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광주시, 외지인 세금탈루 혐의자료 국세청에 넘겨
시, 분양권 다운거래 의심 104건, 편법증여 의심 417건 등 총 521건
이학수기자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광역시는 외지인의 부동산 실거래 자료를 토대로 광주지방국세청에 분양권 다운거래, 편법증여 등 세금탈루 혐의자료 521건을 통보했다.

 

광주시는 아파트 가격 급등으로 요동치는 부동산 시장을 안정화하기 위해 지난달 11일부터 외지인 매수가 많은 중개업소 대상으로 자치구와 합동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지난 6월1일부터 11월25일까지의 부동산 실거래 자료를 정밀 조사했다.

 

실거래신고 전체자료 3만5576건을 대상으로 외지인이 매수한 5723건 중 분양권 다운거래 의심 104건, 편법증여의심 417건을 적발했다.

 

분양권 다운거래 의심 건은 사랑방부동산 매물시세의 평균차액과 5000만 원 이상 차이가 나는 것으로, 거래 지역은 서울 10, 경기 3, 인천 3, 충청 9, 부산 3, 전남 62, 전북 13, 제주 1이다

 

편법증여 의심 건은 30세 미만자가 1억원 이상의 주택을 취득한 사례로,지역별로는 서울 61, 경기 47, 강원 5, 인천 9, 충청권 30, 전남 189, 전북 23, 경상권 50, 제주 3이다.

 

이 중 미성년자가 1억원 이상 주택을 취득한 것은 6건이며, 분양권 다운거래와 편법증여 건은 11건이다.

 

주요 의심사례을 살펴보면

 

미성년자인 A씨는 건물 2채를 1억5000만원에 매수했지만 소득능력이 부족해 부모로부터 증여받은 것으로 의심된다.

 

서울에 사는 B씨는 신규아파트 84.97㎡ 분양권을 4억4000만원에 매수했으나 사랑방부동산 11월 평균 시세는 5억5000만원으로 시세차액 약 1억1000만원을 다운 거래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외지인 매수는 신규아파트 분양권 위주로 집중됐고, 봉선동 등의 30년 이상, 개별공시지가 1억원 이하 아파트도 집중 매수하였음을 확인했다.

 

또 광주시가 자치구와 중개업소 85개소를 점검한 결과 71건을 적발했다. 적발내용으로는 실거래 신고지연 3, 위임장 누락 7건, 매매계약서 미보관 2건, 실거래와 계약서 불일치 9건, 중개대상물 확인설명서 기재사항 누락 37건 등이다.

 

적발건에 대해서는 6개월 이내 영업정지, 500만원 이하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을 할 예정이다.

 

시는 자치구와 연말까지 부동산 불법거래 합동점검 및 부동산 실거래 의심사례에 대한 정밀조사를 지속 추진하며, 부동산 거래해지 신고에 대한 기타소득 누락자에 대해서도 추가 조사할 예정이다.

 

이상배 광주시 도시재생국장은“투기로 인한 집값 급등은 양극화를 심화시키고 집 없는 서민들의 내 집 마련 꿈을 앗아가는 등 심각한 사회적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며 “우리시에 부동산 투기 세력들이 발을 붙이지 못하도록 강도 높은 단속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City handed over alleged tax evasion data to the National Tax Service

A total of 521 cases, including 104 suspicions of down-transaction of city and sale rights, and 417 suspicions of expedient gift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wangju Metropolitan City notified the Gwangju Regional Tax Office of 521 data on charges of tax evasion, such as down-selling rights and donations of expedients, based on the actual real estate transaction data of outsiders.

 

In order to stabilize the real estate market fluctuating due to a surge in apartment prices, the city of Gwangju conducted a joint inspection with the autonomous district for brokerage establishments with a large number of foreigners from last month 11, while data on actual real estate transactions from June 1 to November 25 I investigated closely.

 

Of the 5723 cases purchased by foreigners, 104 cases of down-selling rights and 417 suspicions of unlawful gift were uncovered among the 3,5576 cases of actual transaction reports.

 

The suspicion of down-selling of sales rights is that there is a difference of 50 million won or more from the average difference between the sales price of Sarangbang real estate, and the trading regions are Seoul 10, Gyeonggi 3, Incheon 3, Chungcheong 9, Busan 3, Jeonnam 62, Jeonbuk 13, and Jeju 1.

 

Suspected cases of expedient gifting are cases in which a person under the age of 30 acquired more than KRW 100 million in housing.

 

Among them, six cases were minors who acquired houses of 100 million won or more, and 11 cases were down-selling rights and expedient gifts.

 

Looking at the main suspicious cases

 

A, a minor, bought two buildings for 150 million won, but it is suspected that she received a gift from her parents due to her lack of income.

 

Mr. B, who lives in Seoul, bought a new apartment 84.97m2 lot for 440 million won, but the average price of Sarangbang real estate in November was 550 million won, which was found to have down traded about 110 million won in the market price difference.

 

It was confirmed that the total purchase of foreigners concentrated on the sale of new apartments, and apartments for more than 30 years, such as Bongseon-dong, with individual publicly announced sites of less than 100 million won.

 

In addition, the Gwangju City inspected 85 autonomous districts and brokerage offices, and found 71 cases. Contents of detection included 3 delays in reporting actual transactions, 7 omissions of power of attorney, 2 non-retention of sales contracts, 9 inconsistencies between actual transactions and contracts, and 37 omissions in the description of the brokerage object.

 

In the case of detection, administrative measures such as suspension of business within 6 months and a fine of 5 million won or less will be imposed.

 

The city will continue to conduct a joint inspection of illegal real estate transactions with the autonomous region and detailed investigations on suspicious cases of real estate transactions until the end of the year, and additional investigations will also be made on those who are missing other income for real estate transaction termination reports.

 

Sang-bae Lee, Director of Urban Regeneration Bureau of Gwangju City, said, “The surge in house prices due to speculation deepens the polarization and causes serious social problems, such as taking away the dreams of homeless commoners.” We will continue to pursue intensive crackdowns.”


 
기사입력: 2020/12/11 [06:1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