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광주은행, 창립 52주년 맞아 지역과 상생하는 100년 은행으로의 도약을 각오
‘코로나19’ 철저한 방역 속에 참석인원 수 제한해 창립기념식 진행하며 지역민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한 임직원들의 마음가짐을 새롭게 다져
이학수기자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20일 오전 9시 창립 52주년을 맞이해 본점에서 송종욱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감사고객 등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52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 격상에 따라 이번 기념식은 행사장 소독,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 속에 참석인원 수를 제한하여 진행됐다.

 

이날 창립기념식에서는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 광주은행의 52년을 위해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준 감사고객에게 감사패를 증정했으며, 맡은 바 업무에 최선을 다한 우수직원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하는 등 광주은행의 지난 52년 역사를 돌아보며 지역민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한 임직원들의 마음가짐을 새롭게 다지는 자리가 되었다.

 

기념식에 앞서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광주은행에서 출시한 5·18 공익통장 ‘「넋이」 5월, 그 날을 기억하며’를 기념하는 행사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지역민과 함께 5·18 광주민주화운동의 의미를 되새기고자 출시한 5·18 공익통장은 예·적금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옛 전남도청 등 5·18 사적지 사진으로 디자인 된 통장을 제공하며, 판매 수익의 일부를 5·18기념재단에 기부할 계획이다.

 

1968년 11월 20일, 자본금 1억5천만원, 직원 57명으로 첫걸음을 뗀 광주은행은 52년의 세월동안 크고 작은 외풍을 이겨내며 광주·전남을 대표하는 향토은행으로 성장했다.

 

광주은행은 2020년 3분기까지 당기순이익 1,377억원, NIM(순이자마진) 2.24%의 양호한 수익성 지표와 함께 고정이하여신비율 0.41%, 연체비율 0.37% 등 은행권 최고수준의 자산건전성을 유지하며,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튼튼한 기초 체력을 바탕으로 양호한 성과를 달성했다.

 

올해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키고, 힘든 시기를 지역민과 함께 이겨내려는 광주은행의 노력은 인상깊었다.

 

지역의 취약계층과 의료진 등을 돕기 위해 광주광역시에 4억원, 전남도에 3억원, 목포·순천·여수·나주에 각 1천만원의 긴급 구호 성금을 전달하고, 임직원이 직접 제작한 2,700상자의 긴급구호박스를 전달하는 사회공헌활동부터 광주신용보증재단과 전남신용보증재단에 각각 10억원, 기술보증기금에 5억원 출연, 총 1천억원의 광주은행 자체 특별자금 지원 등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의 역할까지 도움이 필요한 곳곳에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분주히 달려왔다.

 

전국에서 처음으로 지역 신용보증재단인 광주신용보증재단 본점 및 지점에 광주은행 직원 40여명을 파견하여 주야간으로 접수서류 보완 및 보증서 조기 발급 업무를 지원하기도 했다.

 

이러한 광주은행의 ‘코로나19’ 업무지원은 신속한 금융지원을 가능케함으로써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한 선도적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역과의 상생을 위해 지역밀착경영을 최우선으로 실천해온 광주은행의 꾸준한 노력은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지방은행 부문에서 3년 연속 1위 달성과 자치단체 공공금고 유치전에서 광주시 1금고와 전남도 2금고 수성, 순천시 2금고 6년만에 탈환 등 잇달아 좋은 결과를 얻어내며 빛을 발했다.

 

지역 자금 선순환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중점적으로 추진한 광주은행은 지역경제와 지역사회 기여, 금고업무 관리능력, 이용편의성 등 평가항목에서 골고루 높은 점수를 얻었고, 이에따라 광주·전남 대표은행의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공고히 하게 됐다.

 

기념사에서 송종욱 은행장은 지방은행 최고의 수익성과 건전성을 갖춘 리딩뱅크로의 도약을 위해 ‘미래경쟁력 강화를 위한 리빌딩(Rebuilding) 2400 전략’으로 ▲저금리 장기화에 대응한 수익성 확보 및 마케팅 강화 ▲인력, 조직, 비용의 재구조화를 통한 내부자원의 효율적 배분 ▲견실한 수익성 유지와 활동고객 기반 확충을 통한 고객기반·지역밀착 경영 확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디지털 역량 강화를 제시했다.

