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경제  사회  체육  기획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편집회의방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본판
강원판
경기판
경기남부판
경기북부판
광주전남판
대구경북판
대전충남판
인천판
전남동부판
전북판
충북판
고양판
주간현대
전북주간현대판
러브삼성
사건의 내막
사건의 내막 대구경북
김동연 전 부총리, 전남도민에게 따뜻한 선물 감동
전남포럼 강연 후 학생․공직자 사인 요청에 흔쾌히 즉석 책 사인회
이학수기자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지난 19일 강연을 위해 전남도청을 다녀가면서 학생들과 직원들에게 따뜻한 선물을 남기고 간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전남도는 이날 김 전 부총리를 초청해 도청 김대중강당에서 ‘나와 세상의 벽을 넘는 유쾌한 반란’이라는 주제로 제233회 전남포럼을 열었다. 이날 포럼은 당초 예상했던 900여 명을 훌쩍 뛰어넘는 1천100여 명의 인원이 참석해 큰 호응 속에 마무리됐다.

 

포럼이 끝난 후 김 전 부총리는 이날 강연에 참석한 도민들의 사인 요청에 흔쾌히 응하며 ‘즉석 책 사인회’를 1시간 동안 진행했다. 자신의 책을 가져온 참석자들에게 자신의 강연 내용인 ‘언제 어디서나 일으키는 유쾌한 반란’이라는 글귀와 함께 정성스레 사인을 해줬다. 간단한 질의응답과 함께 포토타임도 함께 해 강연자와 참석자 모두에게 의미있는 시간이 됐다.

 

사인회 마지막 참석자는 포럼이 열린 김대중강당의 환경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정재희(61․여)였다. 책이 없어 강연자료를 들고 머뭇거리자 김 전 부총리는 본인의 책에 사인을 해 선물하며, 사진을 함께 찍으면서 마지막까지 기다려준데 대해 고마움을 표했다.

 

정재희 씨는 생각지도 못한 책 선물에 기뻐하며 “이날 강연에서 부총리께서 들려준 얘기들을 책과 함께 아들에게 꼭 전해주겠다”고 화답했다.

 

김 전 부총리는 사인회를 마치고 “강연을 찾아준 모든 분들께 감사했다”며 “책 사인회는 전남도민과 직접 마주하고 얘기를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9/22 [18:0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광주시 서구 치평동 1294-16 제일빌딩(2층)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