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해남 화원조선산업단지 해상풍력발전 전진단지로 조성
명현관 군수 3일 대한조선 방문, 기업유치 방안 등 논의
이학수기자



(해남=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 해남군이 한국판 뉴딜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는 신안 해상풍력발전단지 조성에 발맞춰 화원조선산업단지에 관련 산업을 유치, 배후단지로 활용하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3일 대한조선(주)을 방문해 화원산단 조성 현황을 점검하고, 해상풍력발전 핵심 기자재인 블레이드, 하부구조물 등 투자의향 업체 유치 방안을 논의했다.

 

명군수는 정대성 대한조선 사장과 간담회를 갖고, 조선소 내 기반시설과 미개발 부지를 해상풍력 구조물 건조 시설로 활용하는 등 관련 기업의 유치 가능성을 검토하고 화원산단 활성화 방안을 긴밀히 협조해 나가기로 했다.

 

대한조선은 대불산단에 위치한 내업공장을 화원조선산업단지로 이전할 계획으로, 직원 1500여명의 인구 유입과 산단 활성화를 통한 경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명군수는 화원 구림리에서 매월리 간 2.9km 진입도로 개설 등 산업단지 활성화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의지를 전달했다.

 

또한 대한조선 관계자들과 함께 화원산단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관련 기업유치를 위해 민관이 공동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화원조선산업단지는 총면적 205만5,622㎡, 분양면적 198만3,470㎡에 달한다. 2024년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산업단지에 조선업뿐만 아니라 금속가공 제조업 등 업종을 추가해 해상풍력발전 기자재 생산의 여건을 마련했다.

 

해남군은 화원산단에 해상풍력 발전단지 조성에 따른 물류 기지 확보와 생산 기반을 구축하는 한편 정부의 그린 뉴딜정책과 전남 블루이코미 비전에 대처하는 친환경에너지 클러스터를 구축하겠다는 구상이다.

 

신안 해상풍력단지는 한국판 뉴딜이 추구하는 ‘민간주도, 정부지원’의 선도적 모델로 8.2GW규모 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48조원이 투자된다. 이를 기반으로 지역에 450개 기업을 육성하고 12만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화원조선산업단지는 전남 해상풍력 물류의 최적지로 전남도와 협력하여 해상풍력발전 제조업체를 적극 유치해 신안 해상풍력발전 배후단지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aenam Hwawon Shipbuilding Industrial Complex was created as an offshore wind power generation forward complex

Myeong-Hyeon-gwan, head of the county, visited Korea Shipbuilding on the 3rd and discussed plans to attract companies

 

(Haenam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Haenam County in Jeollanam-do is moving rapidly to attract related industries to Hwawon Shipbuilding Industrial Complex and use it as a hinterland in line with the creation of the Sinan Offshore Wind Power Complex, which is being promoted as part of the Korean New Deal .

On the 3rd, head of Haenam County visited Daehan Shipbuilding Co., Ltd. to check the status of the Hwawon Industrial Complex, and discussed ways to attract investment-willing companies such as blades and substructures, which are key equipment for offshore wind power generation.

Gunsoo Myung held a meeting with Dae-Sung Chung, president of Korea Shipbuilding, and decided to closely cooperate with the plan to revitalize the Hwawon Industrial Complex, reviewing the possibility of attracting related companies, such as using infrastructure and undeveloped sites in the shipyard as offshore wind power structures building facilities.

Daehan Shipbuilding plans to relocate its internal factory located in the Daebul Industrial Complex to the Hwawon Shipbuilding Industrial Complex, and expects economic effects through the influx of 1,500 employees and revitalization of the industrial complex.

Gunsoo Myung expressed his willingness to support the revitalization of the industrial complex by opening a 2.9km access road between Gurim-ri and Maewol-ri in Hwawon.

He also decided to conduct on-site inspections of the Hwawon Industrial Complex with Korean shipbuilding officials and to jointly cooperate with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to attract related companies.

The Hwawon Shipbuilding Industrial Complex has a total area of ​​2.55 million ㎡ and a pre-sale area of ​​1,983,470 ㎡. It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2024, and the industrial complex has prepared the conditions for the production of offshore wind power equipment by adding not only the shipbuilding industry but also the metal processing manufacturing industry.

Haenam-gun is planning to secure a logistics base and build a production base by creating an offshore wind power complex in the Hwawon Industrial Complex, while establishing an eco-friendly energy cluster that responds to the government's Green New Deal policy and Jeonnam Blue Economy vision.

The Shinan Offshore Wind Power Complex is a leading model of “private-led, government support” pursued by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and 48 trillion won is invested to build an 8.2GW complex. Based on this, it is expected to foster 450 companies in the region and create 120,000 jobs.

Myung Hyeon-gwan, head of Haenam County, said, “Hwawon Shipbuilding Industrial Complex is the best place for offshore wind power distribution in Jeollanam-do, and we will actively attract offshore wind power generation manufacturers in cooperation with Jeonnam Province to make it a hinterland for offshore wind power generation in Sinan.”

 

 

 

 

 

 


 
기사입력: 2021/03/04 [11:0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