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김영록 전남지사, ‘지역 숙원 3법’ 국회 입법 강조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소관 상임위 간사 면담…입법 지원 건의
이학수기자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일 오후 국회에서 광주전남 국회의원들과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 제정 촉구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2월 임시 국회 개회에 맞춰 국회를 방문,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입법을 조속히 처리해 줄 것을 건의했다.

 

김 지사는 1일 국회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간사),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간사), 신정훈 의원과 면담하고 “정당차원에서 전남의 핵심 현안 3개 법안이 이번 2월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적극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법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등 3개 법안은 지체할 수 없는 시급한 지역 현안임을 적극 호소했다.

 

이낙연 대표와의 자리에서 김 지사는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법 등 지역 현안 3법은 지역균형발전과 국가 차원의 지원 필요성에 따라 반드시 입법이 필요하다”며 입법 필요성을 설명하고 “여‧야 협치를 통해 2월 임시국회에서 처리될 수 있도록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낙연 대표는 “지역 발전을 위한 입법 시급성에 충분히 공감한다”라며, “시의성 있게 입법될 수 있도록 현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과 균특전환사업 계속 보전을 위한 지방세법 개정,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을 관장한 행정안전위원회의 간사인 한병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만나 2월 국회 회기 중 법이 제정될 수 있도록 당위성을 설명했다.

 

이밖에 김 지사는 국회 건의에 앞서 국회 소통관실에서 개최된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 공동 기자회견에 참석해 주철현 의원 등 광주‧전남 18명의 의원과 함께 조속한 입법을 촉구했다.

 

특히 “아픈 과거를 뒤로하고 미래 지향적으로 나아가기 위해 반드시 특별법이 제정돼야 한다”며 국민적인 관심과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김 지사가 입법을 건의한 3개 법안은 현재 의원 발의돼 소관 상임위원회에서 심사 계류 중에 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3개 법안은 더이상 미룰 수 없는 지역의 오랜 숙원이다”며 “조속한 법 제정을 통해 사업의 동력을 확보하고, 안정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정부 여당 및 국회의원들과 지속적으로 교감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nam Governor Kim Young-rok emphasizes legislative legislation of the National Assembly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s representative Nak-yeon Lee and the secretary of the relevant standing committee were interviewed... Legislative support proposal

 

(Muan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Jeollanam-do Governor Kim Young-rok visited the National Assembly to coincide with the opening of the temporary National Assembly in February, and suggested that the legislation to resolve local issues be handled as soon as possible.

 

Governor Kim interviewed with Democratic Party Representative Lee Nak-yeon and Park Tae-yeon Kim, Korea's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mmittee People's Strength Chul-gyu Lee (secretary), Democratic Party’s Song Gap-seok (secretary), and Shin Jeong-hoon, and said, “At the political party level, “We will actively work to ensure that the three key bills are passed at the National Assembly this February.”

 

In particular, they actively appealed that the three laws, such as the Korea University of Energy and Technology Act, the Yeosu and Suncheon cases, and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Areas at Risk of Extinction, are urgent local issues that cannot be delayed.

 

In a position with CEO Nak-Yeon Lee, Governor Kim explained the necessity of legislative action, saying, “The three laws of regional pending issues such as the Korea University of Energy and Technology Act must be legislated in accordance with the need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national support.” He asked for support so that it can be handled by the extraordinary National Assembly in February.”

 

Representative Lee Nak-yeon said, "I fully sympathize with the urgency of legislation for regional development," and said, "I will actively review the current issues so that legislation can be legislated in a timely manner."

 

In addition, Han Byeong-do, a secretary of the Administrative Safety Committee, who oversees the Special Act on the Yeosu and Suncheon cases, the revision of the Local Tax Act for the continued preservation of the Special Act for the Special Transition Project, and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Local Endangered Areas, met with a member of the Democratic Party and enacted the law during the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in February. Explained the justification so that it could be.

 

In addition, Governor Kim attended a joint press conference on the Special Act on the Yeosu and Suncheon cases held in the Communication Office of the National Assembly before the National Assembly's recommendation, and urged the lawmakers of Gwangju and Jeonnam together with 18 lawmakers, including Rep. Joo Cheol-hyun, to urge the legislation.

 

In particular, he appealed for public interest and support, saying, “In order to leave the painful past behind and move forward toward the future, special laws must be enacted.”

 

The three bills proposed by Governor Kim on that day have been proposed by lawmakers and are pending examination by the competent standing committee.

 

Jeonnam Provincial Governor Kim Young-rok said, “The three bills are a long-standing longing for the region that can no longer be postponed.” I will go.”

 


 
기사입력: 2021/02/02 [00:4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