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전남도, 최첨단 ‘농협 나주축산물공판장’ 가동
도축․가공․경매시설 완비, 축산물 유통 혁신거점으로 육성
이학수기자
▲ 농협 나주축산물공판장     



(무안·나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도는 최근 나주시 혁신산단내 ‘농협 나주축산물공판장’이 신축돼 도축부터 경매까지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신축된 공판장은 나주 왕곡면 나주혁신산업단지 내 7만4천㎡의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3층 면적 2만1천㎡ 규모로 구축됐으며, 최첨단 시설을 갖춰 도축을 개시했다.

 

일일 도축물량은 소 150마리와 돼지 1천 200마리 규모며, 소 100마리와 돼지 800마리를 가공할 수 있는 시설을 갖췄다.

 

특히 가축전염병 차단방역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생축 수송 차량과 식육 운반 냉장차량의 출입구를 각각 분리해 터널식 소독시설 3개를 설치했다.

 

또 급냉터널과 여러 공간의 개별 예냉실이 설치돼 고기 품질 향상과 경락가격 상승이 기대된다.

 

경매장은 지육을 입체적으로 볼 수 있도록 했으며, 지육에 관한 정보를 대형 모니터로 동시에 확인할 수 있는 첨단 경매시스템도 구축했다.

 

기존 나주축산물공판장은 지난 1991년부터 나주 운곡동에 위치해 29년간 도축장을 운영해왔다.

 

전남도는 노후화된 도축시설의 신축이전과 ‘제값 받는 축산물’ 생산을 위해 지난 2016년 농협경제지주와 투자협약을 맺었으며, 4년만에 신축시설이 문을 열었다. 농협경제지주는 그동안 848억 원을 투입했다.

 

이와 함께 전남도는 도내에서 생산된 한우가 타 지역으로 출하되는 구조적인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수도권 대형 유통업체를 유치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경매 활성화와 운송비 절감을 이끌어 축산농가의 소득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용보 전남도 동물방역과장은 “생산부터 판매까지 일괄 관리할 수 있는 산지 축산물 유통시설을 확충해 유통구조 개선과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며 “타지역으로 반출되면서 발생중인 운송비 손실과 질병확산 우려도 해소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nam-do operates state-of-the-art “Nonghyup Naju Livestock Market”

-Completion of slaughter, processing and auction facilities, fostering as an innovation base for livestock distribution-

 

(Muan·Naju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Jeonnam-do announced that the “Nonghyup Naju Livestock Products Tributary” was recently built in the Naju Innovation Industrial Complex, and it has started operation from slaughter to auction.

 

The newly built Gongpanjang was built on a 74,000m2 site in Naju Innovation Industrial Complex in Wanggok-myeon, Naju, with an area of ​​21,000m2 with one basement level and three above ground, and equipped with state-of-the-art facilities to start slaughter.

 

The daily slaughter volume is 150 cows and 1,200 pigs, and it has facilities that can process 100 cows and 800 pigs.

 

In particular, it considered the prevention and prevention of livestock infectious diseases as a top priority. Three tunnel-type disinfection facilities were installed by separating the entrances of livestock transport vehicles and meat transport refrigerated vehicles.

 

In addition, a rapid cooling tunnel and individual precooling rooms in several spaces are installed, which is expected to improve meat quality and increase meridian prices.

 

The auction house made it possible to see cognitive education in three dimensions, and built a state-of-the-art auction system that can simultaneously check information on cognitive education on a large monitor.

 

The existing Naju Livestock Products Factory has been operating a slaughterhouse for 29 years, located in Ungok-dong, Naju since 1991.

 

Jeonnam-do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the Nonghyup Economic Group in 2016 for the relocation of aging slaughter facilities and the production of “at a reasonable price”, and a new facility opened in 4 years. The Nonghyup Economic Group has invested 84.8 billion won.

 

In addition, Jeonnam-do plans to attract large-scale distribution companies in the metropolitan area to improve the structural problems in which Korean beef produced in the province is shipped to other regions. Through this, the policy is to promote auctions and reduce transportation costs so that it can lead to income of livestock farmers.

 

“We will contribute to improving the distribution structure and creating jobs in the region by expanding distribution facilities for livestock products in Jeollanam-do that can collectively manage from production to sales.” We can now solve the problem.”


 
기사입력: 2020/11/21 [15:3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