gas leaks, etc. Commitment to local cooperation.


Jeollanam-do Governor Kim Young-rok and Ulsan Mayor Kim Doo-gyeom, along with lawmakers Kim Hoi-jae and Lee Chae-ik, issued a joint statement on the afternoon of the 22nd at the National Assembly's Deliberation Hall.


In a joint statement, they said, “The petrochemical industry is a basic industry and is the foundation for a great leap forward in Korea’s high-tech and strategic industries, but explosions, fires and large-scale casualties continue to occur, and the right to life of residents around industrial complexes is threatened due to environmental pollution.” “Although Jeonnam Province and Ulsan City are trying to solve the problem at the local government level, 97% of the taxes collected from the Yeosu and Ulsan National Industrial Complexes (KRW 12.4216 trillion) are reverted to the state, making it difficult to raise financial resources,” he said. insisted.


In addition, he urged the government to "actively act on the legislation of the local tax law revision bill that expands the subject of local resource facility tax to petroleum refinery/storage facilities and hazardous chemicals in order to secure financial resources necessary for disaster management and environmental protection/improvement projects." did.


In addition, it strongly requested the government to "allocate a portion of the transportation, energy, and environment taxes among the national taxes collected from national industrial complexes to the areas where the industrial complexes are located."


Prior to this, the two cities and provinces signed a win-win development agreement at the National Assembly Members' Hall to promote exchanges and cooperation in seven areas, including local finance, economy, safety, and tourism, in order to leap forward as a new global growth base. ' was announced.


The agreement ceremony was attended by Governor Kim Young-rok, Mayor Kim Doo-gyeom, Democratic Party of Korea Jeonnam Provincial Party Chairman Shin Jeong-hoon, and People's Power Ulsan City Party Chairman Kwon Myung-ho.


The main contents of the agreement are ▲ Joint promotion of regional resource facility tax and regional return of national tax ▲ Cooperation in establishing a new nuclear safety subsidy ▲ Cooperation in creating an ecosystem for the hydrogen industry ▲ Promoting Ulsan-Jeonnam tourism exchange month ▲ Reinforcement of petrochemical complex safety capacity ▲ Protection of biological resources in inland waters Cooperation ▲ Activation of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etc.


This joint agreement was made for a true local era that is good for living and for Korea to take a new leap forward, recognizing that ultra-wide solidarity and cooperation are the basis for strengthening national growth engines and global regional competitiveness.


The two cities and provinces also invited 7 local tax experts jointly with the Korea Local Tax Institute at the meeting room of the National Assembly Members' Hall, and discussed topics such as 'measures to expand taxation of local resource facilities such as oil refineries and storage facilities' in the presence of about 350 local government officials. held a policy debate.


In the forum, large-scale accidents are expected in th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rea where petrochemical plants are located due to the aging of facilities and the nature of the equipment industry. We shared the same perception that it is causing the problem, analyzed and discussed the need for taxation of local resource facility tax, and discussed taxation plans in depth.


Jeonnam Governor Kim Yeong-rok said, “We will protect the health and safety of residents in the area where th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is located by quickly realizing the tax expansion of local resource facility tax and expanding independent financial resources by jointly responding with Ulsan City as a top priority.” We will continue cooperation with ultra-wide solidarity to open the way for the future.”


 


 
기사입력: 2023/02/22 [15:2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