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편집 2023.06.09 [02:22]
정치  경제  사회  산업  과학  연재  교육  문화  관광  여성  카메라고발  체육
검색
전체기사
기자수첩
문화
칼럼/국제
커뮤니티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광주시-광주문화방송, 김치산업 발전 협력
김치축제 30주년‧김장문화 유네스코 등재 10주년 맞아 업무협약…광주김치 콘텐츠 활용‧축제 홍보‧수출시장 개척 등 세계화 앞장
이학수기자
▲ 강기정 광주시장이 25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열린 '광주김치산업 발전 및 상호협력을 위한 광주시-광주문화방송 업무 협약식’에 참석해 업무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강기정 광주시장 (왼쪽 세 번째), 김낙곤 광주MBC대표(오른쪽 세 번째).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시와 광주문화방송이 광주김치산업 활성화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광주시는 25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강기정 시장, 김낙곤 광주문화방송㈜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김치산업 발전과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광주김치산업과 김장문화의 공동 발전과 세계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광주김치산업 활성화 및 수출시장 개척 ▲김치축제·김장대전 콘텐츠 개발 및 홍보 ▲양 기관이 보유한 콘텐츠 상호 활용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한다.


광주시는 올해 30주년을 맞는 광주김치축제를 11월 3일부터 6일까지 나흘동안 개최한다. 특히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축제장소를 광주김치타운에서 상무시민공원으로 옮겨 치를 계획이다.


또 법정기념일인 11월22일 김치의 날에 김장문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10주년 기념 제막식을 김장대전 개막식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광주문화방송㈜은 지난 2월에 우리 지역의 다양한 김치를 발굴하고 이를 기반으로 새로운 김치요리를 창조하는 4부작 프로그램 ‘레드디쉬’를 방송했으며, 광주김치의 해외 진출 도전기를 기획 중이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광주의 김치를 세계의 김치로 키울 수 있도록 함께해줘 감사하다”며 “김치가 광주의 대표 먹거리산업이 될 수 있도록 육성하겠다. 특히 올해 30주년을 맞는 김치축제를 잘 준비해 광주가 김치로 더욱 빛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City-Gwangju Cultural Broadcasting, Kimchi Industry Development Cooperation

Celebrating the 30th anniversary of the Kimchi Festival and the 10th anniversary of the UNESCO registration of Kimchi-making culture... Taking the lead in globalization by utilizing Gwangju kimchi contents, promoting festivals, and pioneering export markets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oo = Gwangju City and Gwangju Cultural Broadcasting have joined hands to revitalize the Gwangju Kimchi industry.


On the 25th, Gwangju City signed a business agreement for the development of the kimchi industry and mutual cooperation in the business room of City Hall, attended by Mayor Kang Ki-jeong and Gwangju Cultural Broadcasting President Nak-gon Kim.


This agreement was promoted to contribute to the joint development and globalization of the Gwangju kimchi industry and kimchi-making culture.


According to the agreement, the two organizations will actively cooperate in ▲ vitalizing the Gwangju kimchi industry and pioneering export markets, ▲ developing and promoting contents for the Kimchi Festival and Kimjang Daejeon, and ▲ mutually utilizing the contents possessed by both organizations.


Gwangju City will hold the Gwangju Kimchi Festival, which celebrates its 30th anniversary this year, for four days from November 3rd to 6th. In particular, the festival is planned to be moved from Gwangju Kimchi Town to Sangmu Citizens Park so that many citizens can participate.


In addition, on November 22, Kimchi Day, the legal anniversary, an unveiling ceremony to commemorate the 10th anniversary of the UNESCO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of Humanity registration will be held with the opening ceremony of the Kimchi Daejeon.


Gwangju Cultural Broadcasting Co., Ltd. aired a four-part program called ‘Red Dish’ in February to discover various kimchi in our region and create new kimchi dishes based on it, and is planning a challenge for Gwangju kimchi to enter overseas markets.


Gwangju Mayor Kang Ki-jeong said, "Thank you for helping us grow Gwangju's kimchi into the world's kimchi." In particular, we will prepare well for the Kimchi Festival, which celebrates its 30th anniversary this year, so that Gwangju can shine even more with kimchi.”


 
기사입력: 2023/05/25 [22:3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남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saltfarm.net/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설립한 신의도 6형제 소금밭/참소금 - chamsalt.com/ KBS 인간극장 방영 신의도 6형제가 운영하는 쇼핑몰 KBS 1박2일 방영, KBS6시 내고향 방영 염전 청정해역 신안군 신의도에서 생산된 명품 천일염으로 여러분의 건강을 지키세요! 생산자 전국 무료 직배송
주문전화: 061-275-6778,010-6638-677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사 :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 120-030
취재본부 : | 대표전화 : 062)511-7684 | 기사제보 : lhs7684@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0093 |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04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breaknews.com for more information.
광고
가고싶은 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남도
전남도청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공무원노동조합
광주광역시 동구
광고
주간베스트