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이개호 “수산업 위기극복을 위한 수협의 적극적 노력” 촉구
연근해 어업량 감소,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침체로 수산업 위기…간편식, 단체 급식 확대등 통한 소비활성화 방안 필요 ‘영업부진으로 수산시장 상인들 어려움 호소, 지원책’ 마련해야
이학수기자



(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이개호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사진, 더불어민주당 담양·함평·영광·장성)이 22일 국정감사에서 생산량 감소 및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산업 위기극복을 위한 수협의 적극적 노력을 촉구했다.

 

작년 우리나라 연근해어업 생산량은 91만4천t으로 2018년보다 약 9.7% 감소했고 올해 상반기 연근해 어업생산량도 36만9천t으로 2019년 같은 기간보다 4.6% 감소하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코로나19 위기로 인해 수산물 소비 침체가 이어져 어업인들의 소득불안정이 심각해지고 있으며 경제활동 위축과 비대면 문화의 확산으로 수산물 소비 문화 자체가 위협을 받고 있다.

 

이 위원장은 “수협이 어업인과 수산업을 대표하는 협동조합으로서 비대면 문화에 발맞춘 ‘밀키트(meal kit) 상품’등 간편식 시장에 대한 적극적 참여를 통해 국내 수산물 소비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학교등 단체 급식에 다양한 수산물을 공급하는 방안을 연구하여 미래 수산업 기반조성에 노력해 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수산업의 침체와 맞물려 노량진등 수산시장의 영업부진으로 입주상인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음을 지적하면서 “서울시, 코레일 등 지자체 및 공공기관에서는 코로나19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보유 또는 운영하고 있는 상가등에 대해 임대료를 반값으로 인하하는 등 코로나19 위기극복에 앞장서고 있다”면서“수협에서도 이같은 사례를 적극 참고하여 수산시장 상인들의 어려운 상황을 세밀히 살피고 지원책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Gae-ho Lee,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s Agriculture, Forestry, Livestock, Food and Marine Fisheries Committee (photo, along with Democratic Party Damyang, Hampyeong, Yeonggwang, Jangseong) at a national audit on the 22nd to overcome the crisis in the fishery industry, which is suffering from production reduction and Corona 19 He called for the active efforts of Suhyup.

 

Last year, Korea's offshore fishery output was 914,000 tons, down 9.7% from 2018, and the offshore fishery output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was 369,000 tons, down 4.6% from the same period in 2019.

 

In particular, due to the Corona 19 crisis, the consumption of fisheries has continued to stagnate, resulting in serious income instability among fishermen, and the aquatic consumption culture itself is threatened by the contraction of economic activity and the spread of non-face-to-face culture.

 

Chairman Lee said, “As a cooperative representing fishermen and fisheries, the Suhyup actively participates in the convenience food market, such as'meal kit products' that are in line with the non-face-to-face culture, and actively promotes the consumption of domestic fishery products. He emphasized that it is necessary to make an effort to establish a foundation for the future fishery industry by researching measures to supply various fishery products to food service.

 

In addition, he pointed out that resident merchants are complaining of economic difficulties due to poor sales in the fishery market such as Noryangjin due to the stagnation of the fishery industry. “Local governments and public institutions such as Seoul City and KORAIL hold to support small businessmen suffering from the spread of Corona 19. Or, they are taking the lead in overcoming the Corona 19 crisis, such as cutting the rent for the operating malls by half,” he said. “The Suhyup will also actively refer to this case to closely examine the difficult situation of the fish market merchants and provide support measures.” .


 
기사입력: 2020/10/22 [12:4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