 

더불어 “지금의 광주은행이 있기까지 한결같은 성원을 보내주신 고객님과 지역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그 성원에 보답하고자 앞으로도 광주·전남 대표은행의 사명감을 가지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며, “광주은행은 이익만을 좇기보다 지역과의 상생, 지역민과의 동행에 대한 가치를 추구함으로써 지역민에게 가장 사랑받고 신뢰받는 100년 은행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 Bank celebrates its 52nd anniversary, preparing to become a 100-year bank that coexists with the region

‘Corona 19’ thorough quarantine, limited the number of attendees, and held the founding ceremony to reinforce the mindset of employees to repay the support of the local people.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Gwangju Bank (Chief Song Jong-wook) announced that on the 20th at 9 am on the 20th, on the occasion of its 52nd anniversary, the head office held a ceremony to celebrate its 52nd anniversary with the attendance of Bank President Song Jong-wook, executives and employees, and auditing customers.

 

The ceremony was held by limiting the number of participants in thorough quarantine, such as disinfecting the venue and wearing masks, following the upgrade of the 1.5th stage of the ‘Corona 19’ social distancing.

 

At the inauguration ceremony on this day, a plaque of appreciation was presented to the audit customers who devoted themselves to the development of the local economy and gave generous support for the 52 years of Gwangju Bank, as well as awarding citations to excellent employees who did their best in their duties. Looking back on the history of the past 52 years, it was a place to reinforce the mindset of employees to repay the support of the local people.

 

Prior to the commemoration ceremony, on the 40th anniversary of the May 18 Democratization Movement, an event to commemorate the May 18 public interest bankbook ““The Soul”, Remembering the Day” was held and attracted attention.

 

As a representative local bank, the 5 18 Public Interest Bankbook, launched to recall the meaning of the May 18 Gwangju Democratization Movement with local residents, provides bankbooks designed with photos of 5 18 historic sites such as the former Jeonnam Provincial Office to customers using deposits and savings. In addition, it plans to donate a portion of the sales proceeds to the 5 18 Memorial Foundation.

 

On November 20, 1968, Gwangju Bank, which took its first step with a capital of 150 million won and 57 employees, has grown into a local bank representing Gwangju and Jeonnam, overcoming large and small drafts for 52 years.

 

Gwangju Bank maintains the highest level of asset quality in the banking sector, including a good profitability indicator of net income of 137.7 billion won and NIM (net interest margin) of 2.24% by the third quarter of 2020, and a fixed and below loan ratio of 0.41% and arrears ratio of 0.37%. Despite the 19' crisis, it achieved good results based on strong basic physical strength.

 

Gwangju Bank's efforts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which was stagnant in the aftermath of the “Corona 19” this year, and to overcome difficult times with local residents, were impressive.

 

Emergency relief donations of KRW 400 million to Gwangju Metropolitan City, KRW 300 million to Jeollanam-do, and KRW 10 million to Mokpo, Suncheon, Yeosu and Naju each to help the vulnerable in the region and medical staff, and 2,700 boxes of emergency relief created by employees themselves From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that deliver boxes to the Gwangju Credit Guarantee Foundation and the Jeonnam Credit Guarantee Foundation, KRW 1 billion each, contributed KRW 500 million to the Technology Guarantee Fund, and supported the Gwangju Bank's own special fund of KRW 100 billion. He has been busy running to fulfill its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ies to places in need of help.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40 employees of Gwangju Bank were dispatched to the headquarters and branches of the Gwangju Credit Guarantee Foundation, a local credit guarantee foundation, to supplement the documents received day and night and support early issuance of guarantees.

 

Gwangju Bank's “Corona 19” business support was evaluated as having played a leading role in overcoming the regional economic crisis by enabling rapid financial support.

 

Gwangju Bank's continuous efforts, which have been practicing local management as a top priority for win-win with the region, achieved the first place in the local banking sector of'Korea Brand Power (K-BPI)' for 3 consecutive years and Gwangju City The 1st bank, Jeonnam-do 2nd bank Suseong, and Suncheon city 2nd bank recaptured after 6 years.

 

Gwangju Bank, which focused o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through a virtuous circle of local funds, earned high scores in the evaluation items such as contribution to the local economy and the community, the ability to manage safes, and the convenience of use. It became even more solid.

 

At the commemorative address, Banker Song Jong-wook, head of the bank's ‘Rebuilding 2400 strategy for reinforcing future competitiveness’ to become a leading bank with the best profitability and soundness of local banks ▲Securing profitability and strengthening marketing in response to prolonged low interest rates ▲Manpower, organization, Efficient distribution of internal resources through cost restructuring ▲Expansion of customer base and regional oriented management by maintaining solid profitability and expanding active customer base ▲Strengthening digital capabilities in preparation for the post-corona era was presented.

 

In addition, he said, "We sincerely thank our customers and local people for their consistent support until the existence of Gwangju Bank, an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in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with the sense of mission of Gwangju-Jeonnam representative banks in return." , “Gwangju Bank will grow into a 100-year bank that is most loved and trusted by local people by pursuing the value of coexistence with local communities and companionship with local people rather than pursuing only profits.”


 
기사입력: 2020/11/20 [14:4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